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림에 있는 만성양꼬치에서 에 양꼬치를 무제한으로 먹을 수 있는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어요.

신림은 워낙 멀어서 한 번도 가볼 생각을 못했는데, 제가 좋아하는 양꼬치를 무제한으로 먹을 수 있다는 사실에 정말 혹했어요.

요즘 이런저런 무제한 뷔페가 많지만, 양꼬치 무제한은 이곳이 처음이었거든요.

친구들도 다들 양꼬치를 좋아하는 터라 '이런 곳이 있다' 라고 소개하니 다들 한번쯤 가보고 싶다고 하더라고요.



만성양꼬치


신림역 5번 출구에서 약 200m 정도로, 걸어서 2-3분 정도 밖에 안 걸려요

평일 저녁 5시 조금 넘어서 갔더니 다행히 기다리지 않고 입장할 수 있었어요.

평소에는 평일 저녁에도 사람이 많아서 대기판에 이름 적고 기다린다고 하더라고요.



무제한 1인이 12,000원이고, 시간 제한을 따로 없어요.

저는 양꼬치만 무제한일거라 생각했는데, 새우, 장어, 삼겹살, 갈매기살 등도 무제한으로 주문 가능해요.

단품 메뉴도 추가적으로 주문할 수 있는데 3천원부터 8천원까지 굉장히 저렴해서, 부담없이 주문할 수 있는 가격이에요.




꼬치 


몇 명이라고 이야기하니 적당히 음식을 가져다주셨어요.

양꼬치와 삼겹살, 새우, 장어가 적당히 섞여있더라고요.

가끔 양꼬치를 먹으러 가면 꼬치 숫자가 부족하게 나오는 경우가 있어서 세어보곤 하는데, 무제한이니까 확인할 필요도 없어요.

장어는 처음 먹어봤는데 가시가 종종 있어서 불편하고 약간 비린 느낌이 있었고, 새우는 맛은 있지만 꼬리나 다리 등이 조금 까끌해서 별로였어요.

제 입맛에는 무난한 양꼬치가 제일 맛있었네요.

처음에는 이것저것 먹어보고, 나중에는 자기 입맛에 맞는 것만 따로 가져다달라고 하면 되요.

계속 가져다달라고 하는게 번거롭기도 할텐데, 추가주문하면 정말 제깍제깍 가져다줍니다. 



자동으로 돌아가면서 구워지는 시설이 되어 있어요.

꼬치만 끼워넣으면 알아서 빙글빙글 돌아가면서 구워지는데, 누군가 굳이 굽지 않아도 되니 확실히 편리했어요.

하지만 무엇보다도 좋은 건 서비스.

숯을 정말 자주 갈아줘요.

달궈져던 숯이 좀 식어서 잘 안 구워진다 싶으면 바로바로 갈아줘요.

보통 양꼬치 먹으러 가면 기껏해야 1번 정도 불을 갈아달라고 해서, 나중에 가면 화력이 약해 양꼬치가 잘 안 구워지곤 했거든요. 

여기서는 4-5번 이상 불을 갈아주어서 좀 미안할 지경이었어요.

우리만 그런게 아니라 다른 테이블도 툭하면 불을 갈아달라고 하는데도 군말없이 다 갈아주시더라고요.



꿔바로우

양고치집에 가면 늘 시키는 메뉴 중 하나인 꿔바로우를 주문했어요.
8천원치고는 무난한 양이예요.
보통 꿔바로우는 중국 식초 특유의 톡 쏘는 신냄새가 있는데, 여기 꿔바로우는 치즈향이나 버터향 비슷한 냄새가 나더라고요.
맛도 달달해요. 
친구는 허니버터칩 맛 같다고 하더라고요.
게다가 파닭도 아니고, 꿔바로우에 파채가 나오는 건 처음 봤어요.
요리 종류는 그냥 그랬어요.






무제한이라서 저렴할 거라고 생각했는데, 술도 몇 병 시키고 추가메뉴도 주문하니까 어차피 전체 가격은 비슷했어요.
그래도 양꼬치도 배부르게 먹고, 다른 꼬치메뉴도 취향에 따라 마음껏 즐길 수 있었어요.
무엇보다도 음식도 바로 가져다주고, 불도 자주 갈아주는 서비스가 너무 좋았네요.
여기서 일하시는 분들은 극한직업이 아닐까 생각될 정도로요.
거리는 좀 있지만, 여기는 정말 또 다시 오고 싶어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관악구 신림동 1433-67 2층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우와, 가격 정말 괜찮은데요?!
    사실 전 양고기는 먹어봤지만 양꼬치는 먹어본 적이 없어서 매우 궁금한데 +_+
    음식도 괜찮아보여요. 맥주 한 잔 옆에 놓고 먹으면 딱이겠어요. XD

    2016.08.26 08:4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단품 메뉴는 좀 별로고, 양꼬치를 맘껏 먹고 싶다 할때 좋은 곳이에요.
      양꼬치가 입맛에 안맞으면 삼겹살이나 다른 걸로도 먹을 수 있고요.
      아직 무제한 양꼬치집이 드물다보니까 평일에도 사람이 바글바글하다고 하더라고요ㅎㅎ

      2016.08.26 10:00 신고 [ ADDR : EDIT/ DEL ]
  2. 드디어 장어를 드셔보셨군요!!!!!!ㅋㅋㅋㅋㅋ장어가 잘하는 곳에 가야 가시가 부드럽고 비린맛이 없어서 맛있는데 여기는 그냥저냥한 맛이었나봐요ㅠㅠㅠ그래도 양꼬치가 맛있었다니 다행이에요^^

