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 12일, 버거킹에서 더블킹 신메뉴가 나왔어요.

보통 더블킹 메뉴의 갯수는 4개로 고정해놓고 새로운 메뉴가 나오면 기존 메뉴가 단종되곤 하는데, 이번에는 독특하게 기존 메뉴의 단종 없이 나온 신메뉴예요.

이번에 나온 신메뉴의 이름은 '캡틴 파인애플' 입니다. 



캡틴 파인애플 세트


캡틴 파인애플 가격은 단품 2,900원, 세트 3,900원이에요.

칼로리는 단품 기준 429kcal, 세트 864kcal 입니다.



캡틴 파인애플은 번에 패티, 파인애플, 양상추, 생양파, 치폴레 소스, 마요네즈로 구성되어 있어요.

최근 치폴레 소스를 사용한 햄버거가 많이 출시되는 걸로 봐서 이게 요즘 트렌드인가 싶어요.

치폴레 소스는 원래 남미쪽에서 많이 사용하는 소스인데, 약간 스모키한 바베큐 느낌도 나면서 매콤한게 한국인의 입맛에 잘 맞거든요.



그릴드 파인애플이 아니잖아!



홈페이지의 설명이나 광고 사진에는 구운 파인애플이 들어갔는데, 실제 받은 건 그냥 파인애플이었어요.

지난 3월에 출시되었던 '리치테이스트 그릴드 파인애플 오리지널버거'와 '치테이스트 그릴드 파인애플 스테이크버거' 에도 그릴드 파인애플이 들어가 있다고 하지만, 실제 구운 파인애플이 나온 경우는 한 번 밖에 없었어요.

저는 파인애플이 들어간 햄버거를 그닥 좋아하는 편이 아니예요.

새콤달콤한 파인애플의 맛이 너무 튀어버리는데다가 파인애플의 자체 결대로 잘라지기 때문에 내용물을 질질 흘리고 먹을 수 밖에 없거든요.

무엇보다도 파인애플만 유난히 차가워서 섬짓하게 느껴지는 게 제일 싫어요.

미지근하게라도 구워줬으면 좋겠어요.

그 점만 제외하면 무난한 바베큐버거 맛이었네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한번 항의해보세요.

    제가 먹은곳은 광고처럼 구워서 들어가져있었습니다.

    2017.06.12 18:3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파인애플이 지점마다, 만드는 사람마다 랜덤인 거 같아요.
      지난번 그릴드 파인애플 오리지널/스테이크버거 주문할 때도 같은 매장이었는데, 한 번은 구워서 , 한 번은 그냥 나왔거든요.
      그래서 파인애플은 더 못 미더워요.

      2017.06.12 23:05 신고 [ ADDR : EDIT/ DEL ]
  2. 헉 심지어 차가운 파인애플을 넣어주다니 이것은 용서할 수 없어요 부르르!!!
    리뷰 덕에 이것도 저는 패스!!!!!
    전 대체로 이 더블킹 시리즈는 입맛에 안맞더라고요 뭔가 패티를 와퍼보다 더 질낮은 걸로 쓴다는 느낌을 지울수가 없었어요 와퍼라고 해서 뭐 질좋은 고기는 당연히 아니겠지만 ㅠㅠ

    2017.06.12 20:5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원래 레시피는 구워서 넣는 거 같은데, 왜인지 모르게 차가웠어요.
      딱 먹는데 섬짓할 정도로요.
      더블킹은 돼지고기와 닭고기를 섞은 패티를 쓰는 걸로 알고 있어요.
      그래서 좀 저렴한 맛은 있지만, 원래 가격 자체가 저렴하니 그 정도는 감안해야하는 거 같아요.
      가격만 보면 가성비는 좋은 편이에요ㅋㅋㅋ

      2017.06.12 23:09 신고 [ ADDR : EDIT/ DEL ]
    • 그렇군요 그래서 뭔가 시판용 완자 같은 맛이 더 강했군요!! 그래도 더블킹(와일드갈릭이었나 싶네요) 먹었을땐 컨디션이 괜찮았는지 다행히 두드러기가 안올라왔었어요

      2017.06.12 23:12 신고 [ ADDR : EDIT/ DEL ]
  3. 헐 굽지고 않고 넣었다니...
    샌드위치도 아니고 ㅠㅡㅜ
    구워야 좀더 달달할텐데...

