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슬 냉면이 생각나는 계절이 왔어요.

종로에 나갔다가 햇살이 너무 따갑고 날이 너무 더워서 '뭔가 시원한 거 없을까' 찾아보니 멀지 않은 곳에 육쌈냉면 체인점이 있었어요.



제가 찾은 곳은 육쌈냉면 종각점이예요.

보신각에서 걸어서 2-3분 정도 거리예요.

종각역 4번 출구에서 직진하다가 지금 문 닫은 던킨도넛 골목에서 우회전하면 곧 나와요.



육쌈냉면 메뉴판.

냉면+숯불고기의 가격은 6.500원이고, 냉면을 즐기지 않는 사람을 위한 비빔밥 메뉴들도 있어요.

집근처 육쌈냉면 체인점은 냉면+숯불고기 가격이 5,500원이었던 듯 한데, 종로라서 그런지 조금 더 비싸요.



취향에 따라 냉면에 더 넣어먹으라고 무쌈이 먼저 나왔어요.



숯불고기 


육쌈냉면을 찾는 가장 큰 이유가 바로 이 숯불고기가 아닐까 해요.

저렴한 가격에 냉면에 숯불고기까지 함께 즐길 수 있으니까요.

참고로 3인분 양이예요.

많지는 않지만, 곁들여먹기에는 그럭저럭 괜찮은 양이예요.



물냉면

살얼음이 동동 떠있는데, 더위가 싹 가시는 맛이었어요.
조금 밍밍한 듯 해서 식초를 쳐서 국물까지 후루룩 다 마셨네요.
냉면에 고기를 싸먹는다는 이야기는 들었지만 기름이 굳어서 뜰까봐 한 번도 그렇게 먹어본 적이 없었거든요.
이번에 냉면과 고기를 한꺼번에 먹어보니 숯불고기의 달짝지근한 맛이 더 강조되어 진짜 맛있더라고요.

하지만 여자인 저에게도 양이 좀 적은 편이었어요.
끼니라고 하기에는 좀 부족하고, 요기 정도 되는 양이예요.
그래서인지 다른 손님들도 만두를 추가 주문하시는 분들이 꽤 있더라고요.













역시 여름에는 냉면이 최고네요.
맛으로는 유명한 냉면집과 비교할순 없겠지만, 6,500원에 냉면에 숯불 고기까지 즐길 수 있는 게 어디인가요.
냉면 한 그릇에 10,000원~15,000원 하는 많은데요.
1인분 단위로 나오기 때문에 혼자서도 식사할 수 있어요.

그런데 앞에서 언급했듯이 양이 많지 않기 때문에 부족하실 거 같은 분들은 1,000원만 더 내고 곱빼기로 드세요.
특히, 남자분들은 무조건 곱빼기로 주문하세요.
먹는 중간에는 사리 추가나 곱빼기 추가가 안 된다고해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_^)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1.2.3.4가동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히티틀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