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천에는 오래된 막국수집이 많아요.

관광객이나 외지인들에게는 방송도 많이 출연하고, 서울에 지점도 있는 샘밭막국수가 제일 많이 알려져 있긴 해요.

샘밭막국수가 유명하긴 하지만, 원조라거나 춘천 막국수를 대표할만한 맛집이라고 보기는 조금 어려워요.

각 사람마다 입맛에 따라 가는 막국수집이 따로 있고, 샘밭막국수도 그 중 하나라고 보는게 오히려 맞는거 같아요.

퇴계막국수도 역사가 오래되고, 단골이 많은 막국수 집 중 하나예요.

지난 번에 한 번 포스팅한 적이 있어요.



참고 : 춘천 맛집 - 퇴계막국수




퇴계막국수 메뉴.

보통 막국수집은 막국수와 편육, 녹두전과 감자전, 메밀전 등으로 메뉴가 구성되어 있어요.

닭갈비가 같이 있는 집은 대부분 관광식당이라고 보면 맞습니다.

막국수는 닭갈비와 같이 먹는 음식이 아니예요.



반찬으로는 깍두기와 열무김치가 나옵니다.

막국수집에서는 보통 김치 정도만 나오는게 보통이에요.

지난 번에는 열무김치만 나왔는데, 이번에는 깍두기가 더 나왔네요.



옹심이 칼국수


평소에는 막국수를 먹지만, 친구의 추천으로 이번에는 옹심이 칼국수를 먹었어요.

옹심이는 가정에서 종종 해먹는 음식이라서 밖에서는 먹어본 적이 많지가 않은데, 타지 생활을 하다보니 옹심이자체를 정말 오랜만에 먹었어요.

음식을 받은지 얼마 안 되어서 다른 분이 옹심이 칼국수를 주문했는데, 칼국수 면이 다 떨어져서 주문이 안 된다고 했어요.

하마터면 못 먹을 뻔 했네요.



안에는 메밀면으로 만든 칼국수와 옹심이가 들어있어요.

옹심이는 감자 반죽을 적당히 주물어러서 뚝뚝 떼어서 만든 거 같은데, 정말 많이 들어있었어요.

마치 떡처럼 쫀득거리는 식감이 정말 좋아요.

칼국수는 메밀면 자체가 툭툭한 식감인데다가 면 자체가 길지가 않아서 금방 후루룩 넘어가요.

국물도 진득하니 걸쭉해서 뱃속부터 따뜻하게 데워주는 느낌이었어요.

양이 적지가 않았지만, 바닥까지 싹싹 비웠어요.

막국수를 별로 안 좋아하시는 분이라면 옹심이 혹은 옹심이 칼국수도 좋은 선택이 될 거 같아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 춘천시 퇴계동 593-17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히티틀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