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시 15분 밀크티 오키나와 브라운슈거


3시 15분 밀크티는 대만의 대표적인 인스턴트 밀크티 브랜드 중 하나예요.

요즘에는 정식수입되어 대형마트부터 수입과자 전문점, 드러그스토어, 편의점에서까지 쉽게 구할 수 있지만, 3-4년전만해도 구하기 쉽지 않았어요.

알음알음 맛있다고 알려져서 맛보고 싶어하는 사람은 많은데 정식 수입이 되지 않으니, 대만에 여행가는 사람들이 기념품으로 사오거나 하는 경우가 고작이었고,아예 보따리상처럼 많이 사가지고 온 다음에 인터넷에서 판매하는 경우도 있었어요.

이젠 우리나라에 정식으로 수입되기 때문에 쉽게 구할 수 있지만, 모든 종류가 한국에 들어오는 것은 아니예요.

제가 대만을 다녀올 때만 해도 3시 15분 차 중에서 오리지널, 얼그레이, 로트 프루티, 로스티드 밀크티,, 이렇게 4종만 판매되었고, 일월담과 오키나와 브라운슈거는 판매되지 않았어요.

저는 여행가서 인스턴트 커피나 차, 가공식품 등을 사오곤 하지만, 우리나라에서 구할 수 있는 건 되도록 구입하지 않아요.

그런데 한국 돌아오고 나서 얼마 안 되어서 강남 쪽에 3시 15분 카페들이 생겼어요.



참고 : [대만] 삼성역 카페 - 315 타이완 카페

[대만] 강남역 카페 - 에잇디 시티카페 8.D City Cafe



현재는 3시 15분 밀크티 일월담과 오키나와 브라운슈거, 둘 다 한국에서 판매해요.

저는 시먼딩 까르푸에서 구매했으며, 가격은 97TWD (약 3,600원) 입니다.



1통에는 총 15봉의 밀크티가 낱개포장되어 들어있어요.

한 봉의 중량은 20g 입니다.



1회 제공량은 1봉이고, 칼로리는 한봉 기준 92.2Kcal 입니다.



3시 15분 밀크티 오키나와 브라운슈거는 따뜻하게도, 차갑게도 즐길 수 있어요.

차갑게 마실 때에는 먼저 밀크티 한 봉에 뜨거운 물 100ml 를 넣고 3-5분 간 우려낸 후 얼음을 넣고 마시면 됩니다.

따뜻하게 마실 때에는 뜨거운 물 200ml 를 넣으면 되는데, 우유맛나고 달달하게 먹고 싶을 때는 3분간, 덜 달고 진한 차맛을 느끼고 싶을 때에는 5분간 우려내면 된다고 해요.



3시 15분 밀크티의 특징은 파우더가 아닌 파우치 형태로 들어있다는 점이에요.

파우치 안에는 홍차와 우롱차가루, 프림, 정제설탕, 황설탕 등이 들어있어요.

입자가 고운 하얀색 가루가 좀 날리는 경향이 있는데, 모두 컵 안에 탈탈 털어넣어주면 됩니다.



저는 따뜻하게 마실 생각이었기 때문에 뜨거운 물 200ml 를 넣어주었습니다.

내용물 중에 설탕과 프림은 물에 잘 녹지만 , 차는 우러나야하기 때문에 처음에는 희뿌연 설탕물에 가까워요.



시간이 지나면 차가 우러나서 색이 진해져요.

하지만 그냥 놔두면 잘 우러나지 않기 때문에 티스푼 등으로 터지지 않을 정도만 계속 괴롭혀줘야해요.

예정 시간보다 더 오랜 시간 우려도 되고요.



들큰한 설탕향



3시 15분 밀크티 오키나와 브라운슈거는 설탕 같은데에서 나는 들큰한 냄새가 강했어요.

하지만 제 입맛에는 좀 많이 밍밍했어요.

파우더로 된 인스턴트 밀크티는 물에 녹기 때문에 그래도 맛이 진한편인데, 3시 15분 밀크티는 물에 녹는게 아니라 우리는 스타일이라서 전반적으로 맛이 연한 편이에요.

그래서 기준 시간보다 몇 배나 더 오래 우렸는데도 제 입맛에는 좀 부족했어요.

