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래 전 여행 계획을 짜고 다니는 스타일이 아니지만, 이번에는 부모님을 동반한 가족 여행이다보니 신경을 쓰지 않을 수가 없었어요.

혼자 여행 일정을 짜는데, 첫 가족여행이라 부모님의 취향을 잘 몰라서 1-2가지의 선택지를 더 만들어 본가에 내려갔어요.

지하철을 타고 신베이터우 온천마을과  단수이를 구경하는 일정과 택시를 빌려서 타이베이 외곽에 위치한 예류&스펀&진과스&지우펀을 가는 돌아보는 소위 예스진지 택시 투어 중에서 어떤게 마음에 드시는지 부모님께 여쭤보았어요.

다른 일정이야 현지에서 사정 봐서 조절이 가능하지만, 택시 투어를 한다면 미리 예약을 해야하니까요.

어머니께서는 다른 일행 없이 택시 1대에 우리 가족만 다닐 수 있는데다가 여러 곳을 편하게 볼 수 있다는 사실에 택시 투어를 마음에 들어하셨어요.

출국 바로 전날, 저는 급하게 택시투어를 알아보기 시작했어요. 


예스진지 택시투어는 한국에서 이용하는 사람들이 많아서 업체 정보가 넘쳐나요.

빛나리투어, KKday, Vlovetour, 줌줌투어, 고복수투어 등 전문여행사부터 카카오톡이나 라인을 이용해서 직접 컨택을 하는 곳도 있고, 쿠팡이나 위메프, 인터파크투어 같은 소셜 커머스에서 연계를 해주기도 해요.

업체마다 조금 다르지만, 중국어, 영어, 한국어가 가능한 기사님을 선택할 수 있어요.

금액은 조금씩 차이는 있지만, 중국어만 하시는 기사님은 보통 3,200-3,300TWD, 영어하시는 기사님은 3,500TWD 내외, 한국어하시는 기사님은 4,000TWD 내외였다.


저의 선택 기준은 딱 2가지였어요.

1. 예약금 없을 것

2. 카톡/라인으로 바로 컨택이 가능할 것 


당장 다음날 오전 출국이라 어디 가입하고, 예약금 지불하고 할 시간적 여유가 없었거든요.

부모님을 생각해 먼저 한국어 기사가 있는 회사를 몇 군데를 카톡으로 연락해보았어요.



"한국어 기사님 없어요."



어느 정도 예상했던 결과였다.

기사 숫자는 적은데 찾는 사람은 많고, 정말 닥쳐서 예약을 하는 상황이니까.

회사마다 다르지만, 이번달은 진작에 예약이 끝났고, 좀 알려진 곳은 1월 말까지 예약이 다 되었다고 했다.

어머니께서 영어 하시는 기사도 괜찮다고 하셔서, 그쪽으로 알아보기로 했다.



제일 먼저 연락해본 곳은 컨택해본 곳은 Vlovetou

Vlovetour 는 대만 현지 여행사이지만, 한국어를 할 줄 아는 직원이 있어 한국어로 바로 상담이 가능하다는 게 큰 장점이었다.

한국어로 네이버 블로그도 운영하고 있어서 다른 사람들의 여행 후기나 정보를 찾아볼 수 있었고, 만약 투어 과정에서 문제가 발생했을 경우 이 상담 직원을 통해서 문제를 해결할 수 있을 거 같다는 점이 마음에 들었다.

그 직원은 상담만 전문으로 하는지 답도 굉장히 빨리 왔다,



참고 : 써니아저씨 Welovetour 

상담 카카오톡 ID : welovetour




두번째로 컨택해본 곳은 Franklin 택시 투어.

대신 택시기사님 몇 분이 팀을 만들어서 운영하는 곳으로, 한국인들 사이에서 입소문이 많이 난 곳이다.

가격과 시간은 비슷했다.

한국어를 못하시기 때문에 영어나 중국어로 컨택을 해야했지만, 어차피 어려운 영어를 사용하는 게 아니라서 그닥 어렵지는 않았다. 

다행히 기사님은 우리가 예정했던 날 투어가 가능하다고 하셨다.


둘 다 꽤 괜찮았던 터라 어디로 결정해야할까 고민했다.

부모님은 그냥 내게 결정을 전부 일임하신 상태라서 모든 결정권은 나에게 있었다.


내 선택은 프랭클린 택시 투어.

결심한 이유는 한 가지, 내가 연락한 기사님 본인이 직접 오신다는 말 때문이었다.

하루종일 다니는 이런 투어에서는 가이드가 누구냐에 따라서 여행의 질이 많이 좌우될 수 밖에 없다.

마트에서 물건을 살 때도 시식을 해본 제품을 사는 것처럼 그래도 직접 연락해본 사람이 더 낫지 않겠냐 싶었다.

