각종 술/맥주2017.07.16 07:30
 


호가든 Hoegaarden 은 스텔라 아르투아 Stella Artois 와 함께 잘 알려진 벨기에 맥주예요.

사실 저는 호가든 맥주를 그닥 좋아하지 않아요.

오가든 논란 때문이 아니라 밀맥주 자체가 제 입맛에 안 맞거든요.

이제까지 약 10여 종의 밀맥주를 마셔봤지만, 그 중에서 맛있다고 생각한 맥주는 단 한 가지도 없었어요.

하지만 호가든 로제는 달달하고 과일맛이라 여자들 사이에 인기가 많다고 해서 한 번쯤 마셔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요즘에는 대형마트에서 쉽게 구입할 수 있지만, 정식 수입되기 전에는 유럽 여행 가서 기념품으로 많이 사왔다고 하더라고요.



호가든 로제


호가든 로제는 라즈베리맛이 가미된 벨기에 밀맥주예요.

용량은 250ml 이고, 도수는 3% 예요.

가격은 롯데마트에서 2,500원에 구입했어요.



식품 유형은 맥주이고, 수입원은 일반 호가든 맥주와 마찬가지로 오비맥주예요.

호가든 맥주 중에서는 OB맥주에서 OEM 방식으로 생산하는 제품도 있는데, 이 제품은 벨기에에서 제조되었어요.

원료는 정제수, 맥주, 과일농축액 (라즈베리, 사과, 딸기, 엘더베리), 설탕, 구연산, 라즈베리향, 스파이스 (코리앤더씨드, 오렌지필), 홉이에요.

밀맥주이다보니 밀이 함유되어 있어요.



용량도 작고, 색도 왠지 예쁠 거 같아 샴페인잔을 꺼내서 따라마셨어요.
향은 베리류의 과일향이 먼저 나요.


맥주와 과실주의 중간쯤?


궁금해하긴 했지만 밀맥주라는 점에서 사실 반신반의했어요.
이전에 마셔봤던 호가든 체리가 정말정말정말 맛이 없기도 했고요.




처음에는 맥주라는 게 잘 안 느껴질 정도로 새콤달콤해요,
적당한 탄산감도 있고요.
도수도 3도이다보니 맛도 부드러워서 왜 여자들 사이에 인기가 있다는지 알 수 있었어요.
끝맛에는 제가 싫어하는 밀맥주 특유의 맛이 나긴 하지만, 꿀꺽꿀꺽 마시면 잘 티가 안 나요.
템트나 소머스비 사이다처럼 과실주 같은 느낌이 나면서도 맥주의 풍미를 완전히 없앨 정도는 아니고, 잘 조합되어 있어요.
색깔도 분홍분홍하니 예쁘고, 양도 딱 한 번에 부담없이 마실 수 있는 양이고요.
단맛이 강해서 많이 마시기에는 부담스럽지만, 딱 혼술하기 좋은 술이었네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건 안주 없이 먹어도 향긋하고 달달해서 정말 괜찮더라구요. 술 특유의 냄새도 거의 없고, 도수도 낮고, 맛도 거부감이 없어서 개인적으로 아주 맛있게 먹었던 술이었어요.
    여기서 오랜만에 다시 만나니 반갑네요!

    2017.07.16 10:3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도수도 낮고 달달한 게 맥주가 아닌 음료 같은 느낌이 강했어요.
      이래서 인기가 있구나 싶은 생각이 들었네요.
      제가 안 좋아하는 밀맥주 특유의 맛이 끝에 살짝 나긴 했지만요ㅎㅎ

      2017.07.16 13:37 신고 [ ADDR : EDIT/ DEL ]
  2. 오~ 저는 개인적으로 호가든을 좋아해서 이거 먹어보고 싶어요^^
    호가든은 생맥주가 맛있긴한데, 병맥주도 맛이 괜찮더라고요 ㅎㅎㅎ

