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월 14일, 이번 주 목요일은 밸런타인데이예요.

밸런타인데이를 맞이해서 카카오톡에서 할인 기프티콘을 판매 중이었어요.

그 중에서 눈길을 끈 건 카페베네의 자허토르테였어요.

자허토르테는 워낙 세계적으로 유명한 디저트라서 먹어보고 싶었는데, 오스트리아도 못 갔고 한국에서 판매한다는 카페에서도 번번히 실패했거든요.

가격도 20% 할인해서 판매 중이었기 때문에 이번 기회에 먹어보려고 기프티콘을 구입했어요.



자허토르테 Sacher Torte 는 진한 쇼콜라 스폰지와 상큼한 살구잼이 조화로운 오스트리아 대표 초콜릿이라고 해요.

가격은 5,900원인데, 저는 카카오톡 20% 할인 기프티콘을 사용했던 터라 4,720원만 지불했어요.

1조각 용량은 180g 이며,  칼로리는 706kcal 입니다.

발렌타인데이를 맞아서 출시한 건 아니고, 이번 겨울에 '동유럽의 추억 Memory From East Europe' 이라는 컨셉으로 시즌 메뉴로 출시한 디저트예요.

당시에 허니 메도브닉, 흑당 아인슈페너, 흑당 아인슈페너 라떼, 자허토르테, 이렇게 4종의 음료와 디저트가 출시되었으며, 현재까지 판매 중이에요.

그 중 자허토르테는 초콜릿 케이크이고 하니, 초콜릿 소비가 늘어나는 발렌타인데이 시즌에 맞춰 할인 기프티콘을 판매한 거였어요.



자허토르테는 초콜릿 스펀지 4겹에 사이사이 초콜릿 크림이 발라져있고, 윗부분과 뒤쪽이 초콜릿으로 마감이 되어있어요.

딱 봐도 초코초코해서 이가 썩을 거 같은 비주얼이었어요.



생크림도 같이 제공되요.

커피 위에 올려주는 휘핑크림인 것 같았어요.



포크로 끝부터 잘라서 먹어보았습니다.
케이크인데도 좀 꾸덕한 느낌이었어요.


어우 달다


달고, 달고, 또 달아요.
그냥 초콜릿 범벅을 먹는 거 같은 느낌이었어요.
물과 커피를 곁들여 단맛을 씻어가면서 먹었는데도 입 안에 단맛으로 범벅이 된 거 같았어요.
설명에서는 살구잼이 들어갔다고 하는데, 초콜릿 맛이 너무 강해서인지 딱히 살구맛이 느껴지진 않아요.
말린 살구 조각이 들어가있어서 씹는 맛이 좀 있었으면.. 싶더라고요.
먹고 나니 당분을 과다하게 섭취로 슈거하이 Sugar High 온 느낌?
오스트리아 현지에서는 이거보다 더 달게 먹는다는데,  나중에 오스트리아 여행을 가서도 자허토르테를 먹고 올 수 있을지 살짝 무서워지네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샷이 추가된 아메리카노와 같이 먹는게 괜찮지 않을까요? 씁쓸한 커피의 맛이 단맛을 중화시켜줘서 식사후 디저트로 괜찮을것 같은 생각이 드네요. 물론 나오는 뱃살은 덤으로... ㅎㅎ;;

    2019.02.12 08:0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게 단맛없고 쓴커피가 아니라면 너무 달아서 좀 먹기 힘들 정도예요.
      당 충전 제대로 하고 왔습니다ㅎㅎ

      2019.02.12 22:34 신고 [ ADDR : EDIT/ DEL ]
  2. 보기만해도 엄청 달아보여요!
    그러고 보니 요즘에도 카페베네가 아직 있군요?
    많이 없어져버린것 같아요!

