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반응형

2월 14일, 이번 주 목요일은 밸런타인데이예요.

밸런타인데이를 맞이해서 카카오톡에서 할인 기프티콘을 판매 중이었어요.

그 중에서 눈길을 끈 건 카페베네의 자허토르테였어요.

자허토르테는 워낙 세계적으로 유명한 디저트라서 먹어보고 싶었는데, 오스트리아도 못 갔고 한국에서 판매한다는 카페에서도 번번히 실패했거든요.

가격도 20% 할인해서 판매 중이었기 때문에 이번 기회에 먹어보려고 기프티콘을 구입했어요.



자허토르테 Sacher Torte 는 진한 쇼콜라 스폰지와 상큼한 살구잼이 조화로운 오스트리아 대표 초콜릿이라고 해요.

가격은 5,900원인데, 저는 카카오톡 20% 할인 기프티콘을 사용했던 터라 4,720원만 지불했어요.

1조각 용량은 180g 이며,  칼로리는 706kcal 입니다.

발렌타인데이를 맞아서 출시한 건 아니고, 이번 겨울에 '동유럽의 추억 Memory From East Europe' 이라는 컨셉으로 시즌 메뉴로 출시한 디저트예요.

당시에 허니 메도브닉, 흑당 아인슈페너, 흑당 아인슈페너 라떼, 자허토르테, 이렇게 4종의 음료와 디저트가 출시되었으며, 현재까지 판매 중이에요.

그 중 자허토르테는 초콜릿 케이크이고 하니, 초콜릿 소비가 늘어나는 발렌타인데이 시즌에 맞춰 할인 기프티콘을 판매한 거였어요.



자허토르테는 초콜릿 스펀지 4겹에 사이사이 초콜릿 크림이 발라져있고, 윗부분과 뒤쪽이 초콜릿으로 마감이 되어있어요.

딱 봐도 초코초코해서 이가 썩을 거 같은 비주얼이었어요.



생크림도 같이 제공되요.

커피 위에 올려주는 휘핑크림인 것 같았어요.



포크로 끝부터 잘라서 먹어보았습니다.
케이크인데도 좀 꾸덕한 느낌이었어요.


어우 달다


달고, 달고, 또 달아요.
그냥 초콜릿 범벅을 먹는 거 같은 느낌이었어요.
물과 커피를 곁들여 단맛을 씻어가면서 먹었는데도 입 안에 단맛으로 범벅이 된 거 같았어요.
설명에서는 살구잼이 들어갔다고 하는데, 초콜릿 맛이 너무 강해서인지 딱히 살구맛이 느껴지진 않아요.
말린 살구 조각이 들어가있어서 씹는 맛이 좀 있었으면.. 싶더라고요.
먹고 나니 당분을 과다하게 섭취로 슈거하이 Sugar High 온 느낌?
오스트리아 현지에서는 이거보다 더 달게 먹는다는데,  나중에 오스트리아 여행을 가서도 자허토르테를 먹고 올 수 있을지 살짝 무서워지네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728x90
반응형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샷이 추가된 아메리카노와 같이 먹는게 괜찮지 않을까요? 씁쓸한 커피의 맛이 단맛을 중화시켜줘서 식사후 디저트로 괜찮을것 같은 생각이 드네요. 물론 나오는 뱃살은 덤으로... ㅎㅎ;;

    2019.02.12 08:0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렇게 단맛없고 쓴커피가 아니라면 너무 달아서 좀 먹기 힘들 정도예요.
      당 충전 제대로 하고 왔습니다ㅎㅎ

      2019.02.12 22:34 신고 [ ADDR : EDIT/ DEL ]
  2. 보기만해도 엄청 달아보여요!
    그러고 보니 요즘에도 카페베네가 아직 있군요?
    많이 없어져버린것 같아요!

    2019.02.12 08:2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카페베네가 확실히 많이 줄어든 거 같아요,
      매장 수 자체도 줄었지만, 그 중에서도 기프티콘 안 받는 매장이 꽤 있었어요.
      혹시 보인다면 가볼까 모를까, 다시 기프티콘은 안 살 거 같아요.

