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릭 온더 그릴


그릭 온더 그릴은 그리스 음식을 파는 곳이에요.

보통 그리스 음식점은 가격대가 좀 있는 편인데, 여기는 가격이 좀 저렴한 대신에 테이크아웃 위주로 운영할 수 있어요.

먹고 갈 경우 가게 앞에 있는 플라스틱 테이블을 이용하면 됩니다.



그릴온더그릴 메뉴.

그리스식 꼬치구이인 수블라키를 중심으로 수블라키 피타, 그릭샐러드 등을 판매하고 있어요.

수블라끼는 양고기, 돼지고기, 양고기 중에서 선택할 수 있는데, 돼지고기와 양고기는 닭고기보다 500원 더 비싸요.

맥주도 판매하고 있어서 간단하게 한 잔 하기도 괜찮고요.



수블라키 피타 돼지고기


수블라키 피타는 피타빵에 수블라끼와 적양파, 양상추, 토마토와 그리스식 요거트 소스인 차지키 Tzatziki 소스를 넣어서 싸먹는 음식이에요.

보통 기로스 Gyros 라고 많이 하는데, 양도 많고 가격도 저렴해서 많이 사먹는 그리스의 대표적인 길거리 음식이예요.

이태원에 오면 거의 양고기를 먹는데, 이번에는 일부러 돼지고기를 골랐어요.

요즘엔 터키에서도 돼지고기를 파시는 한국분도 계시고, 큰 대형마트에서는 구할 수 있다고 하는데, 제가 터키에서 지낼 때에는 구하기가 쉽지 않았어요.

그래서 불가리아나 그리스를 가게 되면 돼지고기로 만든 음식을 먹고, 돌아올 때는 베이컨이나 햄 등 돼지고기 가공품을 사오는 사람이 많았어요. 

심지어 생고기를 사서 손가방에 넣어서 가지고 온 사람도 봤어요.

그런 보상심리인지 이상하게 기로스는 돼지고기를 먹지 않으면 뭔가 손해본 기분이 들어요.



흰색의 차지키소스와 붉은색의 토마토, 초록의 양상추, 갈색의 구운고기, 보라색의 적양파, 아이보리빛의 빵이 어우러지니 마치 꽃송이 같은 느낌이 들 정도로 예뻐요.

맛은 요즘에는 어렵지 않게 접할 수 있는 터키 되네르케밥과 크게 다르지 않아요.

라바쉬 대신에 피타빵을 사용해서 빵이 좀 더 두껍고, 얇게 썰은 고기 대신에 큐브스테이크 같이 작은 덩어리의 고기가 들어가 있어요.

야채도 많이 들어있고, 요거트 소스가 들어가서 느끼하지 않고, 맛이 깔끔하고 고개 냄새도 잡아줘요.

건강에도 좋고, 한끼 식사로도 든든해요.

저는 마시지 않았지만, 맥주 하나 시켜서 낮술하기에도 부담없고요.

다만 한가지 아쉬운 건 감자튀김이 없다는 것이었어요.

보통 기로스에는 감자튀김이 들어가는데, 그게 또 별미거든요.

추가요금을 내고서라도 감자튀김 추가가 생겼으면 좋겠어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용산구 이태원동 64-67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그리스 음식은 한번도 먹어본 적이 없는데.. 비쥬얼은 꽤 맛있어보여요^^
    요거트소스가 느끼하지 않고 고기잡내도 잡아준다고 하니, 그 맛이 더 궁금하구요~
    가격도 5500원이면 꽤 저렴한 것 같고, 저도 이태원 갈 일이 있으면 맥주와 함께 맛보고 싶네요~!

    2016.10.14 12:2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리스 음식을 중심으로 한 지중해 음식은 건강식으로 많이 알려져 있어요.
      다양한 야채와 해산물을 사용하고, 요거트를 많이 사용해서요.
      요거트가 우리가 흔히 먹는 먹는 것보다 단맛이 덜하고, 맛이 진한데 진짜 고기 냄새 잡고 맛을 깔끔하게 해줘요.
      여긴 가격도 저렴하니 정말 한 번 가볼만해요.
      날 추워지기 전에 후딱 다녀오세요!