개인적으로 동남아 스타일이 달고 쓰고 진한 밀크티를 좋아해서 더 그렇게 느꼈을 수도 있지만요.

그래도 늦은 시간에 부담없이 가볍게 마시기는 괜찮아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저는 연하게 마시는걸 좋아해서 괜찮을 것 같네요~
    저녁에 간단히 한잔 하기 좋겠어요^^

    2017.09.15 15:3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연하게 마시는 걸 좋아하셔도 티백을 막 괴롭혀주셔야해요.
      예전에 귀찮아서 물에 담가놓고 그냥 마셨더니, 우유가루만 물에 녹고 차는 우러나지 않아서 우유향 맹물이더라고요ㅋㅋ

      2017.09.16 02:18 신고 [ ADDR : EDIT/ DEL ]
  2. 이것도 종류가 다양하군요.
    전 두어가지만 있는 줄 알았어요.
    집에서 한번 먹어보기는 했는데, 정확히 맛이 기억나지는 않는군요.
    밀크티에 대한 제 입의 기준은 딱히 없어서 뭐든 잘먹는 편이긴 하네요. ㅎㅎ

    2017.09.16 01:4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대만 현지에서는 얼마나 많은 종류가 있는지 모르겠지만, 우리나라에서는 6종류가 팔리는 거 같아요.
      예전에는 3시 15분 밀크티 좋아했는데, 이런저런걸 많이 마셔보다보니 좀 더 달달하고 진한 동남아식 밀크티가 제 입맛에는 더 맞더라고요ㅎㅎㅎ

      2017.09.16 02:19 신고 [ ADDR : EDIT/ DEL ]
  3. 괴롭혀야한다눀ㅋㅋㅋㅋ 생각보다 잘 우러나지 않는 녀석인가보네요 ~. 이 녀석 많이 보긴 했는데 , 생각보다 밍밍한가보네요 ㅠㅠ 전 단걸 너무 좋아해서 , 밍밍한 밀크티는 ... 좀 ... ㅎㅎㅎ 밀크티는 먹더라도 공차의 타피오카 펄이 추가되어있으며 , 당이 매우매우 많이 들어간 것 같은 느낌의 ... 그리고 오후의 홍차 같은 밀크티를 좋아합니다 ; ㅅ;

    2017.09.16 17:4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파우더처럼 물에 샥 녹는게 아니라 찻가루 같은 걸 우려서 맛을 내는 거라 아무래도 좀 연한 편이에요.
      진한 파우더 밀크티 맛에 익숙해져있으신 분들은 아무래도 밍밍하게 느껴질 수 밖에 없어요.
      오후의 홍차 밀크티는 아직 마셔본 적은 없어서 잘 모르겠네요.
      저도 공차에서 파는 버블티를 좋아하긴 하는데, 좀 달긴 한 거 같아요.
      당도 30% 정도가 적당하고, 그 이상은 설탕물 같아요;;;

      2017.09.17 00:40 신고 [ ADDR : EDIT/ DEL ]
  4. ㅋㅋㅋ 맛이 연한 편이군요~~

    2017.09.17 00: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시중에서 쉽게 구하는 밀크티 파우더 종류에 비해서 상대적으로 그런 편이에요.
      처음에는 밍밍하다가 마실 수록 진해지는맛을 즐기는 것도 재미이긴 하지만요ㅎㅎ

      2017.09.17 00:40 신고 [ ADDR : EDIT/ DEL ]
  5. 티백을 꾹꾹 눌러서 맛이 잘 우러나게 해야겠네요ㅋㅋ
    오키나와 갔을 때 흑설탕 커피랑 흑설탕 초콜릿을 먹었었는데 제 입맛에는 좀 달았어요.
    그치만 이건 밀크티니까 진하고 달게 먹고 싶네요ㅎㅎㅎ

    2017.09.19 09:4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이상하게 밀크티는 달아야 맛있더라고요.
      맛 자체는 다른 제품보다 유난히 달지는 않은데, 달짝지근한 설탕향이 나서 좋았어요.
      제가 대만 갔을 때는 한국에서 판매하지 않아서 기껏 사왔는데 요새는 한국에서도 파네요 ㅎㅎ

      2017.09.20 21:23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