    2017.07.16 11:2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코코언니 님께서는 호가든을 좋아하시는 군요.
      전 호가든 체리만 마셔보고, 원래 호가든을 아직 못 마셔봤어요.
      맛이 괜찮다고 하니 한 번 시도해볼까 하는 호기심이 생겨요ㅎㅎ

      2017.07.16 13:38 신고 [ ADDR : EDIT/ DEL ]
  3. 색깔이 정말 예쁘네요. 저도 당장 사러 가야겠어요 ㅋㅋㅋㅋㅋ

    2017.07.16 12: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색도 마치 로제와인 같이 너무 예뻐요.
      샴페인잔을 잘 꺼냈다는 생각이 들었어요ㅋㅋㅋ

      2017.07.16 13:39 신고 [ ADDR : EDIT/ DEL ]
  4. 크윽... 이거 저도 정말 좋아합니다 ㅎㅎ

    벨기에의 락 페스티벌에서 정말 많이 마셔서 돈을 엄청 쓰기도 했었던 맥주였어요
    제가있는 밴쿠버에서는 상당히 비싼가격이라 아직 안사봤는데
    이번에 술매장 가면 사봐야겠습니다

    로제는 사랑입니당 ^^

    2017.07.16 14: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인기가 많다는 이야기는 들었는데, 진짜 좋아하시는 분이 많으시네요.
      우리나라에서도 수입 초기에는 용량도 크고, 가격도 비쌌던 것으로 알고 있어요.
      요새는 수입맥주를 저렴하게 많이 파는 전략이라서 그런지 가격이 많이 낮아졌지만요.
      호가든 체리랑 유자는 참 맛이 없었는데, 로제는 괘 괜찮아서 좀 놀랐네요 ㅎㅎㅎ

      2017.07.16 16:33 신고 [ ADDR : EDIT/ DEL ]
  5. 맛이 달달하다니 제가 좋아할 거 같네요 +_+ 색상도 예뻐요.
    사실 맥주에 다른 맛이 첨가되어 있는 건 잘 안 먹어봐서 어떤 느낌일지 궁금하긴 해요
    (망고맥주는 예전에 먹어봤는데 술을 정말 별로 안 좋아할 때라 좀 이상했어요ㅋㅋ)
    호가든 체리는 맛이 없다하시니 속지말고 로제를 사야겠네요ㅋㅋㅋㅋㅋㅋ

    2017.07.16 18:5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라즈베리맛이라서 달달하면서 약간의 새콤한 느낌이 있어요.
      색도 와인색이 나서 예쁘고...
      호가든 체리랑 유자는 정말 별로였는데, 왜 이거는 롱런하는지 알겠더라고요ㅎㅎ

      2017.07.16 21:33 신고 [ ADDR : EDIT/ DEL ]
  6. 전 호가든 좋아해요^^
    그런데 호가든 로제는 음료수 같을 것 같아 별로 땅기지가 않네요.
    지금까지 과일맛 나는 맥주는 가격대비 맛있다고 생각한 맥주가 없어서 ㅠㅠ

    2017.07.16 19:2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음료수 같은 느낌이 있어요.
      저도 달달하고 도수 낮은 술은 거의 음료수라는 생각으로 마셔요.
      평소에는 맥주를 선호하고요ㅎㅎㅎ

      2017.07.16 22:40 신고 [ ADDR : EDIT/ DEL ]
  7. 요런 게 두병 세병 홀짝이다 보면 훅 가는...
    은 3도라서 그렇지도 않겠네요.ㅎㅎㅎ

    포비든 프룻(?)은 도수가 높아서 강하단 느낌이 들었는데, 이건 확실히 그렇진 않을 것 같아요.ㅎㅎ

    2017.07.16 20:3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래서 술 겸 음료수 겸 드시는 분이 많더라고요.
      술이 약하신 분들도 취할 일이 거의 없고...
      호가든 포비든 프룻이 도수가 높군요.
      저는 살짝 도수가 높은 맥주를 좋아하는데, 호기심이 생기네요.
      보이면 마셔봐야겠어요ㅎㅎ

      2017.07.16 22:41 신고 [ ADDR : EDIT/ DEL ]
  8. 맥주처럼 마시기보다 약간 디저트 맥주(??) 마냥 마무리 할때 요런 거 마시면 참 맛있는 것 같아요 :-) 흘깃 흘깃 방문은 여러번 했는데 오늘 처음 댓글을 남기네요. 헤헤.