      2016.10.15 23:52 신고 [ ADDR : EDIT/ DEL ]
  2. 진짜 꽃다발 같아요!
    전 이런 음식에 자색 양파 들어가는 거 좋아하거든요. 색이 예뻐서요. ㅋㅋ
    히티틀러님 블로그 보면서 먹고 싶은 거 리스트 추리고 있는데 끝이 없네요. 하하하..ㅠㅠㅠ

    2016.10.14 13:5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자색양파에 토마토까지 들어가니까 무슨 꽃다발을 하나 선물받은 기분이었어요ㅎㅎ
      제 블로그에서 맛집을 많이 추리셨나요?
      저는 첼시님 블로그에서 요리하시는 거 보면 늘 부러워요!

      2016.10.15 23:53 신고 [ ADDR : EDIT/ DEL ]
  3. 히티틀러님..순간 저...ㅋㅋㅋ 히티틀러님이 송탄 다녀오신줄 알았어요.. 제가 송탄으로 휴가 갔었을때 저 집이있었거든요.
    그리스 음식점.. 앗.. 너무 닮았어요.. 갑자가 기분 좋아집니다.ㅎㅎㅎㅎ

    2016.10.14 14: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송탄에도 그릭 온더 그릴 지점이 있나요?
      저는 이태원과 홍대에만 있는 줄 알았거든요.
      송탄에는 미군들을 비롯한 외국인이 많아서 다양한 먹거리가 많은 거 같아요.
      부대찌개도 먹고 싶고, 햄버거도 먹고 싶고, 다른 음식점들도 가고 싶은데 너무 멀어서 자주 가기가 좀 부담스럽지만요ㅠㅠ

      2016.10.15 23:57 신고 [ ADDR : EDIT/ DEL ]
  4. 그리스 음식이라,, 궁금하기도 하고
    왠지 담백할 것 같은 느낌이네요~ㅎㅎ

    2016.10.14 14:5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리스 음식은 말씀하신대로 담백하면서도 깔끔한 편이에요.
      올리브유라든가 요거트 등을 많이 사용해서 건강식으로도 잘 알려져있고요.
      우리나라에 그리스 음식점은 꽤 있으니까 한 번 도전해보세요!

      2016.10.15 23:59 신고 [ ADDR : EDIT/ DEL ]
  5. 점심 한끼로 정말 괜찮아보이네요. 토마토랑 요거트 소스, 그리고 돼지고기 조합이 맛도 모양도 좋아보입니다. ㅎㅎ 그리스 음식점이라고 하니깐 정말 생소하면서도 궁금해집니다. 가게 인테리어도 파란색과 흰색의 조합이여서 정말 그리스 느낌이 물씬! 이태원에 안가본지 너무 오래되었네요 ㅠㅠ

    2016.10.14 15:2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양이 많지는 않은데, 가볍게 먹기에 딱 좋아해요.
      대동강 페일에일 같은 크래프트 비어도 판매해서 혼자 낮술하기에도 부담이 없고요.
      파란색과 흰색은 조합은 정말 시원해보이면서도 그리스의 느낌을 물씬 내주는 거 같아요ㅎㅎ

      2016.10.16 00:02 신고 [ ADDR : EDIT/ DEL ]
  6. 우와 여기 지나가다가 한번 본적 있는 것 같아요.. 이태원에 있는 곳 맞지요?
    한번 먹어보고 싶네요. 그리스 음식!!

    2016.10.14 16:2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네, 이태원 시장 쪽에 있는 곳이에요.
      가격도 저렴하고, 맛도 깔끔하니 좋더라고요.
      테이크아웃도 된대요!

