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래동은 '문래동 예술촌' 이라는 이름으로 최근 핫플레이스로 뜨는 지역 중 하나에요.

영등포 공업지역으로 철공소들이 다닥다닥 붙어잇는 거리에 예술가들이 작업을 하는 공방과 스튜디오, 맛집과 카페들이 공존하고 있는 거리거든요.

성수동도 과거 창고나 공장이었던 곳을 카페 및 공방으로 개조하여 카페 거리를 이루고 있긴 하지만, 수제화를 만드는 제화거리 등이 있기 때문에 딱 데이트 코스의 느낌이 나요.

문래동은 이번에 처음 가봤는데, 쇠붙이들이 널부러져서 있고, 아직도 작업 중인 철공소들에서 나는 소리가 요란했어요.

그 부산스럽고 오래된 골목길을 지나다가 딱 봐도 새로 리모델링한 거 같은 깔끔한 외관인 카페와 공방들이 불규칙하게 산재되어있는 느낌이 참 독특하긴 했어요.



카페 1953 위드 오드리


제가 다녀온 카페는 카페1953 위드 오드리 Cafe 1953 with Audrey 라는 카페예요.

인스타그램에서 문래동 핫플레이스를 소개한 카드뉴스를 봤는데, 그 중에 분위기가 좀 괜찮아보여서 가게되었어요.

문래동 카페라고는 하지만, 실제 위치는 문래역보다는 신도림역에 오히려 더 가까워요.

1, 2호선 신도림역 6번 출구에서 도림천을 건너 500ml 정도 거리, 걸어서는 8~10분 정도 걸어요.

2호선 문래역에서는 걸어서 15~20분 정도 걸려요.

영업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11시까지이고, 휴무일은 따로 없습니다.



가게 입구에는 오드리 햅번의 마네킹와 피규어들이 장식되어 있어요.

알고 보니 여기는 오드리 햅번 컨셉의 박물관 겸 카페라고 해요.

카페 이름인 '카페 1953 위드 오드리' 에서 오드리는 오드리 햅번을 의미하고, 1953은 오드리 햅번의 대표 작품인 '로마의 휴일'이 개봉된 해라고 하네요.



카페는 원래 일제 시대 때 지어진 폐공장이었다고 해요.

70년 이상된 건물을 리모델링한 거라고 합니다.

천장은 목조인 거 같았는데, 보수도 되어있고 시스템 냉난방이 설치되어 외풍이 든다거나 춥지는 않았어요.



주방 겸 계산대.

여기에도 영화 '티파니에서의 아침을' 의 오드리 햅번의 전신 판넬이 서있어요.

주문 및 결제는 여기에서 하고, 음료는 자리로 직접 가져다줍니다.





카페 1953 위드 오드리 메뉴.

커피를 비롯한 음료와 함께 조각케이크, 파니니, 샌드위치, 베이글 같은 디저트 및 브런치 메뉴가 있고, 피자, 파스타, 라자냐 같은 음식도 판매해서 식사도 가능해요.

음료는 5~7천원대이며, 푸드는 1만원 전후입니다.







음료가 나오기를 기다리면서 카페를 둘러보았어요.

이 곳은 오드리 햅번을 좋아하는 덕후 분께서 개인 소장하고 계신 오드리 햅번 유품과 피규어들을 다양하게 진열해놓았어요.

예전에 MBC에서 방영했던 '능력자들' 이라는 프로그램에 오드리 햅번 덕후로 출연하신 분이라고 하네요.



차이 코코넛 밀크티


음료 종류가 많아서 추천을 받았는데, 직원 분께서 밀크티를 추천해주셨어요.

밀크티가 4-5종류가 있었는데, 그 중에 제가 고른 건 차이 코코넛 밀크티예요

가격은 따뜻한 음료 6,000원, 아이스 6,500원입니다.

파우더가 아닌 티백을 직접 우려서 만든다고 하는데, 오드리 햅번이 생전에 밀크티를 즐겨마셨다고 하네요.



코코넛은?



티백의 브랜드는 모르겠지만, 차이 밀크티 티백을 우리고 우유를 넣은 거 같아요.

차이 밀크티 특유의 약간 알싸한 계피향은 나는데 코코넛 향은 느껴지지 않았어요.

살짝 밍밍해서 설탕을 약간 추가해서 마셨어요.



아이스 뱅쇼

뱅쇼 Vin Chaud 는 겨울 시즌 메뉴로, 유럽 지역에서 포도주에 각종 과일과 계피 같은 향신료를 넣고 따끈하게 끓여마시는 음료예요.
현지에서는 겨율이 되면 감기 예방 음료 등으로 길거리에서도 많이 판매한다고 하더라고요.
원래는 따뜻하게 마시는 음료인데, 누가 얼죽아의 나라 아니랄까봐 아이스로도 판매하고 있어요.
여기 뱅쇼에는 자몽 슬라이스가 들어있었어요.
실제 알코올이 있는지는 잘 모르겠지만, 약간 쌉사름하면서도 적당히 단 맛도 있고 상큼한 향이 나는게 꽤 맛있어요.
탄산수를 섞어서 에이드로 만들어도 맛있을 거 같더라구요.






