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대만 스타일 흑당 버블티나 흑당 라떼가 인기예요.

요거프레소, 카페베네, 더 벤티 등 프랜차이즈 카페 브랜드에서도 흑당(브라운슈거) 버블티 혹은 관련한 음료들을 연이어서 출시하고 있고, 대만에서 줄서서 먹는다던 타이거슈가도 홍대 쪽에 하나 오픈했다고 들었어요.

저느

인스타그램을 보니까 '더엘리 The Alley' 가 제일 맛있었다는 분이 많더라고요.



더엘리 The Alley 는 지점이 많지 않은데, 서울에는 신사동 가로수길, 연남동, 강남 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 명동, 현대백화점 천호점에 입점해있어요.

그 중 제가 다녀온 곳은 연남점이에요.

정신이 없어서 외관 사진은 찍지 못했는데, 2층으로 되어있어요.

주문 및 음료 제조는 1층에서 하고, 2인용 테이블도 2-3개 정도 있어요.




더엘리 메뉴.

가장 잘 알려진 대표 메뉴는 브라운슈가 디어리오카 밀크 종류이고, 그 이외에 밀크티, 티라떼 등 차 관련 음료들이 있어요.

가격은 4-5천원 대로, 저렴하다고 볼 수는 없지만 공차를 비롯해서 다른 티음료 및 버블티 가격을 생각하면 무난해요.

일부 음료는 코코넛 젤리나 펄 같은 토핑을 추가하거나 우유를 락토프리 우유로 번경할 수도 있어요.



더엘리의 Top 5 메뉴는 브라운슈가 디어리오카 밀크, 오로라 시리즈, 아쌈 밀크티, 가든 멜로우 티라떼, 패션 프룻 그린티라고 합니다.



음료를 받아들고 2층으로 올라갔어요.

2층은 의자와 테이블이 놓여져있는데, 사람은 많고 테이블은 제한되어 있어서 자리가 부족했어요.

일행이 많은 경우 의자를 여기저기서 가져가다보니 테이블은 남아도 의자가 없어서 못 앉는 경우도 있었고요.

테이크아웃이 아니라면 주문 전에 미리 와서 소지품을 두거나 미리 자리 및 의자를 맡아두는 게 좋아요.



브라운슈가 디어리오카 밀크


제가 주문한 음료는 더엘리의 가장 인기있는 메뉴인 브라운슈가 디어리오카 밀크예요.

흔히 인스타 같은 데에서 보는 음료는 아이스로, 저는 따뜻한 걸 주문했더니 멋없게 그냥 종이컵에 담아주었어요.

가격은 5,300원입니다.

윗 부분은 비닐로 밀봉되어 있어서 버블티용 굵은 빨대로 쿡 찍어마셔야해요.

마시는 방법도 따로 있는데, 먼저 섞지말고 먼저 마셔준 다음에 9번 저어 마시면 더 부드럽고 달콤한 밀크티를 즐길 수 있다고 해요.



캐러멜 같은 달콤함



흑당 밀크티는 이름 그대로 흑당 黑糖, Brown Sugar 시럽이 들어가는데, 요게 정말 달콤하고 끈적한 맛을 내요.

마치 캐러멜 시럽 같은 느낌이에요.

타피오카펄은 다른 브랜드보다 조금 큰 편인데, 굉장히 쫄깃했어요.

분명히 강한 단맛이데 뭔가 부드럽고 자연스러운 단맛에 쫄깃한 펄이 어우러지니 씹는 맛도 좋고, 다른 브랜드 버블티보다 달달해서 인기가 많은 거 같아요.

하지만 따뜻한 음료라 그 예쁜 음료 비주얼을 볼 수 없는 게 여전히 아쉽네요.

여기에 유리컵을 가지고 가기에는 민망할 거 같고, 빨리 아이스 음료를 먹을 수 있는 따뜻한 계절이 되었으면 좋겠어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마포구 연남동 229-34 1층 | 더앨리 연남점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요즘에 버블티가 인기인가봐요.
    어디 무슨 해외에서 들어온 버블티 체인점이 문열었는데 거기는 막 줄서서 먹을정도라 하더라구요...
    하지만 저는 밀크티 종류를 안좋아해서...;;

    2019.03.08 13:3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타이가 슈가 라고 오늘 문 연대요!!
      전 밀크티 엄청 좋아해서ㅋㅋ 다 마셔보고 싶어요.

      2019.03.08 13:33 신고 [ ADDR : EDIT/ DEL ]
  2. 코엑스 근처에도 있어서 어쩌다 가봤던 것 같은데 엄청 맛있더라구요... 한동안 너무 멀어서 생각만 하다가 잊어버렸는ㄷ 이 글 보니 또 생각나네요...

    2019.03.08 16:4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코엑스 근처 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에도 지점 있어요.
      맛있드라구요.
      나중에 기회 되시면 다른 브랜드라두 한 번 드셔보세요!

      2019.03.09 16:56 신고 [ ADDR : EDIT/ DEL ]
  3. 헐, 따뜻한 음료인데 위를 저렇게 밀봉해주나요?@_@ 뜨거운 음료를 빨대로 ㄷㄷㄷ
    공차는 차가운것만 저렇게 밀봉해주고 따뜻한거는 주둥이(?)달린 뚜껑으로 닫아주는데 여긴 독특하네요?
    메뉴판 보자마자 여긴 인스타 각이구만 했더니 맛도 좋군요. 그래서 더 인기있나봅니다.
    달달한 캬라멜맛~ 마셔보고 싶네요. 하지만 전 사진찍겠다고 차가운걸 마실지도? ㅠ.ㅠ

    2019.03.11 16:0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아주 뜨거운 건 아니고 스팀드 밀크 정도였는데, 저기에서 따뜻한 음료를 주문한 건 저 밖에 없다보니 으레 저렇게 해줬나봐요.
      더엘리가 원래 흑당 밀크티 인스타 맛집으로 유명했는데. 며칠 전에 인근에 타이거슈가가 생겨서 어떻게 될지 모르겠네요.
      사진이 목적이시라면 꼭 차가운 거 드셔요!

      2019.03.11 22:42 신고 [ ADDR : EDIT/ DEL ]
  4. 아~ 역시 저는 아싸인가 봅니다.
    흑당 버블티가 유행인 줄 포스트 보고 처음 알았네요. ㅡㅡ;
    그런데 언제부터인지는 모르겠는데 유행한다 싶은 것들 대부분이 대만 브랜드들이 많아진것 같아요.
    아~ 대왕카스테라부터인가? ? ?

    2019.03.13 12: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제 생각에는 꽃보다 할배에서 대만이 소개되고 난 이후 우리나라에 대만 먹거리들이 많이 생겨나는 거 같아요.
      여행가는 사람들이 많아짐 -> 현지 음식을 접한 후 관심이 생겨남 -> 한국에 유사한 음식을 판매하는 곳이 생겨남 -> 현지 프랜차이즈 진출.. 이 과정으로 전개되는 거 같더라고요ㅎㅎ

      2019.03.13 12:35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