      2016.10.16 00:06 신고 [ ADDR : EDIT/ DEL ]
  7. 깔끔하고 담백한맛이 날 것같은 음식이네요 +_+ 시원한 맥주랑 찰떡궁합일것같아요 !!
    테이크아웃해서 근처 공원이라도 놀러가고싶은 비쥬얼이에요 :)

    2016.10.14 18:5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전 낮시간이라서 맥주를 마시진 않았지만, 정말 맥주랑 잘 어울릴 거 같아요.
      테이크아웃해서 공원 가서 먹으면 진짜 좋을 거 같긴 한데, 근처에 공원이 없어서ㅠㅠ

      2016.10.16 00:08 신고 [ ADDR : EDIT/ DEL ]
  8. 쉽게 볼수있는 터기 되네르케밥을 전 한번도 못봤네요 ㅠㅠ
    하얀소스와 빨간 토마토가 식욕을 자극하네요+_+
    정말 맥주 한잔하기 딱 좋은 메뉴인거같아요^^

    2016.10.14 19:4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고기와 요거트 소스, 토마토의 조합은 정말 맛이 없을래야 맛이 없을 수가 없는 거 같아요.
      그런데 되네르 케밥은 한 번도 못 드셔보셨다니!
      요새는 파는 곳도 많은데, 재미 삼아 한 번 드셔보세용~

      2016.10.16 00:14 신고 [ ADDR : EDIT/ DEL ]
  9. 아웅 맛있겠다.. 전 주로 닭고기 들어간 걸 먹어요 :) 그리스 음식점 다녀온지 거의 2년은 된거 같은데 히티틀러님 포스팅 보니 다시 가고 싶네요!!

    2016.10.15 01: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닭고기도 맛있죠ㅋㅋ
      전 터키에서 지내던 시절의 그 추억 때문에 돼지고기를 먹긴 하지만요.
      왠지 liontamer 님 입맛에 그리스 음식이 잘 맞으실 거 같아요!

      2016.10.16 00:15 신고 [ ADDR : EDIT/ DEL ]
  10. 이태원 맛집 그릭온더 그릴을 보고 스불라키 피타 돼지고기를 보니 갑자기 비정삼회담에 나왔던 그리스 대표 안드레아스가 떠오르네요. ^^ 그분이 그리스의 맛있는 음식들을 소개해 줬었던 장면 때문에 그런가 싶기도하네요.ㅎㅎ
    이야 흰색의 차지키소스와 붉은색의 토마토 , 초록의 양상추 , 갈색의 구운고기 , 보라색의 적양파 , 아이보리빛의 빵이 어우러는게 정말 꽃송이 같은 느낌이 드는데요? 그리고 정말 맛있어보입니다. 야채가 많아 고기냄세도 잘잡아줄 것 같고요. 정말 플러스 감자튀김만 있다면 맛있는 음식의 기준이 뭔지 제대로 보여죽겠어요.^^

    2016.10.15 06:4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그 분 기억나요.
      참 얼굴 표정을 다양하고, 생동감 있게 잘 쓰시는 분이셨는데요.
      감자튀김이 없는 건 좀 아쉬웠어요.
      이런데는 감자튀김이 팍팍 들어가줘야 좀 든든하면서도 뭔가 맛이 사는 느낌이 드는데요ㅎㅎㅎ

      2016.10.16 00:16 신고 [ ADDR : EDIT/ DEL ]
  11. 오늘 내일이 이태원 축제라던데 구경 한 번 못 가보는데 그리스 음식이라니 신기방기 하네요. 가격도 저렴하다니 야외테이블에서 맥주 한 캔 함께 하면 행복할 거 같습니다ㅎㅎ

    2016.10.15 19:2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안 그래도 오늘 이태원 지구촌 축제를 다녀왔어요.
      그릭온더 그릴 있는 쪽은 못 가봤지만, 여기도 아마 사람이 꽤 많을 거예요.
      이태원이라는 분위기 자체가 그래서인지, 정말 낮에 노천 테이블에서 수블라키나 피타 하나에 맥주를 시켜도 전혀 어색하지 않아요.
      이제 날이 추워지면 그렇게 먹기는 힘들어지겠지만요.

      2016.10.16 00:17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