그리고 한국인들을 많이 만나보셨으니 한국인들의 여행 스타일을 잘 알고, 그에 맞게 잘 해주실 거 같다는 기대도 좀 있었다.



다시 연락해서 예약을 잡았다.

코스는 가장 무난하고 대중적인 예류 - 스펀 - 진과스 - 지우펀으로 결정했다.

아침 9시 반에 시작해서 오후 7시 즈음에 마치는 9시간 반 일정이다.

가격은 3600TWD 으로, 예약금 따로 없이 투어 후 지불하면 된다고 했다.

아침에 호텔로 픽업을 오신다고 하셔서 호텔 이름과 주소, 내 이름을 알려드리고 예약 사항을 컨펌했다.

기사님께서는 투어 전에 다시 연락을 하겠다고 하셨다.




그러더니 여행 정보와 사진 같은 걸 몇 개 보내주셨다.

한국어가 병기되어 있어서 지하철 노선도 같은 건 여행기간동안 꽤 유용했다.



프랭클린 택시투어 연락처는 다음과 같아요.



카카오톡 ID : EG8928193



네이버 카페도 있긴 하지만, 이용하는 사람도 많지가 않고 정보도 별로 없으므로 그냥 카카오톡으로 문의하는게 제일 편하고 빨라요.



이렇게 여행 준비를 마쳤습니다.

여행 떠나기 바로 전날 저녁까지 정말 정신없이 보냈어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가족여행 가이드 역할을 하시느라 신경 많이 쓰셨을 것 같아요.
    카톡으로 연락하고 예약할 수 있어서 편하군요!
    택시투어면 가족끼리만 다닐 수 있는 것도 괜찮아보입니다. +_+

    2016.12.14 14: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혼자 갈 때보다 신경이 많이 쓰이긴 했어요.
      현지 음식은 향신료나 고수도 많이 쓸텐데, 부모님께서 잘 드실까 걱정도 되고요.
      택시투어는 정말 좋았어요.
      대중교통으로는 가기 번거로운 4곳을 한꺼번에 볼 수 있기도 하거니와 일행만 딱 다니기 때문에 일정을 맘대로 조정할 수도 있고요.
      가격도 3600TWD 면 13-14만원 정도니 4명이 다니는 거 생각하면 그렇게 비싼 것도 아니고요.

      2016.12.14 23:19 신고 [ ADDR : EDIT/ DEL ]
  2. 진짜 지금 대만 여행을 준비중이라면
    완전 꿀팁인데여! 저는 외국으로
    여행을 가본적이없어서 전혀 모르는데
    대만 여행갈때 히티틀러님 블로그로 와야겠어요~

    2016.12.14 16:1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요새 대만 여행 준비하실 분이 많으신 거 같아서 여행 준비글을 빨리 올리고 있어요.
      도움이 되실까 싶어서요ㅎㅎ

      2016.12.14 23:23 신고 [ ADDR : EDIT/ DEL ]
  3. 바쁘셨음이 눈에 선합니다 ㄷㄷㄷ

    가족여행이라 정말 힘드시겠지만... 화...화이팅입니닷 !

    2016.12.14 16:5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진짜 떠나기 전날까지 정신이 없었어요.
      저녁 쯤 되니 '진짜 가긴 가는건가' 싶은 생각마저 들더라고요.
      그래도 별 문제 없이 잘 다녀왔습니다.
      응원해주셔서 감사합니다!

      2016.12.14 23:26 신고 [ ADDR : EDIT/ DEL ]
  4. 카톡으로도 이렇게 문의가 가능하군요~ 신기합니다^^ 해외여행인데~
    저도 꼼꼼하게 계획을 짜는 성격이 아니라,, 사진으로만 봐도 그 수고로움이 고스란히 느껴집니다.^^
    수고하신 만큼 즐거운 여행이~^^ㅎ

    2016.12.14 18:4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참 좋은 세상인 거 같아요ㅎㅎ
      간단하게 카톡 메시지만 남겨두면 바로바로 연락이 가능하니까요.
      저도 계획을 짜는 스타일은 아닌데, 가족여행이다보니 어쩔 수가 없더라고요.

      2016.12.14 23:34 신고 [ ADDR : EDIT/ DEL ]
  5. 가족여행 가시는 군요. 부럽습니다.. 저도 부모님 모시고 일본 한번 가고 싶네요. 더 늦기전에 말이죠. 대만은 볼 것도 많을 것 같아요! 바쁘시겠지만 힘내세요!

    2016.12.14 20:5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카멜리온님은 일본도 여러 번 다녀오시고, 일본어도 잘 하시니 부모님 모시고 여행 가셔도 괜찮을 거 같아요.
      저는 중국어도 모르고, 대만이 초행이라서 좀 걱정이 많았거든요ㅠㅠ
      대만은 참 볼거리, 먹을거리, 즐길거리가 많더라고요.
      기회 되면 또 가고 싶어요.

