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고집은 이름 그래도 일본식 디저트의 하나인 당고를 파는 가게예요.

꾸준히 인기가 인기가 있는 곳이지만, 특히 요즘 같은 벚꽃철에 특히 많이 화제가 되곤 해요.

예전부터 한 번 가봐야겠다고 생각은 하곤 있었는데, 요새 기사나 sns상에 많이 소개되는 걸 보고 다녀왔습니다.



당고집


6호선 상수역과 2,6호선 합정역 중간 즈음 뒷골목에 위치해있어요.

위치를 보자면 상수역에 조금 더 가까워서 상수역 4번 출구에서 도보로 5분 남짓 걸려요.

합정역 기준으로도 10분 정도예요.




당고집 메뉴.

가게 이름 그대로 당고가 메인이긴 하지만, 음료나 빙수도 있어요.

오니기리나 오차즈케처럼 간단하게 식사할 수 있는 메뉴도 있고요.



저는 당고세트와 사쿠라소다를 골랐어요.

봄이니만큼 봄 느낌이 나는 메뉴를 먹고 싶었고, 당고집은 사실 사쿠라 빙수가 유명해요.

하지만 혼자 빙수를 먹기에는 부담스러워서 고른게 사쿠라 소다예요.

그나마도 얼음이 많은 음료라서 많이 망설였지만요.

주문할 때 따로 얼음을 적게 넣어줄 수 있는지 물어봤는데, 많이 당황해하시더니 그렇게 해주신다고 했어요.



당고세트


당고세트는 단팥당고, 녹차팥당고, 딸기팥당고, 간장당고, 4종으로 구성되어 있고, 가격은 6,000원이에요.

이 당고는 낱개로도 구입할 수 있는데, 개당 1,700원이에요.

알록달록한 색깔이 보기만 해도 정말 화려해요.


제일 먼저 간장당고부터 시도했어요.

제가 처음 당고를 먹어본 건 2011년 일본 여행을 갔을 때에요.

꼬치에 끼운 동글동글한 경단에 갈색빛 도는 끈적이는 액체가 잔뜩 묻어있었는데, 저는 그게 당연히 메이플시럽이나 조청 같은 거라고 생각했어요.

하나 사서 딱 먹어보니 입 안 가득 퍼지는 간장맛..

돈 주고 산 거니 다 먹긴 했지만, 굉장히 충격적이었어요.

이번에도 두려움 80%에 기대감 20%를 가지고 먹어봤는데, 짭조롬하면서도 달달한 간장 맛이에요.

일본 음식을 먹을 때 맛보는 쯔유를 졸여서 뿌린 느낌?

떡에 간장소스가 들어간 건 아직도 익숙하진 않지만, 그래도 이 정도면 무난했어요.

다만 소스가 흘러서 먹기에는 좀 불편해요.

팥당고는 당고 위에 팥소가 올려져있는 건데, 흔히 먹는 팥소 경단과 비슷해요.

녹차팥당고와 딸기팥당고는 색은 예쁘지만, 맛은 그냥 흰 팥앙금 맛이에요.

딸기팥은 딸기맛을 느낄 수가 없었고, 녹차팥은 끝에만 녹차맛이 살짝 느껴지는 수준이에요.

맛 자체는 있지만, 색깔에서 기대되는 그런 맛은 아니었어요.



사쿠라소다


사쿠라소다는 체리맛이 나는 소다음료예요.

앞에서 언급했듯이 얼음을 조금만 넣어달라고 했더니 음료의 양이 줄어들 수 있다고 했는데, 거의 정량을 주신 거 같아요.



사쿠라소다에는 벚꽃도 하나 올려져 있어요.
소금에 절인 벚꽃이라고 하는데,미지근한 물에 담궈 소금기를 뺀 다음에 벚꽃차로 즐기거나 젤리,양갱, 떡 등의 디저트 재료로 많이 사용한다고 해요.
저 꽃 자체를 먹은 건 아니기 때문에 음료에서 딱히 짠맛이 나지는 않아요.
맛은 체리맛이라고 하셨는데, 개인적으로 체리향 음료나 사탕을 그닥 안 좋아해서인지 살짝 인공적인 느낌이 있긴 했어요.
하지만 너무 달지 않고 상쾌한 느낌이라서 좋았네요.
색깔이 분홍분홍해서 딱 요즘 같은 벚꽃철에 어울려요.
친구들에게 사진을 찍어서 단톡방에 보냈더니 다들 너무 예쁘다고 하더라고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마포구 합정동 356-9 1층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사쿠라소다도 당고세트도 참 예쁘네요. 입안으로 다 들어가버리기 아깝게 느껴질 정도에요. ^^
    우리나라는 소를 안에다 넣는데, 당고는 위쪽으로 소가 나온 느낌입니다. 맛나보여요. ^^

    2017.03.31 11: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맛도 맛이지만, 비주얼이 참 화려하고 예쁘죠.
      말씀하신 대로 당고는 소를 위로 올린 느낌이었어요ㅋㅋㅋ

      2017.03.31 21:27 신고 [ ADDR : EDIT/ DEL ]
  2. 아 저게 당고라고 하는거군요 ㅎㅎ 저는 그냥 화과자 라고 생각했었는데...ㅎ
    상수역쪽에 있으면 ㅎ 갈 기회가 있을것 같아요 ㅎ
    너무 예쁘네요^^
    잘 봤습니다~~!!

