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 23일, 롯데리아에서 '와규 오리지널'과 '와규 머쉬룸', 이렇게 2가지 신메뉴 햄버거가 출시되었어요.

와규 오리지널은 먼저 먹고, 두번째로 와규 머쉬룸을 맛보려 다녀왔어요.



참고 :롯데리아 신메뉴 '와규 오리지널' 후기




와규 머쉬룸 세트


와규 머쉬룸 가격은 단품 8,100원, 세트 9,800원이에요.

롯데리아 햄버거 전 메뉴 중에서 가장 비싸요.

칼로리는 단품 기준 446kcal, 세트 852kcal 입니다.

와규 오리지널 버거보다 약 10kcal 정도 낮아요.



와규 오리지널과 마찬가지로 와규 머쉬룸도 굉장히 두께가 두툼해요.

양상추 때문에 좀 부풀려진 감이 있긴 하지만요.

한 입에 다 넣기 좀 부담스러워서 먹기 전에 살짝 눌러서 먹었어요.



와규 머쉬룸은 브리오슈 번에 호주산 와규 패티, 양상추, 토마토, 슬라이스 치즈, 튀긴 양파, 양송이버섯, 알프레도 머쉬룸 소스가 들어가있어요.



추억의 머쉬룸 와퍼!



먹자마자 예전에 먹었던 버거킹 머쉬룸 와퍼 생각이 났어요.



참고 : 버거킹 가을시즌 한정 신제품 '머쉬룸와퍼' 후기



사실 버섯 자체는 많이 들진 않았어요.

하지만 소스가 마치 양송이 스프 같은 느낌이라서 부족한 버섯 맛을 좀 보충해주는 효과가 있어요.

원래 버섯에는 토마토나 매운맛의 소스보다는 크리미한 소스가 더 잘 어울리기도 하고요.

나중에 홈페이지에서 찾아오니 알프레도 머쉬룸 소스라고 하더라고요.

버거킹 머쉬룸 와퍼와 비슷하면서도 튀긴 양파가 들어가 좀 더 크리스피한 식감이  있고, 빵도 부드러워서 좀 더 고급스러운 느낌이 나요.

와규 오리지널과 머쉬룸 중에서는 와규 머쉬룸이 제 입맛에 더 맛있었어요.

개인적으로 버섯이 들어간 햄버거 자체를 좋아하기도 하거니와 적어도 와규 오리지널처럼 다른 메뉴와 맛이 겹치지는 않으니까요.

하지만 여전히 문제는 비싼 가격이네요.

솔직히 맛있기는 하지만, 누가 사주지 않으면 먹기 부담스럽네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ㅋㅋ~
    버거킹 메뉴도 많이 먹었는데,
    정작 머쉬룸 버거는 먹어보지 못했네요~ㅠ

    2017.06.24 16:3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머쉬룸 와퍼는 2015년 9월에 출시되었으니 못 드셨을 수도 있어요.
      그 이후에 까망베르 머쉬룸와퍼가 나오긴 했지만, 버섯이 든 햄버거 자체가 자주 안 나오죠.
      전 개인적으로 그 쫄깃한 식감을 좋아해서, 와규 오리지널보다는 요게 더 맛있었네요ㅎㅎ

      2017.06.24 21:25 신고 [ ADDR : EDIT/ DEL ]
  2. 이번에 나온 와규 제품이 2개였네요! 보기에는 와규 오리지널과 크게 다른 점이 없어 보이네요! 버섯이 들어간 버거는 아직까지 먹어본 적이 없는데 기회가 된다면 들려서 먹어봐야겠어요 : )

    2017.06.24 19:3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버섯이 들어갔고, 소스가 다른 거 빼고 나머지는 다 똑같아요.
      버섯이 들어간 버거가 자주 나오지는 않는데, 저는 그 식감을 좋아해서 요 제품을 맛있게 먹었어요ㅎㅎ

      2017.06.24 21:28 신고 [ ADDR : EDIT/ DEL ]
  3. 잉.. 버거유혹자 히티틀러님 ㅠㅠㅠㅠ 2집에 버거킹은 있는데... 이러다 내일 버거킹 갈지도 몰라요 이건 비싸서 도저히 못먹을거 같지만 아무래도 저의 영원한 사랑 치즈와퍼주니어(양파빼고)를 먹어버릴지도 ㅋㅋ 무서운 히티틀러님의 블로그

    2017.06.24 21:0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양상추로 머플러 맨 버거네요.ㅋㅋㅋ 역시 이번 출시버거는 두께감에는 만족스러운 거 같아요. 히티틀러님 블로그가 인기인 게 들리기전에 뭔가 기대감이 생겨요^^ㅋㅋ 전 언제쯤 흉내를 좀 낼 수 있으려나....쩝...