독특한 컨셉의 재미있는 카페였어요.
오드리 햅번은 흑백 영화로만 몇 번 봤는데, 우리나라에 그녀의 유품이 있고, 사장님이 직접 만들었다는 예쁜 피규어들이 있다는 게 신기하더라고요.
문래동 예술촌 구경하는 김에 들러서 커피도 마시고, 브런치나 디저트도 먹고 하기 좋은 카페예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영등포구 문래동2가 34-10 | 카페1953위드오드리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우와 오드리 햅번 유품이라니~! 진정한 덕후시군요~
    구경하기 좋은 카페네요~
    문래동 예술촌 유명한데 한번도 못 가봤어요~
    조만간 가봐야겠습니다^^

    2020.01.09 11: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덕후들은 정말 대단한 거 같아요.
      피규어를 만드는 정성도 그렇지만, 우리나라에 오드리 햅번의 유품이 있는지도 몰랐어요.
      문래동 예술촌은 너무 기대하지 않는 게 좋으실 거 같아요.
      아직 잘 조성된 건 아니라서 그냥 철공소 같은 게 많더라구요.
      딱히 어디를 가겠다는 목적지가 없으면 엄한 골목만 헤매고오는 거 같아요.

      2020.01.15 01:39 신고 [ ADDR : EDIT/ DEL ]
  2. 문래동에 대한 이야기는 많이 듣고 보고 했는데 가보지는 못했어요.
    히티틀러님이 방문하신 카페를 포함해서 구경하기는 좋아보이네요.
    그런데 음료 가격이 제 기준에서는 꽤 높은 거 같고요. ^^;

    2020.01.09 11:5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이번에 처음 가봤어요.
      느낌이 독특하긴 한데, 아직 잘 조성된 건 아니라서 그런지 좀 정신없는 느낌이었어요.
      저기도 헤매고 헤매다 찾았네요.
      가격이 좀 비싸긴 해요 ㅠㅠ

      2020.01.15 01:49 신고 [ ADDR : EDIT/ DEL ]
  3. 이제 여기도 집값이 오를 일만 남았군요...홀홀.....
    더 개발되기 전에 한 번 가봐야겠습니다..!!

    2020.01.09 13:5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여기가 좀 더 개발되면 오를 거 같긴 한데, 철공소들이 많이 남아있어서 뭔가 들어가기에는 좀 애매할 거 같긴 해요.
      여기는 어디 옮긴다고 옮기기 쉽지도 않고요.

      2020.01.15 01:50 신고 [ ADDR : EDIT/ DEL ]
  4. 오드리햅번 마네킹?? 닮긴 했는데 표정이 너무 무서워요~

    2020.01.09 14:4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그 생각을 조금 하긴 했어요.
      밤늦게 퇴근하시는 분이나 아침에 일찍 와서 불켜시는 분은 조금 무서울지도요ㅋㅋㅋ

      2020.01.15 01:51 신고 [ ADDR : EDIT/ DEL ]
  5. 망원동 쪽에도 오드리햅번 카페?가 있었는데 여기는 마네킹이나 전시가 보다 본격적이네요...
    문래창작촌 맛집도 많던데 가면 여기도 한 번 가봐야겠어요.

    2020.01.09 16:3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망원동에도 그런 곳이 있어요?
      저는 여기가 오드리 햅번 관련한 곳인지 모르고, 인스타에서 본 카페 인테리어가 좀 예뻐보여서 갔어요ㅋㅋ
      문래창작촌 맛집이나 술집이 많다고 하는데, 산재되어 있어서 그런지 저는 찾기 힘들었어요.
      어디를 갈지 어느 정도 정해놓고 가시는 게 좋을 거 같아요.

      2020.01.15 01:52 신고 [ ADDR : EDIT/ DEL ]
  6. 카페 느낌이 좋은데요?ㅋㅋ
    저도 오랜만에 방문드려요,
    앞으로 더 자주 와야겠습니다~~^^
    새해에도 좋은 일만 가득하세요~

    2020.01.09 17:4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요새 보니까 다음 메인 자주 가시더라구요.
      GeniusJW 님도 새해 좋은 일만 가득하세요!!!

      2020.01.15 01:53 신고 [ ADDR : EDIT/ DEL ]
  7. 저도 오드리 헵번을 좋아하는데 정말 진귀한 피규어보는 재미가 더 큰 곳이네요.

    2020.01.09 22:0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음료가 막 맛있다거나 그런 건 아니었는데, 수집가의 수집품을 보는 게 큰 재미였어요ㅎㅎㅎ

      2020.01.15 01:54 신고 [ ADDR : EDIT/ DEL ]
  8. 이 근처에 이렇게 새롭게 선보이는 곳들이 많은 것 같더라고요.
    한때 일반 사람들은 갈 일 없는 작업 공간들이었는데... ㅎㅎ
    오드리햅번 컨셉 재미있네요. ^^

    2020.01.10 14:0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는 서울에 이런 동네가 남아있다는 게 남았어요.
      을지로에도 철공소가 있긴 하지만, 그래도 많이 빠지고 그런데 여기는 지나가면서 막 불꽃이 튀고 깡깡거리는 쇳소리가 나더라구요.
      앗차하면 크게 다칠 수 있는 곳이라서 사진을 찍거나 방해하지 말라고 안내도 많이 붙어있었어요.

      2020.01.15 01:55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