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 12월 말 즈음에 맥도날드에서 프렌치 마카롱이 출시되었다는 소식을 들었어요.

하지만 햄버거가 아니다보니 그닥 흥미를 느끼지 못해서 굳이 먹으러 가지는 않았어요.

맥도날드에서 친구를 만난 후 입가심이나 할 생각으로 프렌치 마카롱을 주문해보았어요.



프렌치 마카롱


프렌치 마카롱은 개당 1,500원이고, 4종 세트로 구입할 경우는 5,000원이에요.

저는 4종 세트를 다 맛보고 싶었지만, 바닐라맛이 매진되었다고 해서 할 수 없이 나머지만 구입했어요.

왼쪽부터 라즈베리, 카라멜, 초콜릿맛이예요.



라즈베리


세 종류 중 가장 폭신했어요.

상큼하고 달달한 맛이라는 소개가 딱 맞는 맛이었어요.

후레쉬베리 파이랑 비슷했는데, 너무 달지 않아서 좋더라고요.

간식이라기 보다는 식후에 입가심으로 하나 먹으면 좋을 거 같았어요



카라멜


카라멜은 세 가지 맛 중에서 가장 특징 없고 무난한 맛이었어요.

그냥 안 끈적거리는 카라멜 맛이었네요.



초콜릿


깊고 진한 풍미하는 설명대로 가장 진하고 끈적한 맛이었어요.

초코퍼지 같은 느낌이더라고요.

이거 하나만 있어서 아메리카노 한 잔 정도는 마실 수 있을 정도였어요.

단 거 좋아하시는 분께 추천해요.







솔직히 전 마카롱이 그닥 맛있는지는 모르겠어요.

있으면 먹고, 없으면 그만이라는 사람이랄까요.

사실 다른 데에서 마카롱 사먹으려면 꽤 비싼데, 맥도날드 프렌치마카롱은 가격도 괜찮고, 질도 그에 비해서 나쁘진 않았던 거 같아요.

올해 3월까지만 판매한다니 그 전에 맛본 것에 만족하려고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_^)

Posted by 히티틀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