터키 /터키 노래2015. 3. 1. 08:30
 





Sen gideli derdimle yapayalnız yaşıyorum 

네가 떠난 이후 난 고통으로 외롭게 살고 있어.

Nerdesin kimlesin diye kıskanıyorum 

어디에 있니, 누구와 있니, 하면서 질투하고 있어.


Kara kara kara gözler ona buna bakıyor mu 

검디 검은 눈동자로 이 사람, 저 사람을 보고 있니.

O incecik beli şimdi başka biri sarıyor mu 

그 가느다란 허리를 지금 다른 사람이 감싸고 있니.

Pırıl pırıl pırıl saçlar yine dalgalanıyor rmu 

반짝거리는 머리칼이 다시 물결치고 있니

Yumuk yumuk güzel eller başka bir el tanıyor mu 

통통한 예쁜 손을 다른 사람이 알고 있니.


Kıskanıyorum,kıskanıyorum 

질투하고 있어, 질투하고 있어.

Derdime dalıp ben yanıyorum 

고통 속에서 불타고 있어.


Kara kara kara gözler ona buna bakıyor mu 

검디 검은 눈동자로 이 사람, 저 사람을 보고 있니.

O incecik beli şimdi başka biri sarıyor mu 

그 가느다란 허리를 지금 다른 사람이 감싸고 있니.

Pırıl pırıl pırıl saçlar yine dalgalanıyor mu 

반짝거리는 머리칼이 다시 물결치고 있니.

Yumuk yumuk güzel eller başka bir el tanıyor mu 

통통한 예쁜 손을 다른 사람이 알고 있니.




[ ]




Aşk acısı kalbimi kor gibi yakacak mı

사랑의 아픔은 내 심장을 숯처럼 불태울까.

Gözyaşım durmadan hep böyle akacak mı 

눈물은 멈추지 않고 계속 이렇게 흐를까.


Kara kara kara gözler ona buna bakıyor mu 

검디 검은 눈동자로 이 사람, 저 사람을 보고 있니.

O incecik beli şimdi başka biri sarıyor mu 

그 가느다란 허리를 지금 다른 사람이 감싸고 있니.

Pırıl pırıl pırıl saçlar yine dalgalanıyor mu 

반짝거리는 머리칼이 다시 물결치고 있니

Yumuk yumuk güzel eller başka bir el tanıyor mu 

통통한 예쁜 손을 다른 사람이 알고 있니.


Kıskanıyorum,kıskanıyorum 

질투하고 있어, 질투하고 있어.

Derdime dalıp ben yanıyorum 

고통 속에서 불타고 있어.


Kara kara kara gözler ona buna bakıyor mu 

검디 검은 눈동자로 이 사람, 저 사람을 보고 있니.

O incecik beli şimdi başka biri sarıyor mu 

그 가느다란 허리를 지금 다른 사람이 감싸고 있니.

Pırıl pırıl pırıl saçlar yine dalgalanıyor mu 

반짝거리는 머리칼이 다시 물결치고 있니

Yumuk yumuk güzel eller başka bir el tanıyor mu 

통통한 예쁜 손을 다른 사람이 알고 있니.


Kara kara kara gözler ona buna bakıyor mu 

검디 검은 눈동자로 이 사람, 저 사람을 보고 있니.

O incecik beli şimdi başka biri sarıyor mu 

그 가느다란 허리를 지금 다른 사람이 감싸고 있니.

Pırıl pırıl pırıl saçlar yine dalgalanıyor mu 

반짝거리는 머리칼이 다시 물결치고 있니

Yumuk yumuk güzel eller başka bir el tanıyor mu 

통통한 예쁜 손을 다른 사람이 알고 있니.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_^)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