    2017.07.16 20:4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디저트 와인은 들어봤어도, 디저트 맥주라는 단어는 처음이네요ㅎㅎㅎ
      댓글 달아주셔서 감사해요.
      저도 여름햇살님 블로그 종종 갔는데, 댓글은 별로 단 일이 없는 거 같아요.
      앞으로 종종 교류해요!

      2017.07.16 22:47 신고 [ ADDR : EDIT/ DEL ]
  9. 마트에서 볼때마다 맛이 정말 궁금했는데 ㅎㅎ
    다음에 한번 도전해보고 싶네요^^

    2017.07.16 21:0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라즈베리맛 맥주랑 비슷해요.
      달달한 술 좋아하시는 분들은 좋아하실 거예요ㅎㅎ

      2017.07.16 22:58 신고 [ ADDR : EDIT/ DEL ]
  10. 색깔이 참 이쁘네요~~ㅋㅋ
    향이 또 어떨지도 궁금하구요!!

    2017.07.16 22:4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처음 보네요.
    호가든은 종종 즐겨먹는 맥주이긴 하네요.
    요새 이런 맥주들이 참 많이 나오는 것 같아요. ^^

    2017.07.17 01:1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원래 우리나라에서 수입되지 않은 제품이라 여행가시는 분들이 알음알음으로 조금씩 사오곤 했는데, 하도 인기가 많아서 정식 수입된다고 해요.
      전 호가든 맥주를 안 마셔봤는데, 호가든 맥주도 인기가 많네요ㅎㅎㅎ

      2017.07.17 23:17 신고 [ ADDR : EDIT/ DEL ]
  12. 색깔도 너무 예쁘고 분위기 있네요
    달달한거 좋아하는데 너무 달까 살짝 고민되네요
    그런데 마트가서 사게 될것 같아요

    2017.07.17 08: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약간의 신맛도 있어서 그렇게까지는 달지 않아요.
      용량이 250ml 이고, 가격도 그렇게 비싼 편이 아니니 한 번 드셔보세요ㅎㅎ

      2017.07.17 23:19 신고 [ ADDR : EDIT/ DEL ]
  13. 술 후기는 항상 좋아요! 저도 히티틀러님이랑 비슷하게, 이거 빛깔도 이뿌고 나쁘진 않은데 달달해서 한 번 마시고는 음... 굳이 또 사먹고 싶진 않다... 정도의 느낌이었어요ㅎㅎㅎ

    2017.07.17 09:5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술을 좋아하시는 분은 단 맛이 나는 술을 별로 안 좋아하신다고 하더라고요.
      저도 그냥 맥주를 선호하는 터라...
      이건 가끔 달달한거 혹은 부담없이 마시고 싶을 때 괜찮은 거 같아요.

      2017.07.17 23:20 신고 [ ADDR : EDIT/ DEL ]
  14. 앗 그냥 호가든 맥주는 좋아하는데 요건 안 마셔봤어요~ 어쩌다가 한번씩 남편하고 마시는데.. 맥주 2/3잔이 치사량이다보니 좋아하는 호가든 홀짝홀짝 마시면 이미 맛이 가기 직전이라서요;; 그냥 호가든보다 달콤한가요? 알콜맛 안나고 달달한 걸 좋아하는데 다음엔 요걸로 도전해봐야겠어요ㅎ

    2017.07.17 15:1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작은 캔 2/3인지, 큰 캔 2/3인지는 잘 모르겠는데, 이 제품은 맛도 달달하고 도수도 낮아서 아마 입맛에 잘 맞으실 거 같아요.

