각종 술/맥주2018.06.14 07:30
 


요즘에는 우리나라 맥주보다 수입맥주가 저렴한 경우가 많아요.

특히 '4캔에 1만원' 이라는 말로 편의점 맥주 행사는 다양한 맥주를 저렴한 가격으로 맛볼 수 있는 좋은 기회예요.

낱개로 구입할 경우 3-4천원하는 맥주를 2,500원이라는 가격에 구입할 수 있는데다가 교차 증정도 가능하니까요. 

그러다 얼마전 세븐일레븐에 '4캔에 5천원'에 판매한다는 맥주가 등장했어요.

그것도 작은 355ml 가 아닌 500ml 큰 캔으로요.

맛은 모르겠지만, 가격만 따지면 필라이트 급이에요.



참고 : 하이트 진로 '필라이트' 후기

하이트 진로 '필라이트 후레쉬' 후기




버지 미스터 


'500ml 맥주 4캔에 5천원' 이라는 그 맥주는 바로 '버지 미스터 Burge Meester' 입니다.

스페인의 최대 맥주 제조사인 '담 Damm' 에서 생산하는 맥주예요,

담에서 생산되는 맥주는 우리나라에서 꽤 많이 알려져 있어요.

라거 맥주인 '에스트렐라 담 Estrella Damm' 같은 경우 스페인이나 멕시코 음식점에서는 거의 필수적으로 파는 맥주예요.

날이 더워지면서 레몬이 가미된 '담 레몬 Damm Lemon' 맥주의 인기도 높아지고 있는 추세이고요.



참고 : [스페인 맥주] 담 레몬 Damm Lemon



버지 미스터는 필스너 Pilsner 계열의 맥주입니다.

가격은 앞에서 언급했듯이 4캔에 5,000원으로, 교차증정은 안 되요.

낱개로 구입할 경우 1캔에 2,000원입니다.

세븐일레븐에서 구입했는데, 구입하시는 힘들어요.

저렴한 가격으로 소문이 나서 찾는 사람이 많은 데다가 본사 측에서 발주 제한을 걸어놓고 있어서 지점 측에서 주문을 하고 싶어도 못한다고 하더라고요.

저도 몇 군데 돌아다니다가 번번히 실패하고, 사람이 많이 찾지 않을 거 같은 약간 외진 편의점에서 마지막 남은 4캔을 구입했어요.

이마트에서도 판매한다는 이야기는 들었지만 정확한 것은 모르겠네요.



버지미스터의 원산지는 스페인입니다.

원재료는 정제수, 보리맥아, 옥수수, 보리, 호프, 카라멜색소, 알긴산프로필렌글린콜입니다.

독특하게 식품 유형은 맥주가 아니라 기타 주류로 되어있어요.

원재료 중 알긴산(해초산) 성분 때문에 기타 주류로 분류가 되었다고 하는데, 그 덕에 이렇게 저렴한 가격으로 판매가 가능하다고 해요.

필라이트도 맥아 함량을 낮춰서 기타 주류로 분류되어 있기 때문에 세금을 덜 내서 가격이 저렴한데, 그거와 같은 원리예요.

도수는 4.8% 입니다.



캔을 개봉해서 유리컵에 따라보았어요.

색은 그냥 평범한 맥주와 비슷했고, 거품도 상당히 많이 났어요.

얼마 전 리뷰했던 필라이트 후레쉬에 정말정말 실망했기 때문에 이번에도 좀 염려스러웠으나 일단 보기에는 평범한 맥주였어요.



가격만큼의 맛이네



그냥 탄산감 있고 깔끔한 맛의 맥주였어요.

조금 쌉사래한 맛의 맥주를 선호하는 제 입맛에는 조금 밍밍했고, 약간 단맛도 느껴졌어요.

원래 싼 게 비지떡이라고 맛있는 맥주라고는 못하겠어요.

하지만 가격은 감안하면 나쁘진 않아요.

최소한 맥주 느낌은 났거든요.

적어도 필라이트 후레쉬처럼 맥주인지 알코올 탄 보리차인지 분간이 안 되는 그 정도 수준은 아니었어요.

