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들이 대만 가서 많이 사오는 먹거리 중의 하나 중에 '구미 초코볼' 이라는 제품이 있어요.



참고 : [대만] 구미 초코볼 Gummy Choco Ball 포도/딸기

[대만] 구미 초코볼 망고/파인애플 Gummy Choco Ball Mango/Pineapple



워낙 많이 구입해가는 제품이라서 시먼딩 까르푸 같은데도 따로 빼놓을 정도로 인기상품이에요.

하지만 저는 한국에서 구입할 수 있는 제품은 가격이 저렴해서 그닥 흥미가 생기지 않았어요.

그런데 이 제품은 비슷하면서도 우리나라에는 들어오지 않는 제품이라서 구입하게 되었어요.



초코밤스 딸기


초코밤스 Choco Bombs 는 일본기업인 모리나가 Morinaga 森永 에서 생산한 제품이예요.

딸기맛과 사워레몬맛, 두 가지 종류가 있어요.

타이베이 송산공항 내 세븐일레븐에서 구입했는데, 가격은 개당 20TWD (약 800원) 이에요.

우리나라에는 수입되지 않는 제품이예요.

총 중량은 50g 입니다.



1회 제공량은 10g으로, 총 5회 제공량이에요.

칼로리는 1회 제공량 기준 46kcal, 총 230kcal 예요.

사이즈도 구미 초코볼과 비슷하게 손바닥만한 크기 밖에 안 되는데, 칼로리는 초콜릿이라 그런지 상당히 높아요.

1회 제공량은 언제 봐도 믿음이 안 가요.

그 작은 걸 5번으로 나눠먹을 사람이 진짜 있을까 늘 의문이에요.



안에는 1cm 내외 크기의 초코볼이 20여개 남짓 들어있어요.

초코볼 겉면에 뭇은 초콜릿은 새알초코볼 같은데 쓰는 초콜릿 가공품 같은 느낌이었고, 꽤 딱딱해요.

날이 더워도 잘 녹지 않을 거 같은 느낌이었어요.

속 내용물을 사진 찍으려고 패스트푸드점 플라스틱 컷팅칼을 가져와 반으로 자르려고 했어요.



어? 왜 이렇게 단단해?



너무 딱딱해서 칼날이 다 부러져버렸어요.

과도를 꺼내서 자르려고 했지만, 과도로도 잘라지지 않았어요.

식칼도 꺼내볼까 했으나, 그닥 크지도 않은 걸 억지로 자르려고 해봤자 손만 다칠 거 같아서 포기했어요.

안에 들어있는 건 딸기맛 멘토스예요.

맛은 괜찮았어요.

구미 초코볼은 내용물의 조합에 따라서 안에 들어있는 젤리맛이 거의 나지 않는 경우도 많았는데, 초코밤스는 멘토스의 비스중이 좀 더 커서 그런지 딸기맛 멘토스라는 점을 금방 느낄 수 있어요.

다만 너무 딱딱해요.

이가 약하신 분들은 잘못 하면 무리가 갈 수도 있을 거 같아요.

개인적으로는 다시 구매할 생각은 없어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오잉? 이번에 소개 해주신 것은 대만 과자로군요.
    포스팅 하신 제품 외에 비슷한 종류의 다른 과자들은 맛을 보았는데
    은근히 손에 가는 과자더라구요.
    하지만 지금와서 가격과 양을 생각해보니 요즘 말로 창렬스럽기도 하네요.