    2017.03.31 11:1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화과자는 예쁘게 모양낸 떡에 가깝고, 당고는 경단을 꼬치에 끼워서 그 위에 소나 간장 등을 바른 걸로 알고 있어요.
      맛은 그닥 특별한 건 없는데, 비주얼이 너무 예뻐서 더 맛있는 거 같아요ㅎㅎ

      2017.03.31 21:45 신고 [ ADDR : EDIT/ DEL ]
  3. 당고집이라는 카페 간판도 너무 깔끔하고 예쁜 것 같아요. 메뉴판에 간장당고를 보고 살짝 저도 긴장했다는 ㅎㅎ 다행히 맛이 강하지 않았나보네요 +_+ 일본 가기 전 당고와 친해지고 싶은 분들은 이곳을 방문해도 괜찮을 것 같아요! 사쿠라소다에 올려진 벚꽃 절임은 정말 예쁘네요. ㅎㅎ

    2017.03.31 12:3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좀 긴장했는데, 다행히도 먹을 만했어요ㅋㅋㅋ
      그래도 떡에 간장을 발라먹는 건 아직 낯설더라고요

      2017.03.31 23:31 신고 [ ADDR : EDIT/ DEL ]
  4. 우왓!!ㅋㅋ
    한국에도 당고를 파는 곳이 있었군요.
    일본에서 못먹어봐서,, 한 번 먹어볼 걸 하고 아쉬워했는데,
    여기서 먹으면 되겠네요~~

    2017.03.31 13:3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다른 데 파는 곳이 있는지는 잘 모르겠고, 당고집은 몇 년된 가게로 알고 있어요.
      저도 일본에서 딱 한 번 먹어봐서 맛이 어떻다 평하기는 좀 그렇지만, 비주얼이 너무 예뻐서 좋더라고요ㅎㅎ

      2017.04.02 11:37 신고 [ ADDR : EDIT/ DEL ]
  5. 당고는 안먹어봐서 맛이 궁금하네요.
    사쿠라소다는 색도 이쁘고 맛도 있을것 같아요. ^^

    2017.03.31 23:1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당고는 간장 당고만 아니면 팥 경단과 맛이 비슷해요.
      사쿠라소다는 제가 체리맛을 별로 안 좋아했는데도 그닥 나쁘지 않았어요ㅎㅎ

      2017.04.02 11:52 신고 [ ADDR : EDIT/ DEL ]
  6. 맛은 둘째치고 당과와 사쿠라소다 모두 봄봄하네요~ 색깔이 너무 예뻐서 맛 없어도 맛있게 먹어야 할 것 같아요 ㅎㅎ

    2017.04.01 02:5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맛보다는 비주얼이 너무 봄봄해서 먹으러 간 거였어요.
      맛도 좋더라고요ㅎㅎ

      2017.04.02 11:57 신고 [ ADDR : EDIT/ DEL ]
  7. 이건 정말 먹기 아까운 비주얼이에요. 간장맛 당고는 무슨 맛있까 호기심이 생기는 디저트네요. 사쿠라소다에도 벚꽃을 얹어주시고 맛은 인공적이도 비주얼에 충분한 점수를 줄 만한 곳입니다.ㅎㅎ 진짜 이쁩니다.ㅎ

    2017.04.01 19:4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나머지 종류는 팥소맛이라서 상당히 익숙하고, 간장맛은 단맛이 있으면서도 간장의 짭조름한 맛이 나서 진짜 쯔유 농축해놓은 거 같은 느낌이 있어요.
      맛이 인공적인 건 제가 체리맛 자체를 별로 좋아하지 않아서 그렇게 느끼는 거 같아요ㅎㅎㅎ
      저기는 다들 사진만 봐도 예쁘다고 하네요.

      2017.04.02 12:13 신고 [ ADDR : EDIT/ DEL ]
  8. 비주얼이 진짜 짱이네요!

    2017.04.04 22:4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예전 상수에 살 때 가본 기억이 있네요!
    비주얼 갑! 이면서 카레와 함께 당고도 먹었는데 기분 좋게 먹은 기억이 있어요.
    엄청난 맛집은 아니지만 소소하게 한번쯤 들러볼만한 집인 것 같아요 ^^

    2017.07.21 20:3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여기 몇 년 된 가게로 알고 있어요.
      1년도 안 되어서 가게들이 바뀌는 점을 감안하면 꾸준하게 인기가 있나봐요.
      저는 당고만 먹어봤는데, 카레나 오니기리도 끌리네요.
      당고는 예상보다는 좀 별로였거든요;;;;

      2017.07.22 20:26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