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스버거를 갈 때마다 벽에 '모스 점보치킨' 광고가 붙어있는 걸 보았어요.

저는 햄버거 파라서 패스트푸드점에 갈 때마다 버거 위주로 주문하고, 치킨에는 큰 관심이 없어요.

하지만 이번에는 궁금하기도 하고, 재미삼아 한 번 주문해보았어요.



모스점보치킨


모스점보치킨 가격은 3,300원이예요.

버거 세트 메뉴를 주문할 경우 1,000원을 추가하면 후렌치후라이 (R) 대신 모스 점보치킨으로 교체 가능해요

후렌치후라이 (R) 가격이 1,900원인 걸 감안하면 400원이 더 저렴한 셈이에요.



모스 점보치킨은 치킨버거 패티 같은 넓적한 치킨 텐더에 한쪽 끝은 손잡이처럼 짧고 뭉툭하게 튀어나와있어요.

크기는 생각보다 커요.

일회용 빨대에서 접히는 아랫부분과 거의 비슷한 수준이에요.

제가 손이 좀 작은 편인데, 제 손으로 한 뼘 정도 크기였어요.



반으로 갈라보았어요.
완전히 통살인 줄 알았는데, 윗부분은 통살이지만 손잡이 부분에는 뼈가 있어요.
굳이 말하자면 윗부분이 매우 큰 닭봉과 비슷한 셈이에요.
홈페이지에서는 모스 점보치킨에 대한 설명으로 '날개살과 가슴살을 한번에!' 라고 적혀있는데, 통살 부분은 닭가슴살이라는 걸 알겠는데, 딱히 날개살이 있는지는 잘 모르겠어요.
튀김옷은 KFC보다 좀 두툼한 편이었고, 매콤하게 시즈닝이 되어 있어요.
육즙이 많아서 손가락으로 살짝만 눌러도 시즈닝으로 인해 붉은 색이 도는 육즙이 배어나와요.


생각보다 괜찮은데?


시즈닝이 꽤나 매콤하게 되어 있고, 양도 상당히 많아요.
뼈 부분을 손으로 잡거나 휴지로 감싸고 먹으면 되니 먹기도 편리하고, 아예 손에 기름이 묻는게 싫다면 포크와 컷팅칼로 잘라먹어도  큰 불편이 없어요.
평소 패스트푸드점에서는 치킨을 거의 안 먹기 때문에 단품 자체를 가지고 타 브랜드의 치킨 종류와 비교하기는 조금 힘들어요.
하지만 세트에 1,000원을 추가해서는 먹을만 하네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신고
Posted by 히티틀러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