    2017.06.12 21:2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달달은 둘째치고, 여러 재료 사이에서 파인애플만 차가운 게 별로였어요.
      좀 구워주지ㅠㅠ

      2017.06.12 23:11 신고 [ ADDR : EDIT/ DEL ]
  4. ㅎㅎ~
    구운 파인애플이 맛있는데,
    그냥 통조림 파인애플 같으면 별로일 것 같네요~~ㅠ

    2017.06.12 22: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통조림 파인애플 맞아요.
      한 번 구워서 넣어주면 따뜻하고 달달해서 괜찮을 거 같은데, 그것도 안 해줘서 점수가 팍 깎였어요.

      2017.06.12 23:12 신고 [ ADDR : EDIT/ DEL ]
  5. 파인애플 너무 좋아하는데...
    구워서 넣었으면 더 맛았을뻔 했네요.

    2017.06.13 00:0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구워서 들어갔으면 정말 맛있었을 거 같아요.
      개인적으로는 생 파인애플보다는 구워서 들어간 게 훨씬 버거와 잘 맞는다고 생각하거든요.

      2017.06.14 00:48 신고 [ ADDR : EDIT/ DEL ]
  6. 저도 보면서 왠지 파인애플때문에 다른 맛을 못느끼지 않을까 했는데.. 역시나였네요.. 그냥 파인애플의 비중을 조금 줄이고 다른 재료들도 같이 넣었다면 괜찮았을 것 같은데.. ㅎㅎ 잘 보고 갑니다 ^^

    2017.06.13 00:2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파인애플을 좋아하는지 여부에 따라 좀 호불호가 갈릴 수 있을 거 같다고는 생각해요.
      지난 번 출시되었던 그릴드 파인애플 와퍼/스테이크버거와는 달리 타 재료의 비중이 줄어서 더 그렇고요.
      전 그닥 나쁘지는 않았는데, 익히지 않아서 차가운게 싫더라고요.

      2017.06.14 00:53 신고 [ ADDR : EDIT/ DEL ]
  7. 파인애플이 들어간건 좋은데... 그닥 좋은 시너지는 안나왔나 보네요..... ^^;

    2017.06.13 02:4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하와이안 피자가 호불호가 큰 것처럼 파인애플이 들어간 햄버거도 좀 그래요.
      그래도 구워져서 들어가면 맛있게 먹었을 건데, 파인애플만 섬짓하게 차가운 좀이 별로였어요.

      2017.06.14 00:55 신고 [ ADDR : EDIT/ DEL ]
  8. 꽤나 맛있게 생겼는데 파인애플이 차갑다니 참 아쉽네요 ㅠㅠ

    2017.06.13 13:2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그 점이 아쉬워요.
      살짝 구워서 미지근하게라도 나왔으면 더 좋았을 텐데요.

      2017.06.14 00:56 신고 [ ADDR : EDIT/ DEL ]
  9. 파인애플은 원래 조금 구워서 넣어줘야 하는거 아닌가요ㅠ 그게진짜 맛있을텐데요~ 차가우면 또 조합이;
    비주얼로는 완벽한데 말이에요~~

    2017.06.14 01: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광고 사진으로 봤을 때에는 구워넣는게 맞는 거 같아요.
      맛 자체는 괜찮았는데, 파인애플만 유난히 차가워서 별로더라고요.

      2017.06.14 22:18 신고 [ ADDR : EDIT/ DEL ]
  10. 허르... 쌩파인애플...
    구워야 제맛인디 ㅜㅗㅜ

    그래도 먹어보렵니다.
    아직도 메뉴가 있으려나..

    2017.06.28 17:5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