    2019.02.12 08:2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카페베네가 확실히 많이 줄어든 거 같아요,
      매장 수 자체도 줄었지만, 그 중에서도 기프티콘 안 받는 매장이 꽤 있었어요.
      혹시 보인다면 가볼까 모를까, 다시 기프티콘은 안 살 거 같아요.

      2019.02.13 15:57 신고 [ ADDR : EDIT/ DEL ]
  3. 달달달한 메뉴네요ㅠㅋㅋㅋ
    카페베네는 안좋은기억이 있어서 자주 안가요 ㅋㅋ

    2019.02.13 00: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진짜 달달달달한 메뉴였습니다.
      현지에서는 자허토르테가 더 달다는데, 오스트리아 가서 직접 먹어보고 싶네요.

      2019.02.13 15:57 신고 [ ADDR : EDIT/ DEL ]
  4. 보기만해도 기분이 너무 좋아지네요 ㅎㅎㅎㅎㅎ 잘보구가요^^

    2019.02.13 03:0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달달한 쇼콜라와 쓰고 뜨거운 커피한잔 하고싶어지는 포스팅이네요.
    오늘도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공감 꾹~ 누르고 갑니다.

    2019.02.13 06:5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정말 쓰고 뜨거운 커피가 아니면 먹기 힘들 정도의 달달한 케이크였어요.
      라미드니오니 님도 행복한 하루 되세요!

      2019.02.13 15:59 신고 [ ADDR : EDIT/ DEL ]
  6. 브라우니같은 느낌이 나는 케익이네요~
    브라우니 완젼 좋아해서 카페베네로
    퇴근하면 바로 가야겠어요^^ㅋ
    우와~ 기대된당ㅋㅋㅋ

    2019.02.14 08:1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브라우니만큼 꾸덕하지는 않지만, 초코맛이 엄청 진해요.
      카페베네에서 드셨는지 모르겠네요ㅎㅎ

      2019.02.14 23:48 신고 [ ADDR : EDIT/ DEL ]
  7. 제 스타일입니다.
    초콜렛 케이크를 먹겠다고 하면 달아야죠.
    초콜렛 케이크의 탈을 쓴 달지도 않는 케이크보다야 훨씬 좋아요.
    전 이런 케이크 좋아합니다. ^^

    2019.02.14 15:4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달 거라면 아예 왕창 단 걸 좋아하시는군요ㅎㅎ
      저도 20대 초반에는 이런 케이크 정말 좋아했어요.
      지금 생각했으면 커피도 없이 이런 케이크를 어떻게 먹었나 싶네요.

      2019.02.14 23:50 신고 [ ADDR : EDIT/ DEL ]
  8. 여기거 비교해 가면서 먹어보고 싶네요. 크게 맛있다기 보다는 다들 먹으니까. 서둘러 섭취를 했던 기억? 케이크와 커피 파는 집. 오스트리아가 우리나라 못지 않게 많고. 거기 분들도 은근 케이크.커피 즐기시는 것 같아요

    2019.02.14 19: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오스트리아에서 자허토르테 드셔보셨나봐요.
      부럽네요ㅠㅠ
      저도 나중에 비엔나 가서 오리지널 자허토르테에 비엔나 커피 마셔보고 싶어요.

      2019.02.14 23:51 신고 [ ADDR : EDIT/ DEL ]
  9. 저는 신혼여행을 동유럽으로 갔었는데요 오스트리아 가서 자허토르테를 못먹어보고 왔네요ㅠ

    세상 달디단 초코케이크를 동글이는 오랫동안 모르게 해주고 싶네요.
    아마 맛보면 매일 초코케이크 노래를 부를 것 같아요ㅋㅋㅋ

    2019.02.15 00:5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성인이 먹어도 슈거하이 느낄 정도로 당분이 찌릿찌릿한데, 어린아이들은 안 먹는 게 좋을 거 같아요.
      실제 당 함유량이 높아서 이거만 먹어도 하루 당 권장량을 넘는 거 같기도 하고요.

      2019.02.15 10:42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