      2017.07.17 23:21 신고 [ ADDR : EDIT/ DEL ]
  15. 사진이며 디자인에서 여심여심~하네요. 가볍게 새우깡이랑 한 잔 하기 좋아보입니다.롯데마트 2500원, 요런 디테일 좋아요~~~ㅋㅋㅋ

    2017.07.17 22:0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새우깡은 짠맛이 있어서 그냥 맥주랑 더 잘어울린다고 생각해요.
      이 제품은 그냥 안주 없이 나발로 ㅋㅋㅋㅋㅋ

      2017.07.17 23:22 신고 [ ADDR : EDIT/ DEL ]
  16. 전 이거 마시면서 왠지 석류가 생각나더라고요. ㅋㅋ
    역시 호가든답게 코리안더와 오렌지필로 향을 냈군요. +_+
    전에 서비스로 받아마시면서 병이 좀 작다고 생각했는데 마트에서 판매되는 제품도 작은 것이었네요?!

    2017.07.18 22:0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생각해보니 석류 비슷한 느낌도 있네요.
      저는 라즈베리라고 적혀있길래 당연히 라즈베리맛이라고 생각했어요.
      호가든 뿐만 아니라 1664 블랑 같은 맥주도 고수씨와 오렌지필이 들어갔다고 알고 있는데, 여기에 들어간 건 좀 의외였어요.
      사이즈가 작으니까 딱 먹고 버릴 수 있어서 편리하더라고요ㅎㅎ
      큰 사이즈로 판매하긴 해요.

      2017.07.19 00:00 신고 [ ADDR : EDIT/ DEL ]
  17. 색부터가 여자들이 딱 좋아하게 생겼네요. 그런데 코리앤더 씨드가 들어갔어요???
    코리앤더면 고수를 말하는 것 같은데 그 특유의 향은 나지 않나 봐요.
    코리앤더 씨드가 들어갔다니 더 맛이 궁금한 맥주예요. ^^*

    2017.07.20 12:4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밀맥주 중에서는 코리앤더 씨드나 오렌지필 등을 넣어서 독특한 풍미를 내는 경우가 있다고 해요.
      호가든맥주도 그런 경우인데, 그런 풍미를 좋아하시는 분도 있고 싫어하는 분도 있어서 호불호가 좀 갈려요.
      이 제품은 라즈베리? 같은 과일향이 강해서 상대적으로 그런 맛은 덜 했어요.

      2017.07.20 22:06 신고 [ ADDR : EDIT/ DEL ]
  18. 이거 맛있죠 ㅠㅠ 전 호가든이랑 미켈럽처럼 부드러운 맥주 좋아하는데 작년에 이거 나왔을때 회식자리에서 호기 있게(비싸서) 주문해 마셨어요 넘 맛있었는데 맥주 많이 마시면 속아파서 딱 한잔밖에 못마셔서 슬펐던 기억이 ㅠㅠ

    2017.07.24 23:0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호가든 맥주는 호불호가 좀 있는 거 같은데, 호가든 로제는 그래도 대중적인 맛인 거 같아요.
      체리랑 유자는 맛 없고요.
      최근에는 호가든 레몬도 나왔다는데 한 번 마셔보려고요ㅋㅋㅋ

      2017.07.25 00:33 신고 [ ADDR : EDIT/ DEL ]
    • 전 오리지널 호가든 좋아해요 :) 아아 마시고프네요 ㅎㅎㅎ

      2017.07.25 11:35 신고 [ ADDR : EDIT/ DEL ]
    • 저는 밀맥주를 그닥 안 좋아해서 호가든도 아예 안 먹어봤어요.
      좋아하시는 분이 많으니 조만간 한 번 시도해봐야겠네요ㅎㅎ

      2017.07.25 17:23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