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27일, 맘스터치에서 '불싸이버거' 라는 신메뉴가 출시되었어요.



불싸이버거


불싸이버거 가격은 단품 기준 3,400원, 세트 5,600원입니다.

싸이버거보다 200원 더 비싸요.

칼로리는 단품 기준 481kcal, 세트 924 kcal 입니다.



포장지는 싸이버거와 동일한데, '불' 자가 쓰여진 스티커를 붙여서 구분하고 있어요.



맘스터치답게 두께가 꽤 두툼합니다.



불싸이버거는 번에 닭다리살 패티, 양상추, 생양파, 피클, 사천소스로 구성되어 있어요.

기존의 싸이버거에서 소스만 바뀐 셈이에요.

소스는 얼마 전 맘스터치에서 새로 출시한 치킨메뉴인 '사천치킨' 과 동일한 소스를 사용하는 거 같아요.

매운 것을 잘 먹지 못하는 터라 주문할 때부터 좀 긴장을 했는데 소스만 찍어먹어봐도 상당히 매콤함이 있어요.

사천소스는 중국 음식에서 모티브를 따서 만들었는지, 기름기가 많은 편이었고 간간히 굵은 고춧가루 같은 것도 보였어요.

빵과 패티 튀김옷까지 소스로 물들여서 육안으로 보기에 굉장히 매워보여요.

광고에서는 '불맛이 살아있다' 라고 홍보를 하던데, 구운 양념치킨 같은 향이 살짝 나서 그런 거 같아요.

개인적으로 느끼기에는 중국 음식 중 라조기 소스와 비슷하다고 생각이 들었어요.



매워



'불' 이라는 단어가 들어간게 무색하지 않게 꽤 매운 맛이 강해요.

하지만 생각보다 얼얼한 맛이 오래 가지는 않았어요.

다만, 맵다못해 이상하게 덟은 맛이 나서 콜라를 1번 더 리필해먹었네요.

역시 제 입맛에는 그냥 싸이버거가 훨씬 나은 거 같아요.

매콤한 맛의 햄버거를 좋아하시는 분들께는 추천합니다.

더 맵게 먹고 싶으시다면 소스를 많이 넣어달라고 하세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저는
    매운것 좋아하니
    이것 먹어봐야겠네요 ㅎ

    2017.04.27 19: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싸이버거는 워낙 대중적으로 인기가 많은 버거이고, 매운거 좋아하신다면 불싸이버거가 입맛에 잘 맞으실 거 같아요ㅎㅎ

      2017.04.27 22:26 신고 [ ADDR : EDIT/ DEL ]
  2. 오호~ 맘스터치서 또 신메뉴가 놔왔군요.
    싸이버거에서 소스만 다른 느낌이라면..
    소스만 맛있게 맵다면 제 스탈이겠어요.
    조만간 먹어봐야겠네요.^^

    2017.04.27 20:1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생각해보니 겨울뵤올님 취향에 딱 맞겠네요.
      매운 거 좋아하시고, 평소에 고기패티 햄버거보다는 치킨패티버거 더 좋아하시잖아요ㅎㅎ

      2017.04.27 22:28 신고 [ ADDR : EDIT/ DEL ]
  3. 오.. 입맛당기는 매운맛일거같아요. 양상추도 제법 많네요. ^^

    2017.04.27 20:3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는 매운 것을 잘 못 먹는 터라 좀 힘들었어요.
      그래도 양상추는 꽤 많이 넣어주긴 했네요ㅎㅎ

      2017.04.27 22:33 신고 [ ADDR : EDIT/ DEL ]
  4. 전 매운 걸 잘 못 먹긴 하지만 그래도 매콤한 싸이버거는 맛있을 것 같아요. +_+
    제가 주문할 때는 소스를 적게 넣어달라고 해봐야겠어요.

    2017.04.27 21:0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주문을 하고 나서 '소스를 좀 적게 넣어달라고 할까' 살짝 후회했어요.
      그냥 싸이버거도 시즈닝이 살짝 매콤해서 저는 그냥 싸이버거가 더 입맛에 맞는 거 같아요.

      2017.04.27 22:35 신고 [ ADDR : EDIT/ DEL ]
  5. 속이 엄청 푸짐하네요~
    제 스타일~~ㅎ 꼭 한번 먹어봐야겠네요^^

    2017.04.27 22:4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맘스터치가 내용물이 풍성하죠.
      소스만 좀 덜 매웠으면 저도 맛있게 먹었을 텐데, 조금 아쉽긴 해요.
      제 입맛에는 역시 싸이버거가ㅋㅋㅋ

      2017.04.29 01:40 신고 [ ADDR : EDIT/ DEL ]
  6. 안그래도 이거 광고보면서 나는 못먹겠구나... 싶었는데 맵긴 맵나보네요.
    저한테도 역시 싸이버거가 진리인듯 해요^^

    2017.04.28 00:2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제가 워낙 매운 걸 잘 못 먹어서 그럴 수 있어요.
      저는 김치도 잘 못 먹어서ㅠㅠ

      2017.04.29 01:56 신고 [ ADDR : EDIT/ DEL ]
  7. 읽다보니 싸이가 thigh를 말하는 거군요. THAAD도 그렇고 thigh도 그렇고 "ㅆ" 발음이 아니라서 실제는 "ㄸ"에 더 가까우니까 한글표기만 봐서는 뭔지 잘 모르겠어요. 하긴 따이버거보다 싸이버거가 한국어로 어감이 더 좋은 것 같기도 하구요.
    중국 사천음식이 꽤 맵다고 하던데 그 모티브면 정말 매콤하겠어요. 이거이거 제가 딱 좋아할 그런 스타일이네요. 맛있겠어요. ^^*

    2017.04.28 01: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영어의 발음을 한국어로 다 표기할 수 없다보니 좀 애매한 측면이 있긴 해요.
      사람들도 싸이버거는 알아도 저 싸이가 thigh 라는 사실은 잘 모르더라고요.

      2017.04.29 01:56 신고 [ ADDR : EDIT/ DEL ]
  8. 역시 맘스터치는 햄버거를 반으로 잘랐을 때 속이 꽉 차서 맘에 들어요. 근데 진짜 매워보이네요!

    2017.04.28 01: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래서 반 자를 때마다 좀 실패하기도 해요.
      내용물은 많고, 패티도 딱 규격화가 된 게 아니라 모양이 좀 들쭉날쭉해서요.

      2017.04.29 01:57 신고 [ ADDR : EDIT/ DEL ]
  9. 저 이거 오늘 처음 먹어봤는데 정말 매워서 혼났어요ㅠㅠㅠㅠㅠㅠ
    지금 배가 아픈 거 같기도 하고ㅋㅋㅋㅋㅋ 소스는 맛있더라고요 :D 매워서 콧물 질질이었지만...

    2017.12.27 01:2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같은 생각이었어요.
      소스에서 약간 스모키한 풍미인 건 좋은데, 너무 맵다못해 약간 쓴맛이 나서ㅠㅠ
      신메뉴다 출시되었을 때 한 번 먹고 다음에는 안 먹었어요.

      2017.12.30 01:41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