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 베트남 [完]2015. 2. 2. 08:30
 


728x90
반응형


베트남은 어느 날 갑자기 내게 다가왔다



12월 초의 어느 날 친구와 카톡을 주고 받다가 친구가 갑자기 물었어요.


"올해가 가기 전에 여행 한 번 갈래?"


귀가 솔깃했으나 쉽게 '그래, 가자!' 고 바로 결정할 수는 없었어요.

여행을 가고 싶은 생각은 항상 가지고 있었으나, 원래 여행 계획이 없던 마당에 그렇게 쉽게 결정할 수 있는 문제가 아니었으니까요.

더군다나 연말이라고 해봤자 한 달도 남지 않았고요.


친구의 성화에 비행기표를 검색하면서 어딜 갈까 이야기하긴 했지만, 사실 실제로 떠날 수 있을까는 의심스러웠어요.

미리 준비를 하고 떠나는 여행이 아니기 때문에 여행 기간이나 비용이 여유롭지 못했거든요.

더군다나 평소 가고 싶었던 여행지는 너무 비싸거나, 시간이 많이 걸리거나, 혹은 날씨가 너무 나빴어요.


"우리 베트남 가자."


친구가 갑자기 베트남이 좋다며, 베트남을 가자고 열심히 설득을 하기 시작했어요.

하지만 사실 저는 좀 시큰둥했어요.

저는 베트남 보다는 대만을 가고 싶었어요.

다른 분들 블로그나 '꽃보다 할배'를 보면 대만이 볼거리도 많고, 맛있는 음식들도 참 많은 거 같아서 한 번 가보고 싶었거든요.

같은 한자문화권 국가이니 간판 같은 것도 그럭저럭 알아볼 거 같기도 하고요.


하지만 그 생각을 바꾸게 한 계기는 바로 베트남 음식!



강렬했던 베트남 커피!



맛있는 쌀국수!


베트남에 가면 왠지 진짜 현지의 맛을 느껴볼 수 있을 거 같았어요



더군다나 우연한 기회에 EBS 에서 방송한 '세계견문록 아틀라스 아시아 맛기행 1부 하노이 음식탐험' 이라는 다큐멘터리를 보게 되었는데, 베트남 음식이 인도네시아, 중국과 더불어서 아시아 3대 음식이라고 하더라고요.


그 다큐멘터리를 보고 나니 베트남에 가도 대만 못지 않게 맛있는 음식들을 많이 먹을 수 있을 거 같았어요.

현지의 음식이 우리나라에서 파는 음식과 얼마나 비슷한지 모르겠지만, 베트남 음식점에서 먹었던 거 치고 입에 맞지 않았던 음식도 없었고요.

그 순간 머리속에서 대만은 떠나가고, 베트남으로 생각을 굳혔어요.



이번 여행은 가서 맛있는 거 많이 먹고, 실컷 놀다 오자!



베트남으로 떠나기로 결정을 하자마자 모든 일은 속전속결로 진행되었어요.


D-8 비행기표 구입

D-5 가이드북과 여행회화책 구입

D-4 환전

D-3 숙소 예약


그리고 드디어 12월 18일 베트남으로 떠났어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_^)


728x90
반응형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프롤로그만 봐도 기대돼요. 숙소랑 기념품 얘기들도 재밌었는데~

    2015.02.02 09:0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베트남 여행기 올리긴 올려야하는데, 지금 올리고 있는 우즈벡 여행기도 있어서 어떻게 해야하나 고민 중이예요ㅎㅎㅎ

      2015.02.02 23:25 신고 [ ADDR : EDIT/ DEL ]
    • 둘다 동시에 올려주세요 ㅎㅎ

      2015.02.03 09:13 신고 [ ADDR : EDIT/ DEL ]
  2. 전 베트남 갈려다가 베트남내에 교통이 불편한거 같아서 세부로 변경했다가 결국 정한곳은 하와이~~~~
    그때 하와이의 매력에 빠져 1년에 한번이상은 가고 있답니다

    2015.02.02 09:2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어쩐지 이노님 블로그에는 하와이 글이 많더라고요.
      저는 기차로 20시간 넘는 여행한 적도 있고, 버스 타고 10시간 넘게 이동한 적도 꽤 있어서 베트남 교통이 그렇게 불편하진 않았어요.
      다만 하와이처럼 영어를 쓰는 국가가 아니다보니 언어 소통에는 좀 불편함이 있긴 해요.