    2017.06.25 00:0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이제까지는 별 생각이 없었는데, 말씀하시고 나서 다시 보니까 진짜 그렇게 보이네요ㅎㅎ
      기대감을 갖고 제 블로그에 오신다니 정말 감사드립니다.
      아직 비루한 소규모 블로그를 찾아주신 것만으로도 감사하죠!

      2017.06.26 01:12 신고 [ ADDR : EDIT/ DEL ]
  5. 햄버거 요즘.. 난리났던데
    먹고싶네여저두 ㅋㅋ 공감박고갑니당

    2017.06.25 00: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오 나중에 한번 먹어봐야 겠네요.

    2017.06.25 00:2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와규면 일본 소고기 종류일텐데 호주에서도 이 품종으로 소를 키우나 보군요.
    와규가 한우랑 맛이 비슷해서 맛있다고 하던데 맛있을 것 같아요.
    맛있어서 가격도 좀 비싼 것 같구요. ^^*

    2017.06.25 06:2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일본 와규를 들여와서 호주에서 키우는 걸로 알고 있어요.
      실제 와규라고 부르는 소고기 중에서는 호주산이 많더라고요.
      맛있긴 한데, 가격이 좀 많이 비싸서...
      제 돈 주고는 안 사먹게 될 거 같아요.

      2017.06.26 01:13 신고 [ ADDR : EDIT/ DEL ]
  8. 수제버거급으로 가격이 센편이네요.
    말씀처럼 더 커보이고 먹음직해 보이기위해, 양상추로 부풀린..ㅋ
    양파튀김도 들어가있다고 하니, 더욱 다양한 식감과 맛을 느낄 수 있을 것 같긴해요.ㅎ

    2017.06.25 16:4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양상추가 부풀려보이는데 최고 공신이죠.
      맛이 있기는 한데, 저 가격에 맛이 없으면 안 되는 거고요.
      그래도 머쉬룸은 버섯맛이라도 있으니 괘찮았는데, 와규 오리지널은 아재버거랑 큰 차이를 못 느끼겠어요.
      굳이 사먹는다면 아재버거를ㅋㅋㅋ

      2017.06.26 01:17 신고 [ ADDR : EDIT/ DEL ]
  9. 가격이 비싼만큼 큼지막하긴 하네요^^
    그래도 가격이 너무 비싼듯한 ㅠㅠ

    2017.06.25 20:5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진짜 가격이 너무 비싸요.
      햄버거 세트에 1만원이 넘는 날이 정말 코 앞으로 다가온 거 같아요.

      2017.06.26 01:18 신고 [ ADDR : EDIT/ DEL ]
  10. 수제버거는 일반 버거보다 너무 높아서 먹기가 불편하던데, 왜 다들 크고 비싸지는건지...
    꾹 눌러놔도 한입한입 먹기가 힘들것같아요. 깔끔하게 잘 드셨나요 ㅋㅋ

    2017.06.26 12:5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반으로 자르는 수고 뒤에는 질질 흘리면서 떨어진 거 주워먹는 제가 존재합니다ㅋㅋㅋ
      저렇게 두툼한 버거는 힘주어 잡아도 힘이 분산되어 양상추며 앙파 등이 떨어지곤 하는데, 반으로 자르면 그게 더 힘들거든요.
      그래서 늘 혼자 먹어요ㅎㅎㅎ

      2017.06.26 12:51 신고 [ ADDR : EDIT/ DEL ]
    • ㅋㅋㅋㅋㅋㅋ 결말이 너무 슬프면서 웃기네요...
      햄버거 리뷰를 이만큼이나 남기셨는데, 늘 혼자 드셨으면 저보다 훨씬 혼밥 많이 하셨겠어요.
      오늘도 혼밥하긴 했지만 히티틀러님 따라가려면 한참 멀었네요. ㅎㅎ

      2017.06.26 14:08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