    2016.08.26 10: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무슨 생선인가 싶었는데, 메뉴를 보고 장어인 줄 알았어요.
      가시 발라먹기만 귀찮고, 별 맛있는 줄은 모르겠더라고요.
      제 입맛에는 역시 물고기보다는 육고기인가봐요ㅎㅎ

      2016.08.26 19:07 신고 [ ADDR : EDIT/ DEL ]
  3. 양꼬치가 무제한이라니요!ㅋㅋㅋ
    엄청난 식당같습니다.
    게다가 개인적으로 꿔바로우 시큼한 맛을 별로 안좋아하는데, 치즈, 버터향이 난다니 ㅜㅜ
    엄청 맛있을 것 같습니다!

    2016.08.26 11:0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전 식초향이 나는 쫄깃한 꿔바로우를 좋아해서 여기 꿔바로우가 좀 낯설었어요.
      자뷰님께서 가시면 좋아하실 거 같아요ㅎㅎ

      2016.08.26 19:07 신고 [ ADDR : EDIT/ DEL ]
  4. 무한리필에 장사 잘되는 집들 보면..일하시는 분들이 그렇게 안쓰러울 수가 없더라구요;
    정말 극한 직업일 듯요...몸보다도 정신적으로도 넘 힘들 것 같아요.
    손님 상대라는게...ㅎ;;;
    너무 바쁜 곳 가면 저는 왠지 모르게 미안하고 좀그래서 한가한 곳에 가는게 좋더라구요ㅋㅋ
    그나저나 또 다시 가고 싶은 식당 찾기 쉽지 않은데..
    괜찮은 집 찾아서 좋으시겠어요!
    근처에 저도 양꼬치랑 꿔바로우 이 동네에 있나 알아봐야겠어요.

    2016.08.26 11:2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1시간 반 남짓 먹었던 거 같은데, 진찌 그 숯 갈아주시는 분은 극한직업이더라고요.
      평일 저녁인데도 테이블이 꽉 차서 대기까지 있었거든요.
      요즘은 날도 엄청 더운데요.
      전 사람이 너무 바글거리는 게 싫어서 애매한 타임에 가는데, 여기는 그래도 사람이 많았ㅇ요.

      2016.08.26 19:10 신고 [ ADDR : EDIT/ DEL ]
  5. 양꼬치를 보니 자동반사로 칭따오 맥주가 생각이 나는군요.. ㅎㅎ

    2016.08.26 12:2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양꼬치엔 칭따오~
      이 말이 유행을 해서인지 다들 칭따오 맥주를 주문하시더라고요.
      전 개인적으로 하얼빈 맥주를 좋아해요ㅎㅎㅎ

      2016.08.26 19:11 신고 [ ADDR : EDIT/ DEL ]
  6. 대기시간이 없는 무제한 양꼬치집이라~~
    정말 주인분 마인드가 태평양 같네요~! 진짜 이런곳은 보통 식사시간 2시간 전에는 가줘야 하는 거 같아요~

    2016.08.26 18:5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평일에도 저녁 시간이 되니까 밖에서 줄을 설 정도였어요.
      보통 무제한이면 시간 제한이 있는데, 여기는 시간 제한이 없고요.
      손님 입장에서는 좋은데, 일하시는 분들은 정말 극한직업이겠다 싶을 정도였어요ㅎㅎ
      진짜 주인분 마인드가 태평양이신듯.

      2016.08.26 19:14 신고 [ ADDR : EDIT/ DEL ]
  7. 서비스가 좋은곳은 음식이 더 맛있어지지요 ㅎ 숯을 많이 갈아주시기 쉽지않은데 주인분께서 대단하시네요 ㅎ

    2016.08.27 18:2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진짜 양꼬치집 중에서 이렇게 숯을 자주 갈아주는데는 처음 봤어요.
      가끔 달궈진 숯을 추가해주는 경우는 있었지만, 여기는 아예 통째로 갈아주시더라고요.
      손님 입장에서는 좋은데, 주인과 직원분들은 좀 많이 힘드실 거 같았어요ㅠㅠ

      2016.08.27 22:26 신고 [ ADDR : EDIT/ DEL ]
  8. 아, 저 여기 와본 것 같은데..!!
    양꼬치라는 음식을 처음 먹어봤었는데, 칭따오랑 함께하니 괜찮더라구요!! ㅋㅋㅋ
    저도 다음엔 좀 더 다양한 음식을..*_*

    2016.09.12 21:2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전 처음에 쯔란이 너무 낯설어서 그닥 안 좋아했어요.
      가루는 살짝 찍는 둥 마는둥 해서 먹었는데, 그게 중독성이 있더라고요.
      요새는 아주 가루 범벅을 해서 먹어요ㅎㅎ
      여긴 그냥 양꼬치가 제일 나은 거 같아요.
      단품은 좀 별로더라고요.

      2016.09.12 23:03 신고 [ ADDR : EDIT/ DEL ]
  9. 양꼬치가 무제한이라니 정말 좋네요~!

    2016.09.12 23:0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양꼬치 무제한 하는 곳은 여기 밖에 없는 거 같아요.
      정말 가서 엄청 먹고 왔어요.
      그런데 결국 쓰는 돈은 거의 비슷하더라고요.

      2016.09.12 23:05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