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반응형

벌써 여름이에요.

원래 한국인은 한겨울에도 냉수를 찾는 경우가 태반이지만, 이제는 카페에서 커피를 주문하면 으레 아이스인지를 먼저 물어봐요.

저처럼 아직까지도 따뜻한 커피를 마시는 사람은 정말 소수예요.

작업할 게 있어서 할리스커피를 갔는데, 커피를 마시기에는 배불러서 양이 좀 적고 간단한 걸 찾다가 보니 아포카토가 있더라구요.



아포카토


아포카토 Affogato 는 호두나 바닐라 아이스크림에 에스프레소를 부어서 마시는 메뉴예요.

커피가 들어가니 커피 메뉴이긴 하지만, 실상 디저트에 좀 더 가까워요.

아포카토 가격은 5,800원입니다.

중량은 150g 이며, 칼로리는 183kcal 입니다.



아이스크림은 바닐라 아이스크림으로, 2스쿱이 나와요.

위에는 아몬드 슬라이스가 토핑되어 있어요.



같이 나온 에스프레소르 아이스크림 위에 뿌렸습니다.

홈페이지의 설명에는 더블샷이라고 나와있는데, 그렇기에는 양이 너무 적었어요.

싱글샷인 건 분명하고, 양도 1oz 가 될까 싶어요.

리스트레토로 짧게 추출한 에스프레소인 거 같았어요.



달콤하고 쌉사름해요.
아이스크림은 달콤하면서 혀에 닿으면서 사르르 녹는 맛이 짜릿해요.
에스프레소는 쓰지만, 녹은 아이스크림 덕분에 그래도 먹을 수 있을 정도로 쌉쌀해져요.
티스푼으로 떠먹을 때마다 아이스크림와 에스프레소의 비율에 따라, 시간이 지나서 아이스크림이 녹아감에 따라 맛이 조금씩 달라지는 것도 재미이고요.
음료 한 잔을 시켜서 다 마시기에는 배가 부르고, 아무 것도 안 시킬 수는 없을 때 디저트처럼 가볍게 먹기 괜찮은 메뉴예요.
하지만 가격이 좀 비싼 게 단점이네요.
아포가토 정도는 집에서도 어렵지 않게 만들어먹을 수 있는데... 라고 생각하면 살짝 아깝다는 생각도 들어요.
그냥 저처럼 카페라는 공간이 필요할 때, 뭔가 분위기 내고 싶을 때 먹기 좋은 메뉴예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728x90
반응형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아보카토 한잔으로 분위기네셨군요~
    기분전환 하셨겠어요

    2020.06.05 08:0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달달하고 쌉살한 거 먹으면서 작업하니까 작업도 더 잘 된 거 같아요ㅎㅎㅎ

      2020.06.13 17:20 신고 [ ADDR : EDIT/ DEL ]
  2. 그래도 아포카토는 이상하게 카페에 가면 시키고 싶은 메뉴중 하나인거 같아요 ㅎㅎ
    참 맛있지요 ㅎㅎ 요즘같은날 시원하면서도 쌉쌀한 커피가 먹고싶을때 좋은거 같아요!

    2020.06.05 11:0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는 뭔가 가성비가 안 좋아서 잘 안 시키는데, 가볍게 먹기에는 좋더라구요ㅎㅎㅎ

      2020.06.13 17:16 신고 [ ADDR : EDIT/ DEL ]
  3. 달달한 아이스크림과 쌉쌀한 커피의 조화가
    맛있더라구요~

    2020.06.05 12:5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아포카토는 뷔페 갔을때 디저트로 꼭 만들어 마시고 오는 메뉴죠.
    좋아하는 메뉴지만 카페에서는 잘 안 마시게 되더라고요. ^^

    2020.06.06 11:5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러고보니 아포카토를 먹은 적은 거의 뷔페였던 거 같아요.
      디저트로 아이스크림 한 스쿱 뜨고, 그 위에 커피 부어서 마지막으로 먹고 나왔던 기억이ㅋㅋㅋㅋ

      2020.06.13 17:15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