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국수는 춘천을 대표하는 향토 음식으로 잘 알려져있지요.

사실 막국수는 춘천에서만 먹는 것은 아니고 강원도 전 지역에서 널리 먹는 향토음식이지만, 춘천의 관광 상품처럼 개발되어 춘천을 방문하는 관광객들은 대부분 맛보고 가지요.

그런데 인터넷에서 춘천 여행기 같은 것을 보다보면, 춘천을 찾는 많은 관광객들이 마치 고기를 먹고 난 후 냉면 먹는 것처럼 닭갈비를 먹고 막국수를 먹는 사람들이 많은 거 같더라고요.


하지만 닭갈비와 막국수는 원래 같은 음식점에서 파는 음식이 절대!!! 아니예요.

흔히 '막국수' 하면 족발 시킬 때 같이 배달되는 새콤달콤한 쟁반 막국수를 생각하곤 하지만, 원래 막국수의 맛은 심심하고 담백해요.

그래서 맛이 강한 닭갈비를 먹은 후 막국수를 먹으면 맛을 제대로 느낄 수가 없거든요.

두 음식이 생겨난 시기 또한 확연히 다르고요.

닭갈비와 막국수를 같이 하는 음식점들은 (전부는 아니지만) 대부분 관광객을 노리고 우후죽순으로 생겨난 관광 식당일 가능성이 높아요.

막국수 전문 음식점과 닭갈비집 막국수는 냉면 전문점 냉면과 분식점 냉면의 차이와 비슷한 수준이예요.


제가 어릴 적부터 들어온, 오래되고 유명한 막국수 집들은 대부분 도심이나 관광지와 거리가 먼 외곽에 위치해있어서 자가용이 없으면 가기 힘든 경우가 많아요.

그런데 삼대막국수는 남춘천역에서 걸어서 갈 수 있을 정도로 매우 가깝습니다.

처음에 이곳에 갔을 때는 역 근처에 있는 음식점이라서 '맛이 있을까' 하고 반신반의했는데, 개인적으로 꽤 괜찮더라고요.

시내에서 가깝기 때문에 접근성이 좋아서 종종 간답니다.



삼대막국수 메뉴.

사실 삼대막국수는 막국수보다 직접 만든 감자만두나 메밀만두가 들어간 만두국이 더 유명해요.

처음 이곳에 갔을 때 별 생각없이 막국수를 시켰는데, 저와 일행을 제외한 다른 사람들은 다 만두국을 먹더라고요.

만두만 따로 팔기도 하고, 택배로도 받아볼 수 있습니다.

지역 주민도 많이 찾는 곳이라서, 점심 시간이 되면 직장인들이 오는건지 사람들이 북적북적해요.



밑반찬은 무초절임과 열무김치, 딱 두 개 뿐이에요.

보통 막국수집에 가면 면수를 먼저 주는데, 이곳은 안 줘서 조금 아쉬웠어요.



제가 주문한 막국수 (중).

보통 1인분 기준이 (중) 자이고, 맛배기로 0.5인분 정도 나오는 (소) 예요.

도토리묵이나 다른 메뉴를 많이 주문하면 (소) 자만 시켜도 충분하답니다.


막국수 사리 위에 다대기와 김가루, 통깨, 메밀싹이 올려져있고, 삶은 계란 반 개가 곁들여져 있어요.

춘천에서는 물막국수와 비빔막국수를 따로 구별하지 않아요.

취향에 따라서 적당히 식초, 설탕, 겨자를 넣은 후 그대로 비벼먹으면 비빔막국수, 동치미 국물을 부어먹으면 물막국수예요.

저는 매운 것을 잘 못 먹어서 다대기를 좀 덜고 육수를 찰랑찰랑하게 부어먹는답니다.

양념이 많아서 매워보이지만, 생각보다 짜거나 맵지 않고 담백해요.




명함을 보고 저 사이트 들어가봤는데, 엉뚱한 사이트가 나오니 들어가보지 마세요.

가게 바로 앞에는 KT&G가 있어서 찾기가 매우 쉬워요.

남춘천역에서 버스정거장으로 한 정거장 거리로, 걸어가면 5분 정도 밖에 안 걸립니다.

가게는 분리되어 있지면 옆에 닭갈비 집을 같이 운영하고 있어서, 닭갈비를 좋아하시는 분들은 닭갈비를 드실 수도 있어요.


춘천을 방문하시는 분들께 추천합니다!!!