      2019.02.13 15:57 신고 [ ADDR : EDIT/ DEL ]
  3. 달달달한 메뉴네요ㅠㅋㅋㅋ
    카페베네는 안좋은기억이 있어서 자주 안가요 ㅋㅋ

    2019.02.13 00: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진짜 달달달달한 메뉴였습니다.
      현지에서는 자허토르테가 더 달다는데, 오스트리아 가서 직접 먹어보고 싶네요.

      2019.02.13 15:57 신고 [ ADDR : EDIT/ DEL ]
  4. 알 수 없는 사용자

    보기만해도 기분이 너무 좋아지네요 ㅎㅎㅎㅎㅎ 잘보구가요^^

    2019.02.13 03:07 [ ADDR : EDIT/ DEL : REPLY ]
  5. 달달한 쇼콜라와 쓰고 뜨거운 커피한잔 하고싶어지는 포스팅이네요.
    오늘도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공감 꾹~ 누르고 갑니다.

    2019.02.13 06:5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정말 쓰고 뜨거운 커피가 아니면 먹기 힘들 정도의 달달한 케이크였어요.
      라미드니오니 님도 행복한 하루 되세요!

      2019.02.13 15:59 신고 [ ADDR : EDIT/ DEL ]
  6. 브라우니같은 느낌이 나는 케익이네요~
    브라우니 완젼 좋아해서 카페베네로
    퇴근하면 바로 가야겠어요^^ㅋ
    우와~ 기대된당ㅋㅋㅋ

    2019.02.14 08:1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브라우니만큼 꾸덕하지는 않지만, 초코맛이 엄청 진해요.
      카페베네에서 드셨는지 모르겠네요ㅎㅎ

      2019.02.14 23:48 신고 [ ADDR : EDIT/ DEL ]
  7. 제 스타일입니다.
    초콜렛 케이크를 먹겠다고 하면 달아야죠.
    초콜렛 케이크의 탈을 쓴 달지도 않는 케이크보다야 훨씬 좋아요.
    전 이런 케이크 좋아합니다. ^^

    2019.02.14 15:4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달 거라면 아예 왕창 단 걸 좋아하시는군요ㅎㅎ
      저도 20대 초반에는 이런 케이크 정말 좋아했어요.
      지금 생각했으면 커피도 없이 이런 케이크를 어떻게 먹었나 싶네요.

      2019.02.14 23:50 신고 [ ADDR : EDIT/ DEL ]
  8. 여기거 비교해 가면서 먹어보고 싶네요. 크게 맛있다기 보다는 다들 먹으니까. 서둘러 섭취를 했던 기억? 케이크와 커피 파는 집. 오스트리아가 우리나라 못지 않게 많고. 거기 분들도 은근 케이크.커피 즐기시는 것 같아요

    2019.02.14 19: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오스트리아에서 자허토르테 드셔보셨나봐요.
      부럽네요ㅠㅠ
      저도 나중에 비엔나 가서 오리지널 자허토르테에 비엔나 커피 마셔보고 싶어요.

      2019.02.14 23:51 신고 [ ADDR : EDIT/ DEL ]
  9. 저는 신혼여행을 동유럽으로 갔었는데요 오스트리아 가서 자허토르테를 못먹어보고 왔네요ㅠ

    세상 달디단 초코케이크를 동글이는 오랫동안 모르게 해주고 싶네요.
    아마 맛보면 매일 초코케이크 노래를 부를 것 같아요ㅋㅋㅋ

    2019.02.15 00:5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성인이 먹어도 슈거하이 느낄 정도로 당분이 찌릿찌릿한데, 어린아이들은 안 먹는 게 좋을 거 같아요.
      실제 당 함유량이 높아서 이거만 먹어도 하루 당 권장량을 넘는 거 같기도 하고요.

      2019.02.15 10:42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