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월 11일, KFC에서 신메뉴 햄버거가 스리슬쩍 출시했어요.



지난번 로스팅 비프버거가 올해의 마지막 버거라며?

 


올해의 마지막 신메뉴 햄버거라며 로스팅 비프버거가 출시된지 채 보름 남짓 밖에 안 되었는데, 또 다시 '그릴갈비버거' 라는 햄버거가 출시되었어요.

스리슬쩍이라고 한 이유는 단품 및 세트 출시를 안 했기 때문이에요.

KFC에서는 딱히 신메뉴라고 하지 않고, 박스밀로만 햄버거를 출시하는 경우가 왕왕 있어요.

이번에도 '커넬갈비박스' 라는 박스밀이 새로 나오면서 '그릴갈비버거' 라는 신메뉴 햄버거가 들어가있는 거거든요.



커넬갈비박스


커넬갈비박스는 그릴갈비버거, 텐더 2개, 너겟 2개, 후렌치후라이, 콜라로 구성되어 있어요.

가격은 5,500원이며,딜리버리는 안 되고 매장 판매만 가능합니다.

그릴갈비버거는 단품 및 세트 판매를 하지 않고, 박스밀로만 판매하고 있습니다.

그릴갈비버거 단품 칼로리는 277kcal 입니다.




그릴갈비버거 크기는 지름 10~10.5cm, 높이 5cm 입니다.



그릴갈비버거는 번과 미트패티, 양상추와 마요네즈, 갈비소스로 되어있어요.



그냥 불고기버거네



딱히 특징이 있는 것도 아니고, 무난한 불고기버거의 맛이었어요

이전에 출시했다가 단종된 치즈그릴버거에서 그냥 치즈만 빼서 신메뉴라고 한 셈이에요.

편의점 햄버거에 가까운 퀄리티이긴 하지만, 가격을 생각하면 나쁘진 않아요.

버거 세트에 치킨텐더 2개와 너겟 2개까지 같이 제공되는 조합이 5,500원, 일반 햄버거 세트 1개  수준이니까요.

저렴하고 양이 많았으면 좋겠다.. 하시는 분이 아니라면 굳이 추천드리고 싶진 않아요.

홍보를 하지 않는 건 다 그만한 이유가 있는 것이니까요.

치즈그릴버거에는 슬라이스 치즈라도 한 장 들어있었는데, 가격은 동일하면서 치즈는 빠졌으니 결론적으로는 KFC의 제작 단가가 낮아졌겠구나 싶었어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Posted by 히티틀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