(도움이 되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_^)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으아... 아직 춘천을 가본적이 없어요.
    춘천 꼭 가보고 싶어요.
    막국수랑 닭갈비 먹고파요.
    공감 꾸욱~

    2014.08.15 09:5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전 타지역이나 외국에 살면 가장 먹고 싶은게 막국수더라고요.
      어릴 적부터 먹어와서 입에 익어있기 때문인가봐요.
      그런데 당장 서울만 해도 냉면을 먹지, 막국수 파는 곳은 찾아보기 힘들거든요.

      2014.08.16 01:33 신고 [ ADDR : EDIT/ DEL ]
  2. 막국수 맛집인데 만두가 더 유명 ㅋㅋㅋ 막국수가 원래는 심심하고 담백한 맛이로군요. 지금까지 고깃집에서 냉면 먹듯 먹는 음식인줄 알았어요. 여기 만두는 맛이 어떤가요? ㅎㅎ

    2014.08.15 14:4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여기 만두는 감자전분으로 익반죽해서 김치소를 넣고 만드는데, 맛이 괜찮아요.
      만두국에는 만두랑 감자옹심이를 넣고 끓여서 국물이 조금 걸쭉하더라고요.

      2014.08.16 01:35 신고 [ ADDR : EDIT/ DEL ]
  3. 아~ 닭갈비집에서 나오는 막국수는 오리지널(?)이 아니군요!! 막국수 비하인드 스토리도 재밌네요 ^^
    저는 막국수 먹을 때 항상 비빔으로만 먹는데, 이렇게 셀프로 만들어 먹는 건 처음 봤어요 ㅎㅎ 양념이 참 맛있을 것 같아요~

    2014.08.15 15:1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전 다른 분들 블로그 같은 걸 보고 닭갈비 집에서 막국수 먹는 거 보고 깜짝 놀랐어요.
      어떤 맛집 블로거 분은 '이젠 춘천에서 막국수 전문점은 없고, 다 막국수와 닭갈비를 같이 한다' 라고 쓰기도 하셨더라고요.
      나중에 막국수 비하인드 스토리 관련해서 포스팅 하나 할까봐요ㅎㅎ

      2014.08.16 01:38 신고 [ ADDR : EDIT/ DEL ]
    • 오옷~ 네!!!! 포스팅 해주셔요 >ㅁ< 저 막국수 진짜진짜 좋아하거든요 (개인적인 욕심) ㅋㅋㅋㅋ
      막국수의 진실..!! 기대가 됩니당~

      2014.08.17 22:00 신고 [ ADDR : EDIT/ DEL ]
  4. 춘천에 종종 가는데 꼭 들러봐야겠어요!

    2014.08.15 16:2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5. 저두 막국수는 춘천이 원조인 줄..ㅋ
    막국수에 숨겨진 비하인드 스토리가 있었군요.ㅋ
    춘천은 한번두 안가봐서 꼭 가보고픈 곳 중 한 곳이거든요.ㅋ 가게됨 곱으루 한 그릇 뚝딱하렵니다.ㅋ

    2014.08.16 00:0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곱으로는 드시지 마시고, 총떡(메밀전병)이나 편육 하나 시키시고 같이 드세요.
      특히 총떡은 다른 지역에서는 먹기 어려워요ㅎㅎㅎ

      2014.08.16 01:44 신고 [ ADDR : EDIT/ DEL ]
    • 꿀팁 감사합니다.^-^

      2014.08.16 01:51 신고 [ ADDR : EDIT/ DEL ]
  6. 막국수와 닭갈비의 관계, 그런거였군요. ^^;;

    막국수를 좋아해서 사진에서 눈을 뗄 수가 없어요. ㅜ

    2014.08.16 07: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막국수 맛있죠ㅋㅋㅋ
      저는 타지에 있다가 고향에 올 때마다 꼭 먹고가곤 해요.