편의점에서 4캔 구입시 1캔에 1,250원, 이마트에서 캔당 1,500원이라고 해도 필라이트와 비슷한 수준인데, 필라이트보다는 버지미스터가 더 나아요.

저렴한 맥주를 찾으시는 분, 가벼운 맛의 맥주를 좋아하시는 분께는 그럭저럭 괜찮을 거 같아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술맛을 잘 모르는 저같은 사람을 위한 맥주로군요 ^^

    2018.06.14 14:2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술맛은 잘 몰라요ㅎㅎ
      가격은 저렴한데 좀 밍밍한 맛이 나는 건 살짝 아쉽더라고요.

      2018.06.15 02:42 신고 [ ADDR : EDIT/ DEL ]
  2. 저도 술맛을 잘 모르지만 외국 맥주라고 하면 맛있을 거 같다는 선입견이 약간 있는데
    역시 그 쪽도 자본주의에 알맞게 가격이 저렴하면 맛이 그냥저냥인가봐요ㅋㅋㅋ
    그래도 스페인맥주 마셔봤다! 라고 말할 수는 있겠네요ㅋㅋ

    2018.06.14 15:3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수입 맥주를 이것저것 먹어본 결과, 수입 맥주라고 다 맛있지는 않아요.
      다만 선택의 폭이 넓어서 취향껏 마실 수 있다는 거 정도?
      요새 맥주가 1천원대부터 3만원대까지 정말 다양한데, 아무래도 천원 대 맥주는 대부분 싼게 비지떡인 거 같긴 하더라고요.

      2018.06.15 02:44 신고 [ ADDR : EDIT/ DEL ]
  3. 가격은 저렴한데 맛은 싼 만큼 싸지나 보네요.
    그래도 싼 값에 스페인 맥주 마셔봤다고 자랑해볼 수 있겠어요.
    "너 스페인 맥주 마셔본 적 있니?" 하며요.

    2018.06.14 22:3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스페인 맥주 꽤 많이 팔아요ㅎㅎㅎ
      이 맥주는 스페인 맥주라기 보다는 세븐일레븐에서 파는 저렴한 맥주도 더 유명할 거예요.
      저렴한 맥주라도 다 맛이 별로인 건 아니지만, 적어도 2-3천원대는 되어야 어느 정도 맥주맛이 나는 거 같더라고요.

      2018.06.15 02:45 신고 [ ADDR : EDIT/ DEL ]
  4. 세븐일레븐 가면 꼭 찾아봐야겠어요. 싼맛에 필라이트 몇 번 샀다가....ㅠㅠ

    2018.06.14 23:2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필라이트는 진짜ㅠㅠ
      초록 코끼리까지는 맛없어도 이해하려고 했는데, 파란 코끼리는 진심 분노했어요 ㅎㅎㅎ
      글에서도 썼다시피 세븐일레븐에서 출고제한을 해서 찾기 힘드실 수도 있어요.
      오히려 이마트 쪽을 가보세요.

      2018.06.15 02:46 신고 [ ADDR : EDIT/ DEL ]
  5. 아니 수입맥주는 어째 가격이 점점 내려가네요..ㅎㅎ
    저도 세븐일레븐보면 한번 봐야겠어요

    2018.06.15 00:1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렇게 저렴한 맥주를 보면 '대체 단가가 얼마일까' 를 생각해보게 되요.
      운송비며 관세며 회사 측에 돌아가는 수익이며 다 계산하고 저 가격이라면요.

      2018.06.15 02:46 신고 [ ADDR : EDIT/ DEL ]
  6. 케이트

    지금 이마트에서 사와서 마시고있는데 한캔에 천원이에요. 콜라보다싼데 가성비론 좋은 맥주같아요

    2019.03.11 21:46 [ ADDR : EDIT/ DEL : REPLY ]
    • 이마트에서는 좀 더 싸군요.
      얼마 전 세븐일레븐이 보니까 4캔에 5천원에서 6천원으로 올랐던데, 이마트에서 사는 게 훨씬 저렴하네요.

      2019.03.11 22:10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