      2015.02.02 23:27 신고 [ ADDR : EDIT/ DEL ]
    • 허걱.. 20시간이나요?
      저의 여행은 편히 쉬는 여행인지라... 그런 이동은 잘 못할것 같아요.

      2015.02.03 09:57 신고 [ ADDR : EDIT/ DEL ]
  3. 와.. 저도 베트남 가고 싶어요.. 베트남 쌀국수!!!
    현지에선 더 맛있게 먹을 수 있겠죠? 여행기 기대 됩니당~~~~!!

    2015.02.02 17: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베트남 쌀국수 진짜 맛있어요.
      오히려 현지에서 먹으면 향채의 향도 강하지 않고 담백해요.
      가격도 싸고, 어딜 가나 한국에서 먹는 것 이상의 맛은 나더라고요.
      소화도 잘 되어서 한국에서는 계속 소화불량에 시달리다가 현지에서는 하루에 삼시세끼&간식&야식까지 다 챙겨먹고 다녔어요ㅎㅎㅎㅎ

      2015.02.02 23:28 신고 [ ADDR : EDIT/ DEL ]
  4. 알 수 없는 사용자

    아~~~저도 여행 떠나고 싶네요~~~^^

    2015.02.03 19:03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여행기 쓰면서 당시에는 몰랐던 사실을 새롭게 알기도 하고, 다시 여행을 떠나고 싶은 생각이 많이 들어요.

      2015.02.04 05:22 신고 [ ADDR : EDIT/ DEL ]
  5. 오호, 기대되는데요,
    동생에 호치민에 10년째 살고 있는데, 한 번도 못가봐서 아쉬웠는데, 사진으로 베트남 구경 좀 하겠습니다. ^^*

    2015.02.03 22:5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베트남에 우리 교민들이 엄청 많다고 들었는데, 동생분도 베트남 교민 중 한 분 이시군요ㅎㅎㅎㅎ
      제 블로그로 베트남 구경 좀 하시고, 한 번 동생분 보러 다녀오세요.

      2015.02.04 05:23 신고 [ ADDR : EDIT/ DEL ]
  6. 베트남 쌀국수가 한국 쌀국수보다 훨씬 맛있나요...? 베트남 쌀국수맛이 어떤지 궁금하네요 ㅎㅎ

    2015.02.04 00:2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는 쌀국수에 항상 고수를 넣어먹어서 베트남 현지는 굉장히 향채를 많이 쓸 거 라고 생각했거든요.
      오히려 그냥 고기 국물 같이 깔끔, 담백하더라고요.
      가격도 한 그릇에 1500원~2500원 수준으로 저렴하고, 노점에 쭈그리고 앉아서 먹어도 맛있어요ㅎㅎㅎ

      2015.02.04 05:24 신고 [ ADDR : EDIT/ DEL ]
  7. 베트남커피 마시고 싶네요.
    꼭 한번 가보고 싶은 베트남입니다.^^

    2015.02.04 06:5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한국에서도 의정부나 왕십리 같이 베트남 현지인들이 운영하는 쌀국수집에서는 베트남 커피를 팔아요.
      저도 요즘 커피랑 필터 사와서 직접 베트남 커피를 만들어 마시고 있어요ㅎㅎ

      2015.02.05 15:57 신고 [ ADDR : EDIT/ DEL ]
  8. 베트남하고 대만하고 둘 중에 한곳을 알아보고 있었는데
    사진으로 베트남 구경을 잘 하겠습니다.

    2015.02.04 23: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알 수 없는 사용자

    우와, 재미나겠어요. 블로그친구(!?)님들 베트남 은근 많이 가시는 것 같아요~~~ 하핫, ㅋㅋㅋ 기대됩니다~~~
    :) 히티틀러님은 베트남어떻게 보고 느끼셨는지 - 말이예요.

    2015.02.05 10:18 [ ADDR : EDIT/ DEL : REPLY ]
    • 겨울이 베트남 여행 성수기라서 그런지 여행하시는 분이 정말 많은 거 같아요.
      앞으로 여행기 계속 올릴게요^^

      2015.02.05 16:22 신고 [ ADDR : EDIT/ DEL ]
  10. 에효..
    저는 설 연휴 기간이라 맛있는 음식들을 먹는데 제약이 있을 것 같아 벌써부터 속상해요.ㅜㅜ

    2015.02.08 17:0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