      2014.08.16 23:44 신고 [ ADDR : EDIT/ DEL ]
  7. 오오~ 막국수 완전 맛나겠어요~
    여름에는 막국수를 먹어줘야죠^^
    삼대막국수 기억해둬야겠네요ㅎㅎ

    2014.08.16 18:5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런데 가끔 저는 냉면을 먹고 싶은데, 춘천은 막국수집이 많아서 그런지 냉면집이 보기 힘들더라고요ㅠㅠ

      2014.08.16 23:45 신고 [ ADDR : EDIT/ DEL ]
  8. 으엉? 저는 닭갈비 파는데서 막국수 파는걸 본 적이 없는데.. 지방마다 다른가봐요.
    아.. 닭갈비 파는데선 메뉴를 안보고 닭갈비만 시켜서 그럴지도 모르겠네요 --; 근데 막국수(소)는 가격이 비싸군요..ㅠㅠ
    0.5인분이면 4000원이면 좋을 것 같은데 말이죠.. 어쨌든 맛있어보이네요! 아직 더울 때 막국수 한번 더 조져야겠군요.

    2014.08.16 21: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원래는 같이 팔지 않아야 정상인데, 그런 집들이 은근히 많더라고요.
      특히 관광지 주변에는 그런 식당들이 대부분이더라고요.

      2014.08.16 23:47 신고 [ ADDR : EDIT/ DEL ]
  9. 막국수 저도 좋아하는데 이렇게 먹어야 하는것이었군요.
    중자정도 먹으면 뱃속이 든든한것이 아주 좋을 것 같아요.
    식성에 따라 동치미를 부어먹는다는 건 처음 안 정보라서 놀라워요.
    막국수 하면 물막국수인줄 알았는데 아니었군요.
    삼대가 이어온 가업이라서 더 맛날 것 같습니다^^

    2014.08.17 00: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원래 다 육수를 부어서 나오나요?
      저는 타지에서는 막국수를 한 번도 안 먹어봐서요;;;

      2014.08.17 13:03 신고 [ ADDR : EDIT/ DEL ]
  10. 휴가철이 오늘이면 어지간희 끝날거 같은데 괜찮아 보이네염 잘보고 감니다. 일요일 주말 잘보내세염.

    2014.08.17 06: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1. 춘천막국수에 대한 정보도 소개되어 더욱 좋네요
    잘보고 갑니다. ^^

    2014.08.18 08:3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비안

    약도를 보니까 아는 곳이네... 남춘천역 길건너, 꼭 저 가게 반대편쯤에 위치하는 퇴계막국수는 아버지 연배 어른들도 기억하는 맛집인데 여기도 막국수보다 올갱이국수를 찾는 분들이 많다더라고요.

    2014.09.17 06:10 [ ADDR : EDIT/ DEL : REPLY ]
    • 퇴계막국수는 유명하죠.
      이름을 워낙 많이 듣기도 했고, 몇 번 가보기도 했어요.
      올갱이 국수 얘기는 처음 듣네요 ㅋㅋ

      2014.09.17 12:54 신고 [ ADDR : EDIT/ DEL ]
  13. 제이

    우와 제 고향은 강원도 원주인데 너무 반갑네요 막국수!
    상경해서 놀랐던 것 중 하나가, 제가 아는 막국수랑 강원도민 외의 사람들이 아는 막국수가 달랐다는 것이었어요.ㅋㅋ
    다들 족발집 막국수만 생각하고, 물막국수 자체를 모르는 사람도 많더라고요. 굉장히...... 놀랐었던...
    물막국수도 가게마다 다른건가 싶은게, 집 근처에 있던 막국수집의 물막국수는 동치미국물이 처음부터 부어져 나왔었고
    치악산에서 먹었던 막국수는 국물이 따로 나와서 부어먹으면 물막국수가 되는 그런거였어요.
    댓글에서 언급하신 메밀전병도 너무 반가워용.ㅎㅎㅎ

    2014.11.23 22:58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는 타지역 사람들이 메밀 음식에 대해서 하나도 모르는 것을 보고 깜짝 놀란 적이 있어요.
      너무 익숙하게 접하던 음식이라 다른 지역에서도 어느 정도는 다 아는 줄 알았거든요ㅎㅎ

      2014.11.24 13:23 신고 [ ADDR : EDIT/ DEL ]
  14. 전 춘천역 근처에 있는 실비막국수에 갔었는데, 맛있게 먹었었네요. 거기는 닭갈비도 팔긴 파는데, 그냥 막국수만 먹었어요.ㅋㅋ

    2020.02.02 21:5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전 가본 적은 없는데, 실비막국수도 꽤 오래된 집으로 알고 있어요.
      도청과 시청이 그닥 멀지 않아서 거기 자주 간다고 하더라구요.

      2020.02.04 15:14 신고 [ ADDR : EDIT/ DEL ]
  15. 비밀댓글입니다

    2020.02.04 20:35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