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반응형

맘스터치에는 불고기버거가 무려 4종이 있어요.

가장 기본적인 '불고기버거'와 매콤한 맛의 '스파이시 불고기버거', 그리고 더블패티 버전으로 '디럭스 불고기버거'와 '스파이시 디럭스불고기버거' 까지 해서요.

불고기버거는 지난 번에 먹어보았고, 두번째로 디럭스 불고기버거를 먹어보았어요.



참고 : 맘스터치 '불고기버거' 후기




디럭스 불고기버거


디럭스 불고기버거 가격은 단품 3,800원, 세트 6,000원입니다.

칼로리는 단품 기준 483ckal, 세트 917kcal 입니다.

사이드는 1,000원을 추가해서 케이준 양념감자를 어니언 치즈 감자로 변경했습니다.



참고 : 맘스터치 신메뉴 '어니언 치즈 감자' 후기





디럭스 불고기버거의 지름은 약 10cm 정도이고, 높이는 5.5cm 남짓이에요.

어차피 번은 같은 걸 사용할 때는 지름이야 같겠지만, 높이는 지난 번에 재보지 않아서 정확히 얼마나 차이가 나는지는 잘 모르겠어요.

어림잡아서 1cm 정도이지 않을까 싶지만요.



디럭스 불고기버거는 참깨번에 패티 2장, 불고기소스, 양상추, 슬라이스 치즈, 피클, 소스로 구성되어 있어요.

불고기버거의 구성에서 패티 1장과 슬라이스 치즈 1장이 더 추가된 셈이에요



참.... 급식 떡갈비 맛이네...



불고기버거는 브랜드마다 약간 특징이 달라요.

롯데리아는 소스의 단맛이 강하면서 패티가 부드러운 게 특징이고, 버거킹은 패티가 조금 성기고 소스의 스모키한 한 향이 강해요.

맥도날드는 돼지고기 패티를 사용하고요.

맘스터치 불고기버거의 불고기소스만 놓고보면 롯데리아보다는 맥도날드에 좀 더 가까운 느낌이에요.

지난 번 불고기버거 먹을 때도 느꼈지만 패티가 좀 뻐덕거리고 건조한 느낌이 있는데, 더블 패티로 먹으니 그 점을 더 많이 느낄 수 있었어요.

왠지 학교 급식에서 나오는 냉동 떡갈비와 비슷하다는 생각이 많이 들었어요.

어쨌거나 좋은 패티는 아니예요.

맘스터치에서 불고기버거는 찾는 사람이 적은 마이너 메뉴이기도 하고요.

소스는 불고기소스 말고 다른 게 하나 더 들어있어요.

보통은 마요네즈가 들어가는데, 약간 연노랑색이 나는게 정확한 계열은 모르겠지만 샐러드 드레싱 종류나 타르타르 소스 계통이 아닐까 해요.



그나저나 피클은 왜 이렇게 좋아하는거야



디럭스 불고기버거에도 어김없이 피클이 들어가 있어요.

맘스터치는 유난히 피클을 좋아해서 거의 대부분의 버거에 피클이 들어가요.

치킨버거 종류야 패티를 기름에 튀겨서 만드니까 느끼함을 덜기 위해서 피클을 넣는다고 해도 왜 불고기버거에까지 피클을 넣는건지 잘 모르겠어요.

그닥 맛의 궁합이 잘 맞지도 않는데요.

원래 피클을 안 좋아하는 터라 그냥 빼고 먹었어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728x90
반응형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전에 먹어본듯한데 먹어본결과 싸이버거가 제일이다!라고 생각했네요
    어제 맘스터치 배달주문하려고 전화를 걸었는데 배달은 배달비를 받는다네요..
    ㅠㅠ

    2017.12.19 00:2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전 배달을 한 번도 안 시켜봤는데, 맘스터치는 배달비를 따로 받나봐요.
      다른 브랜드들은 배달비가 따로 없지만, 최소 주문 가격이 정해져있고, 가격 자체도 매장에서 먹는거보다 비싸거든요.
      그걸 감안하면 사실 그게 그거인 거 같긴 해요.
      맘스터치는 그래도 싸이버거가 최고이긴 합니다ㅋㅋㅋ

      2017.12.19 01:53 신고 [ ADDR : EDIT/ DEL ]
  2. 급식 떡갈비 맛이라 하시니... 어쩐지 더 먹고 싶어지는... ㅋ
    제가 좀 그런 맛을 좋아하네요. ㅎㅎ

    2017.12.19 00:4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급식 떡갈비도 나름의 추억(?) 은 있죠ㅎㅎ
      하지만 다른 불고기버거와 비교하면 패티가 좀 저렴이 같다는 느낌은 많이 드는 편이라서요.

      2017.12.19 01:53 신고 [ ADDR : EDIT/ DEL ]
  3. 패스트푸드점에 막대자 까지 챙겨다니는 열정에,,
    박수를 보냅니다~~ㅋㅋㅋ
    정말 투혼하시네요~~

    2017.12.19 23: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예전에는 반 자른 사진을 올렸는데, 요새는 너무 따라하시는 분이 많다보니 새로 하기 시작한 방법이에요.
      막대자와 플라스틱 커팅칼은 늘 챙겨다닙니다ㅋㅋㅋ

      2017.12.20 01:57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