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밥&일본요리 뷔페인 수사를 다녀왔어요.

저는 회나 초밥 종류를 그닥 좋아하진 않지만, 다른 분의 포스팅을 보니 다른 메뉴도 많아서 저도 괜찮을 거 같았어요.

가격은 런치 12,800원, 디너 19,900원인데, 저는 런치타임에 다녀왔어요.

센트럴타워 8층에는 특이하게 애슐리, 자연별곡, 수사 이렇게 3개의 뷔페가 한꺼번에 몰려있는데, 셋 다 이랜드 계열이라서 그런 거 같아요.



샐러드


토마토 히야시 샐러드부터 명란 파스타 샐러드, 단호박 샐러드, 양배추 샐러드 (카벳츠 샐러드) 4-5종류가 있어요

다른 샐러드바에서 제공되는 샐러드바와 크게 달라보이지는 않았어요.

제 입맛에는 명란 파스타샐러드가 제일 맛있었어요.



국물요리 류


스프 같은 건 아니었고, 타코 죽(문어죽), 매운 어묵, 홍합 나베가 있어요.

매운 어묵이나 홍합 나베는 우리나라에서 흔히 맛볼 수 있는 것과 비슷해보였어요.

타코죽은 좀 묽고 밍밍해보였는데, 문어조각도 좀 들어있고 맛이 괜찮았어요.




덴뿌라&핫밀


튀김은 오징어튀김과 가라아게 두 종류였어요.

그 외에는  야키소바와 명란 계란말이, 허니포테이토, 지마구가 있어요.

야키소바는 좀 매콤한 편이었고, 명란 계란말이는 예상보다 명란맛이 좀 덜햇어요.

지마구는 안에 단팥이 든 찹쌀떡의 일종인데 뭔가 맛이 묘해요.

모찌 같으면서도 겉에 묻은 깨맛이 너무 강해서 깨강정 같기도 했어요.

그냥 모찌가 더 나았을 거 같아요.



소바&우동


보통 샐러드바는 우동이나 쌀국수를 제공하기 마련인데, 수사는 일본요리 뷔페라서 우동과 소바를 둘 다 제공해요.

소바는 차갑게 먹는 음식인데 찍어먹는 간장에 살얼음이 동동 뜬게 너무 좋았어요.

하지만 소바보다는 우동이 훨씬 나았어요.

우동면은 비교적 쫄깃하 맛이 있었는데, 소바는 불어서 면을 거의 한 덩어리가 된 상태더라고요.



초밥&롤


메인인 초밥과 롤은  15종 정도 있어요.

계란이나 유부, 새송이부터 새우, 송어, 간장새우, 연어, 크래미까지 다양해요.

장어까지 기대한 건 아니었지만, 의외로 광어나 오징어 같은 흰살생선이 없다는 점이 좀 아쉬웠어요.

간은 좀 짠 편이어서, 간장을 별로 찍어먹지 않았어요.

게다가 밥을 쥔 힘이 약해서 젓가락질에 금방 부서지는 경우가 많아 간장을 찍기 좀 힘들었고요.

매콤한 맛이 나는 롤을 제외하고는 전반적으로 괜찮았어요.

그 중에서도 새우와 크래미초밥이 제일 맛있는 걸 보면 아직 저렴이 입맛인듯요.



음료 


음료는 샐러드바에는 기본적으로 다 있는 탄산음료와 커피가 있고, 차는 루이보스 오렌지차와 하동 녹차가 구비되어 있어요.

어떤 분이 아메리카노 한 잔에 음료 디스펜서에서 얼음만 가져와서 즉석에서 아이스커피를 제조해서 드시더라고요.

간단한 방법인데 굉장히 신선하게 느껴졌어요.

다음엔 저도 그렇게 한 번 해보려고요.



계절과일


과일은 자몽, 패션프루츠, 파인애플로 꽤 단촐한 편이에요.

게다가 다른 음식들과 좀 떨어진데 있다보니 가려져서 잘 보이지도 않아요. 

저도 전혀 몰랐다가 직원분이 패션프루치 가져다놓으시는 거 보고 알았어요.



아이스크림


아이스크림은 멜론 소르베와 녹차 아이스크림이 있어요.

멜론 소르베는 이번 여름에 출시한 신메뉴인데, 맛이 깔끔한 메로나 맛이에요.

너무 맛있어서 2번이나 가져다 먹었네요.

녹차 아이스크림도 진해서 맛있어요.




수사는 가격 대비 무난했어요.

12,900원의 가격에 다양한 초밥 및 롤과 기타 음식들을 먹을 수 있다는 점은 매력적이에요.

저렴한 곳에서 먹어도 초밥 10피스에 만원-만오천원 넘는게 보통이니까요.

그런데 초밥의 종류가 편중된 건 조금 아쉬웠어요.

런치타임이라도 광어나 오징어, 우럭, 문어숙회 등 대중적인 흰살생선 한두 종류는 있었으면 더 좋을 듯 해요.

다음에는 디너타임이나 주말에 가봐야겠어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_^)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의정부시 의정부동 494 센트럴타워 8층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히티틀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