맘스터치는 원래 파파이스 계열사 쪽에서 출발했다고는 하지만, 국내 토종브랜드인 탓에 다른 데에서는 볼 수 없는 독특한 메뉴가 많아요.

그 중의 하나가 김떡만이에요.

분식집에 있을 법한 메뉴인데, 맘스터치의 정식 사이드 메뉴 중 하나예요.

매콤 김떡만과 갈릭 김떡만, 이렇게 2종류가 있는데, 매콤 김떡만은 엄청 맵다는 말이 많아서 얌전하게 갈릭 김떡만으로 주문해봤어요.



갈릭 김떡만


갈릭 김떡만 가격은 3,000원이고, 칼로리는 452kcal 입니다.

매콤 김떡만과 가격은 동일한데, 칼로리는 매콤김떡만이 17kcal 더 높아요.





갈릭 김떡만은 김말이와 떡강정, 팝콘만두로 구성되어 있어요.

몇 개인지 세어봤는데, 각각 딱 6개씩 들어있어요.

우연히 숫자가 맞은 건지 아니면 매뉴얼에 정해져있어서 일부러 숫자를 만든 건지 모르겠지만요.



김말이와 떡강정, 팝콘만두는 전부 약 3cm 내외로, 딱 한 입 크기였어요.



김말이는 대부분 당면인데, 당근 쪼가리도 좀 보이고 그래도 구색은 갖춘 거 같아요.



그에 비해 팝콘만두는 좀 부실한 느낌이에요.
정확히 뭐가 들어있는지도 모르겠어요.
떡은 끈적거리고, 자르기도 힘들어서 생략했습니다.
김말이와 튀긴떡, 팝콘만두를 갈릭 소스에 버무려서 나와요.


간장 볶음 떡볶이


이름은 갈릭 김떡만인데, 마늘맛이나 향은 잘 모르겠고 약간 달달하면서 짭조름한 간장맛이 강해요.
약간 통인동 간장 기름 떡볶이 같은 느낌도 살짝 있고요.
진짜 분식의 느낌인데, 딱 애기들이 좋아할 거 같아요.
패스트푸드점에서 이런 메뉴를 먹다니, 왠지 참 색다른 느낌이었어요.
다만 칼로리가 참 사악하네요.
가볍게 먹는 사이드 메뉴임에도 불구하고, 싸이버거 단품 하나를 먹은 것과 비슷하니까요.
뭔가 새로운 메뉴를 먹고 싶을 때는 괜찮을 거 같아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Posted by 히티틀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