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반응형

우즈베키스탄도 이제 겨울이 온 것 같아요.

새벽에는 기온이 영하로 떨어지는지 서리가 끼거나 길이 얼어있는 모습도 볼 수 있답니다.

날씨가 추워지니 요즘에는 국물 요리 생각이 많이 납니다.

한국에 있을 때부터 칼국수나 수제비 같은 밀가루 음식을 좋아해서 어머니가 많이 해주셨는데, 외국에 있으니 먹기가 쉽지 않아요.

일단 제가 요리를 거의 못하거든요. 밥 솥으로 밥만 하는 수준이라서요.

그럴 때 잘 먹으러 가는 우즈벡 음식 중 하나가 바로 추추바라 chuchuvara 랍니다.



추추바라 chuchuvara 는 조그만 우즈벡 만두예요.

오쉬(볶음밥), 쇼르바(수프), 만트(왕만두), 라그몬(국수요리)와 더불어 우즈베키스탄을 대표하는 5대 전통요리 중 하나로 손꼽히고 있습니다.

러시아 쪽에서는 '뻴메니'라고 해서 유사한 만두요리가 있는 것으로 알고 있는데, 같은 요리인지 아니면 단순히 비슷한 건지는 잘 모르겠어요.


우즈베키스탄 음식 중에는 추추바라 말고 '만트 manti'라고 해서 다른 만두요리도 있어요.

만트는 일단 왕만두처럼 크기가 크고, 삶아서 국물이 없이 위에 요구르트와 약간의 향채가 올려먹어요.

1인분으로 팔기도 하지만, 낱개로 몇 개만 시킬 수도 있고요.

그에 비해 추추바라는 만두의 크기도 작고, 국물을 같이 준답니다.

음식점에 따라 다르지만, 만두국 비슷하게 나오는 곳도 있고, 그정도까지는 아니고 국물이 자작한 수준으로 나오는 곳도 있지요.

국물은 맑은 국물도 있고, 붉은 색이 나는 향신료를 넣어서 불그스름한 색이 나는 것도 있어요.

한국 요리처럼 고추가루를 넣은 게 아니라서 붉은 국물이라고 해도 맵지는 않습니다. 

추추바라도 역시 위에 요구르트와 향채를 곁들여줍니다.

속에는 양고기 소가 들어가는데, 요구르트의 시큼한 맛이 나는 것 빼고는 한국 만두와 맛이 많이 비슷하답니다.

크기가 작아서 아가씨들도 한 입에 쏙! 깔끔하게 먹을 수가 있어요.

남은 국물에 논(우즈벡 빵)을 찍어먹어도 맛있고요.



만드는 방법은 아래를 참조하세요.


http://uzbekcooking.blogspot.com/2009/12/chuchvara.html




728x90
반응형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왠지 끌리는 음식이네요 ^^
    잘 보고 갑니다~

    2012.11.27 08: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요구르트만 빼면 한국인들이 정말 부담없이 먹을 수 있는 음식인 것 같아요.
      요구르트를 좋아하는 저도 만두에 요구르트를 같이 먹을 때면 가끔 부담스러울 때가 있거든요ㅎㅎ

      2012.11.28 03:29 신고 [ ADDR : EDIT/ DEL ]
  2. 으와~~~앙 한입에 부담없이 쏙 먹기 좋은 크기에다가 크림소스 와~~ 그런데살짝 느끼해보이는데요?

    2012.11.28 00:4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크림은 아니고 시큼한 요구르트 소스랍니다.
      생각보다 그닥 느끼하지는 않아요.
      다른 우즈벡 음식들이 워낙 기름지고 느끼해서 그런지, 오히려 담백하게 느껴지기까지도 해요.
      그리고 만두가 고기 기름 없으면 되나요 ㅎㅎㅎ

      2012.11.28 03:30 신고 [ ADDR : EDIT/ DEL ]
    • 저기~~ 그러니까..저~기
      링크 걸어놓은 곳 가보았습니다.. 아~~ 이쁜분이계시네요..@.@

      2012.11.29 05:26 신고 [ ADDR : EDIT/ DEL ]
    • 아직 변화 전입니다.
      우즈벡 여자들은 결혼 전에는 다들 호리호리 쭉쭉빵빵 이쁘다가 애 몇 낳고 나이들다 보면 살 겁나 찝니다.

      2012.11.29 05:29 신고 [ ADDR : EDIT/ DEL ]
  3. ...식탐이 강한 저인데..'ㅁ';;; 요건 으음??
    요구르트랑 만두랑 어울리나욤??
    상상이 안되요ㅎㅁㅎ'''
    플레인요구르트에 만두 찍어 먹어보까요ㅋ

    2012.11.29 05:1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우즈베키스탄 유목문화권이어서 요구르트가 들어간 요리가 엄청 많아요.
      저도 한국에서 플레인 요구르트를 좋아하기도 했고, 여기 음식에 많이 적응하기도 했지만 가끔은 참 맛이 낯선 요리들도 많아요;;;
      그런데 오히려 요구르트가 고기의 느끼한 맛을 잡아주는 효과도 있더라고요ㅎㅎ

      2012.11.29 05:32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