7월 18일, 공차에서 여름 시즌 신메뉴가 출시되었어요.

이번 신메뉴의 컨셉은 포도예요.

그래서 이번에 출시된 신메뉴는 '포도 쥬얼리 밀크티', '포도 요거트 크러쉬'. '포도 그린티 스파클링' 이에요.

날도 덥고, 좀 청량감 있는 걸 먹고 싶어서 저는 포도 그린티 스파클링을 주문했어요.



포도 그린티 스파클링


포도 그린티 스파클링 Grape Grean Tea Sparkling 은 자스민 그린티에 포조과즙과 탄산을 더한 음료라고 해요.

가격은 라지 사이즈 기준 4,500원입니다.

칼로리는 140kcal 로, 이번에 출시된 신메뉴 중에 제일 낮아요.

당도는 기본이 30%라는데, 제가 원래 단 걸 그닥 좋아하지 않기 때문에 30%로 주문했어요.

광고 사진을 보면 맨 아래에 포도과즙을 넣고, 그 위에 탄산수와 자스민 그린티를 부어서 약간 층이 생기게 만드는데, 좀 많이 섞였네요.



가니쉬로 로즈마리잎이 올려져있어요.



마시기 전에 잘 섞어주라는 말에 빨대로 밑바닥까지 열심히 휘저었어요.
색깔은 포도맛 탄산음료 색깔이었어요.
포도과즙 맛을 살짝 보니 폴라포 아이스크림 다 먹고 맨 마지막에 남아있는 녹은 거랑 비슷해요.
엄청 진하고 달아요.


덜 단 환타 포도맛


덜 섞인 포도과즙 맛을 살짝 보니 폴라포 아이스크림 얼음은 다 먹고, 맨 아래에 녹은 즙을 먹는 거 같아요.
그 정도로 맛이 달고 강해요.
자스민 그린티가 들어가있다고 해도 포도 맛에 차맛은 그냥 묻혀버리고, 탄산감만 남아요.
결론적으로 그냥 포도맛 탄산음료 같아요.
단맛만 좀 덜하지만, 당도를 좀 더 높게 주문한다면 거의 큰 차이가 없을 거 같았어요.
더운 여름 날시에 시원하게 먹기는 좋지만, 딱 그 정도예요.
공차에서 굳이 사먹을 거까지는 없는 메뉴인 거 같아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Posted by 히티틀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