    2017.08.10 21: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이거와 비슷한 종류라면 대만 구미 초코볼 말씀이신건가요?
      우리나라에서 판매되는 수입식품들이 현지에서는 1/2-1/3 정도의 가격으로 파는 경우를 많이 봤어요.
      운송료며 관세 같은 걸 감안하면 가격이 비싸지는 건 당연하겠지만, 그러면서 가성비가 확 떨어지는 건 어쩔 수 없더라고요 ㅠㅠ

      2017.08.11 00:31 신고 [ ADDR : EDIT/ DEL ]
  2. 부드러운 딸기 초코일 줄 알았는데, 딸기맛 멘토스군요.
    멘토스도 좀 오래된 것은 엄청 단단할 때가 있는데...
    너무 단단해서 단면이 잘리지않을 정도라면 대체 뭘로 잘라야-.-;;;

    2017.08.10 21:2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젤리거나 딸기맛 초콜릿 같은 좀 더 부드러운 재질일 거라고 생각했는데, 플라스틱 칼날이 나갈 정도로 단단해서 좀 놀랐어요.
      물론 냉장고에 보관하긴 했지만요.
      실온에 놔뒀으면 좀 달랐을가 싶기도 해요;;;

      2017.08.11 03:03 신고 [ ADDR : EDIT/ DEL ]
  3. 1회 제공량 보면 늘 어이없다는 생각이 들곤 해요. ㅋ
    엄청 딱딱한가 보네요.
    자르는 거 포기하신 건 잘하셨네요.
    괜히 다칠수도 있으니.... ^^

    2017.08.10 22:5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음료 같은 경우는 보통 1/2병, 1병 이런 식으로 비교적 현실적인 편인데, 과자나 그 외 제품들은 정말 말도 안 되는 양을 1회 제공량으로 지정해놓은 경우가 상당히 많더라고요ㅠㅠ
      크기가 작고 동그래서 괜히 다칠까봐 자르는 건 깔끔하게 포기했어요ㅎㅎ

      2017.08.11 03:05 신고 [ ADDR : EDIT/ DEL ]
  4. 과도로 안 잘릴 정도면 엄청 딱딱한가보네요 ㅋㅋㅋ
    포장지에있는 사진을 보니 초코층은 아주 얇고, 사탕같은 카라멜층이 엄청 두꺼워보여요.
    근데 알갱이들 사진이 타피오카 펄처럼 생겼네요. 사진 보고 갑자기 공차가 먹고싶어졌어요..

    2017.08.11 12:1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안에 들어간 게 겉이 딱딱한 멘토스 종류이기도 하거니와 냉장고에서 넣었다가 바로 꺼내서 더 그랬나봐요.
      바로 씹으면 이에 무리 올까봐 입에 넣고 좀 있다가 어금니로 조금씩 씹어먹었어요ㅎㅎㅎ

      2017.08.11 17:18 신고 [ ADDR : EDIT/ DEL ]
  5. 맛은 있어 보이는데
    이가 약해서 먹다가 이빨 깨질것 같네요 ㅋㅋㅋ

    2017.08.11 16:5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막 딱딱한 건 아니고 멘토스 정도의 수준인데, 냉장고 안에 넣었다 빼서 더 딱딱하게 느껴졌나봐요.
      입에 넣고 좀 있다가 어금니로 잘근잘근 씹어먹었아요ㅎㅎㅎ

      2017.08.13 19:55 신고 [ ADDR : EDIT/ DEL ]
  6. ㅎㅎㅎ 얼마나 딱딱하면 이라고 궁금해서 한번 사보고싶네요

    2017.08.12 00:4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게 딱딱한 건 아니고 멘토스 정도 수준이에요.
      멘토스도 겉은 딱딱하잖아요.
      작아서 막 힘줘서 자르기도 뭐하고, 플라스틱 칼날도 무딘 거라서 그랬나봐요.
      사실 좀 놀랐어요;;;

      2017.08.13 20:04 신고 [ ADDR : EDIT/ DEL ]
  7. 아무리 플라스틱 칼이라고 해도 날이 부러지다니 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ㄷ
    히티틀러님의 이는 괜찮으신 거죠?

    2017.08.12 20:4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어금니로 야금야금 잘 먹었습니다.
      냉장고 속에 있던 걸 바로 꺼내서 더 그랬나봐요ㅎㅎㅎ

      2017.08.13 20:04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