      2016.12.14 23:42 신고 [ ADDR : EDIT/ DEL ]
  6. 3500nt에 9시간이면 4인 교통비로 나쁘지 않는것 같네요.
    저는 주로 자유 여행이라 가이드가 있으면 뭔지 모를 어색함이 있는데
    모르는 걸 세세히 알려주거나 현지인만 아는 정보를 받을 수 있어서 가이드가 안내해주는 게 좋은 경우도 많더라구요
    이용후기도 기대됩니다^^

    2016.12.14 21:0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4명이 하루종일 택시를 빌려 보내는데, 3500-3600TWD 정도면 비싸다는 생각은 안 들어요.
      택시투어라고 하지만 기사 아저씨는 사진만 많이 찍어주시고, 딱히 안내를 많이 해주시진 않아서 실상은 자유여행과 큰 차이가 없었어요.
      이용 후기는 앞으로 여행기에 나올 거예요ㅎㅎ

      2016.12.14 23:44 신고 [ ADDR : EDIT/ DEL ]
  7. 오.. 이렇게 택시투어까지..
    정말 준비 많이하셨네요!^^

    2016.12.14 22: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가족여행으로 가려고 하니 준비할 게 많더라고요.
      가족들과 미리미리 얘기를 했어야하는데, 상황상 이틀 전에야 본가를 내려가서 바로 전날에서야 준비를 하려니 정신이 하나도 없었네요.

      2016.12.14 23:44 신고 [ ADDR : EDIT/ DEL ]
  8. 좋은 팁인것 같습니다...게다가 카톡으로 다 되네요 ^^

    2016.12.14 23: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카톡으로 무언갈 예약해본 건 처음인데, 참 편하긴 했어요.
      투어 예약하는데 바로 뚝딱뚝딱 가능하니까 신기하기도 하고요ㅎㅎ

      2016.12.14 23:46 신고 [ ADDR : EDIT/ DEL ]
  9. 중국어, 영어, 한국어가 가능한 기사님을 선택할 수 있다니 정말 좋은데요. 게다가 카톡으로 되다니 말이죠^^ 맛폰이 나오고 참 세상이 너무 편하고 좋아진것 같다는 느낌을 자주 하게 되네요. 부모님이랑 같이 가는 여행이라 히티틀러님께서 더 신경을 많이쓰며 준비하신것 같아요.

    2016.12.15 04: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보통은 중국어나 영어가 전부인데, 요즘에 한국인 관광객이 하도 많다보니 한국어가 가능한 기사님들도 종종 있다고 해요.
      한국 분이 가서 일을 하시거나 혹은 화교분이시거나 등등이요
      투어 예약은 여행사를 끼고 하거나 좀 어렵다고 생각하고 있었는데, 카톡으로 이야기 주고 받고 간단하게 할 수 있어서 정말 편했어요.
      세상 참 좋아졌다는 생각이 들더라고요ㅎㅎ

      2016.12.15 12:09 신고 [ ADDR : EDIT/ DEL ]
  10. 이번 대만여행은 택시투어도 하셨군요!
    어머님 의견을 받아들여 출국 하루 전에 이렇게 택시투어까지 잡으시느라.
    히티틀러님 정말 수고가 많으셨을 것 같아요~
    비록 시간이 빠듯해서 한국어 기사님은 아니었지만,
    여행 관련 사진도 미리 보내주시고.. 꽤 센스있는 기사님인 것 같아서 느낌이 좋은데요?! ㅎㅎ

    2016.12.15 09: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여행 마지막 날에 택시 투어 예약 + 타이베이 101타워 예약 + 짐싸기를 한꺼번에 해야하느라 좀 정신이 없었어요.
      택시투어가 잡히면 좋고, 아니면 그냥 지하철로 이동할 수 있는 신베이터우와 단수이를 갈 생각이었는데 다행히 쉽게 택시투어 잡았어요.
      영어가 막 유창하신 건 아니셨지만, 투어 내내 간식거리도 사주시고 사진도 많이 찍어주셔서 나름 만족해요.
      한국인들 사이에서 유명한 기사님이시더라고요ㅎㅎ

      2016.12.15 12:07 신고 [ ADDR : EDIT/ DEL ]
  11. 부모님 모시고 여행다니는거 특히 외국 가는거 정말 쉽지 않고 신경 많이 쓰이는데 준비도 꼼꼼히 하시고 세심하게 다녀오셨네요!! 고생많으셨겠지만 그래도 뿌듯하셨을거 같아요~

    2016.12.16 00:1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평소에 하던 여행준비의 3배는 더 한 거 같아요.
      한 번이라도 다녀온 곳이면 모르는데, 나도 초행이고 말도 모르는 곳을 가족을 인솔해서 가려니까 참 많이 부담스러웠어요.
      뿌듯은 했지만, 다음 기회는.. 음....

      2016.12.16 00:54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