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리아에서 '모짜렐라 인더버거' 시리즈 세번째로 올리브가 출시되었다는 사실은 알고 있었어요.

하지만 그 때 여행 준비 때문에 정신 없기도 하고, 다음날 버거킹에서 화이타와퍼화이타 스테이크버거가 출시되는 통에 먹을 타이밍을 놓쳤어요. 

한켠으로는 모짜렐라 인더버거 해쉬와 모짜렐라 인더버거 더블을 이미 먹은 터라 '거기다가 올리브 쪼가리 좀 넣었겠'지 하는 생각에 굳이 먹어야겠다는 생각이 들지 않았거든요.



참고 : 롯데리아 신메뉴 '모짜렐라 인더버거 해쉬' 후기

        롯데리아 신메뉴 '모짜렐라 인더버거 더블' 후기



패스트푸드점에 갔다가 안 먹어본 메뉴를 고르다보니 모짜렐라 인더버거 올리브를 이제야 맛보게 되었네요.



모짜렐라 인더버거 올리브


모짜렐라 인더버거 올리브 단품은 5,500원, 세트는 7,100원으로, 모짜렐라 인더버거 3가지 종류 중에서 제일 비싸요.

칼로리는 단품 715kcal, 세트 1,109kcal 로 거의 버거킹 수준이에요.


번에 해쉬브라운, 쇠고기 패티, 모짜렐라 치즈 튀김에 올리브와 매콤한 맛의 소스가 있어요.

나온지 얼마 안 되는 메뉴라서 그런지 롯데리아 햄버거보다 사이즈가 훨씬 커요.

솔직히 광고 사진만 봤을 때에는 포도잼 발라놓은 거 같은 거 같아보여서 맛이 잘 상상이 안 되었거든요.

그런데 매콤한 소스가 때문에 예상과는 전혀 다른 맛이었어요..

요즘 트렌드인 스파이시한 햄버거를 먹는 느낌이 들다가도 피자 먹을 때 위에 치즈 부분만 싹 건져먹는 느낌이 들기도 하고요.

게다가 소스 자체가 약간 점성이 있는데다가 빵 바로 위에 소스를 뿌려서 흐르지 않아서 먹기도 편했어요.

개인적으로 모짜렐라 인더버거 해쉬나 더블보다 더 맛있었어요.

다만 모짜렐라 인더버거에 프렌치 프라이는 별로예요.

버거 자체도 야채 없이 짜고 기름진데, 버거 안에 해쉬브라운이 들어있어서 맛이 중복되는 느낌이 있거든요.

프렌치 프라이를 콘샐러드 같이 좀 상큼한 메뉴로 교환하는 게 더 좋을 거 같아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_^)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해쉬브라운에 패티에 치즈에 기름진 느낌인데 소스 덕에 괜찮나봐요 ㅋㅋㅋ올리브는 피자에 들어있는 그 올리브 맛인가요??

    2016.03.01 10:4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네, 피자에 들어가는 블랙올리브예요.
      어차피 기름진 건 각오해야하는 햄버거인데, 올리브의 짠맛과 소스의 매콤한 맛이 있으니까 괜찮더라고요.
      모짜렐라 인더버거 시리즈 중에서는 이게 제일 맛있더라고요.

      2016.03.01 12:31 신고 [ ADDR : EDIT/ DEL ]
  2. 맥도날드에도 모짜렐라 얹은 게 나오는 것 같던데 요즘 유행인가보네요! 모짜렐라랑 올리브는 좋아하는데 해쉬브라운도 들어간다니 신기해요!

    2016.03.01 14: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맥도날드는 모짜렐라 치즈가 아느라 리코타 치즈인 걸로 알고 있어요.
      요즘은 햄버거 뿐만 아니라 어느 음식에든 다 치즈를 넣는 거 같아요ㅎㅎ

      2016.03.02 01:40 신고 [ ADDR : EDIT/ DEL ]
  3. 이건 느끼하지 않나봐요??
    저는 일반모짜렐라 먹었는데 조금 느낌한감이 있었거든요^^

    2016.03.01 21:1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느끼해요.
      안 느끼할 수가 없죠.
      그래도 모짜렐라 인더버거 다른 종류에 비해서는 좀 나은 편이에요.
      하지만 더 짭니다ㅋㅋㅋㅋㅋㅋ

      2016.03.02 01:41 신고 [ ADDR : EDIT/ DEL ]
  4. 예전 한국에서 불고기 버거를 먹고 아이들이 좋아하던 생각이나네요

    2016.03.02 07: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불고기 버거는 스테디 셀러죠ㅎㅎㅎㅎ
      아마 남녀노소 상관없이 좋아하는 게 불고기버거가 아닐가 해요.

      2016.03.02 12:38 신고 [ ADDR : EDIT/ DEL ]
  5. 완성도 높고 독창성 있는 햄버거라고 생각합니다. 문제는 가격이랑, 정말 생각 없이 짜 놓은 세트 구성. 저도 이거 주문할 때 감자튀김을 콘샐러드로 바꿉니다. 콘샐러드가 의외로 상큼해서 좋더라고요. 사이드메뉴로 샐러드 같은 게 있으면 좋을 텐데 말이죠...

    2016.05.16 13:5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왠만하면 기본 구성을 그대로 먹으려고 하는데, 이건 진짜 느끼했어요.
      기름진 치즈와 해쉬브라운을 먹고 나니까 감자튀김도 니글니글...
      그래서 케첩 뿌려먹는다는 분이 참 많더라고요.
      독창성 있는 메뉴는 맞지만, 진짜 세트구성에 생각이 없다는 생각에는 동의해요.
      전 가끔 맥주안주로ㅋㅋㅋㅋㅋ

      2016.05.16 14:05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