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라 피쉬크래커 Lala Fish Cracker


수입과자 전문점을 보면 말린 망고 뿐만 아니라 필리핀 과자도 은근히 많이 볼 수 있어요.

서양 쪽에서는 해산물맛 과자를 거의 먹지 않는데, 아시아권은 알새우칩이니 새우깡이니 하는 해산물맛 과자를 참 많이 먹는 거 같아요.

봉지에 대문짝만하게 그려져있는 생선 그림을 보니 저도 모르게 덥석 집게 되었어요.



총 중량은 30g이고, 칼로리는 132kcal 예요.



봉지를 뜯자마자 굉장히 익숙한 냄새가 나요.

피쉬크래커라고 해서 '꾸이꾸이' 같은 튀김쥐포 류라고 생각했는데, 약간 두툼한 유탕과자였어요.

맛도 어디선가 먹어본 거 같이 굉장히 익숙한 맛이었어요.



자.갈.치?



잘 생각해보니 자갈치랑 비슷한 맛이 나는 거 같았어요.

라라 피쉬크래커에는 황돔이 들어갔다고 하는데, 왜 문어를 넣었다는 자갈치랑 맛이 비슷한지는 모르겠지만요.

하지만 둘 중에 하나를 고르라면 자갈치를 고를 거 같아요.

과자는 좀 바삭바삭한 맛이 있어야하는데, 라라 피쉬크래커는 너무 두꺼워서 잘라먹기 좀 힘들거든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_^)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자갈치과자 좋아하는데 ㅎㅎ 왠지 이과자도 제입맛에 맛을것같아요^^

    2016.03.27 11: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맛은 괜찮은데, 두꺼워서 먹을 때 좀 딱딱한 게 불편했어요ㅎㅎ
      저도 자갈치 진짜 좋아해요.

      2016.03.27 15:44 신고 [ ADDR : EDIT/ DEL ]
  2. ㅎㅎ 이거 궁금해지네요. 저 아주 어릴때 자갈치가 가게에 등장했을떈 혁명적 과자였는데...

    2016.03.27 15:0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지금도 문어과자에서 독보적 위치죠.
      저는 가볍게 혼자 술 마시고 싶을 때 매운 새우깡이나 자갈치 한 봉지 사놓고 술 마셔요 ㅎㅎㅎ

      2016.03.27 15:45 신고 [ ADDR : EDIT/ DEL ]
  3. 오, 정말 자갈치 과자 같았는데 딱 맞췄네요 ㅎ ㅎ

    2016.03.27 19:1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자갈치는 파사삭한 식감이 특징이죠 저 라라라는 과자는 상대적으로 두껍고 딱딱한가봐요 ㅋㅋㅋ

    2016.03.27 20:4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원래 자체가 좀 두터운데 두 겹으로 되어 있어서요
      하나 딱 들면 왠지 어금니도 깨물어야할 거 같은 그런 느낌 있잖아요ㅎㅎㅎ

      2016.03.27 20:51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