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에서 오랫동안 지내다가 본가로 내려와서 생활한지 꽤 되었어요.

'서울 공화국' 이라는 말이 공공연하게 쓰일 정도로 정치, 경제, 사회, 문화 전반이 서울 및 수도권에 집중되어 있다는 사실은 익히 알고 있었지만, 막상 지방 소도시에서 지내보니 그 말이 정말 실감이 나요.

대중교통이 제대로 되어 있지 않아서 불편하다거나 혹은 이전처럼 다양한 외국 음식을 접할 수 없다거나 패스트푸드점을 가기 힘들다는 점 등은 딱히 새롭지는 않았어요.

이미 내려오기 전부터 충분히 예상하고 있던 일이니까요.

다만 정말 사소한 데에서 놀랄 때가 많아요.

예를 들자면 이런 거요.



저는 문구류를 고를 때 왠만하면 사용하던 브랜드나 제품을 바꾸지 않고 계속 사용해요.

검은색 펜 같은 경우는 사라사 SARASA 0.4mm 를 몇 년전부터 사용하고 있어요.

이 제품은 다 쓰고 나면 심만 새로 사서 리필을 하면 되요.

내려온지 얼마 안 되었을 때 잉크를 다 써서 리필심을 사려다녔는데, 구할 수가 없었어요.

조그만 문구점에야 그렇다고 치지만, 대학가 근처라든가 꽤 규모가 있는 문구점에 가서도 안 보이더라고요.

물어봣더니 사라사 볼펜을 쓰는 사람은 거의 없고, 제트스트림 Jetstream 을 많이 사용해서 그거만 리필심을 구비해놓는대요.

천원 조금 넘는 리필심 사자고 문구점 순례를 하기도 그렇고, 새 펜은 제가 쓰는 제품을 파는 경우가 꽤 있어서 그걸 사오곤 하는데, 그 때마다 참 기분이 묘해요.

아직 멀쩡하고 오히려 손에 익어도 좋은데 버려야한다는 게 좀 아깝다는 생각도 들지만, 이렇게 사소한 거 하나 구하는게 어렵다는 사실이 참 당혹스러워요,

서울에서는 왠만한 문구점이나 사무용품점에 가서 금방 살 수 있었고, 종종 교보문고나 영풍문고 가면 서점 내 핫트랙스 같은 데에서 사오기도 했거든요.

올해 다이어리를 살 때도 그랬어요.

몇년째 양지 다이어리에서 나오는 유즈어리 50을 사는데, 도무지 파는 곳을 찾을 수가 없었어요.

결국 인터넷 주문으로 해결했지만, 프랭클린 플래너나 몰스킨 다이어리를 사려는 것도 아니고, 저렴하고 흔해빠진 양지 다이어리 하나 못 구한다는 게 참 활당하더라고요.

그렇다고 제가 사는 곳이 읍면 소재지도 아니고, 나름 지방 소도시인데요.

진짜 이런 데에서까지 수도권과 비수도권의 차이가 느낄 수 있다는 사실이 새삼스러워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ㅋ 저는 수도권에 살아도 시골 사는 느낌이라..
    저런 저렴한 가격대 제품은 인터넷 주문도 애매하죠. 배송비때문에..

    2018.05.11 14: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진짜 그래요. 비싼 건 인터넷 주문으로 해결하면 되는데, 천원짜리를 주문하면 배송비가 더 나오죠.
      그렇다고 펜을 몇 십 몇 백 개씩 주문할 수도 없는 노릇이고요ㅠㅠ
      아예 큰 거나 구하기 어려운 거면 그러려니 하겠는데, 저런 자잘한 거 구하러 돌아다니고 있으면 '이래서 서울 공화국이라고 하는구나.' 싶어요.

      2018.05.11 14:12 신고 [ ADDR : EDIT/ DEL ]
  2. 좋은 점을 떠올리며 위안을 얻으시는 것도.^^;;; 택배말고는 답이 없어 보이네요.

    2018.05.11 15:4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평소 인터넷 쇼핑을 그닥 안 좋아해서 큰 차이 나지 않으면 오프라인에서 사곤 했는데, 이제는 온라인 쇼핑이 필수인 거 같아요.

      2018.05.12 20:19 신고 [ ADDR : EDIT/ DEL ]
  3. 이거 제가 좋아하는 펜이네요 ㅎ
    글씨도 이쁘게 써져도 좋아합니다. ㅎ
    인터넷으로 구매를 해서 그런가 잘 못느꼈는데
    이렇게 불편한점이 있긴하네요~
    좋은 하루 보내세요~~ ^^

    2018.05.11 18:0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사라사 펜 좋아해서 저거만 몇 년째 쓰고 있어요.
      그런데 여기는 제트스트림이 대세인가 봐요.
      심 몇 개 사자고 인터넷 주문할 수도 없고 참..

      2018.05.12 20:20 신고 [ ADDR : EDIT/ DEL ]
  4. 백프로 폭풍공감입니다ㅋㅋㅋ
    저는 읍면단위라 더더욱 ㅠ_ㅠ
    그래서 웬만한 물건은 다 인터넷으로 사요^^;;;

    2018.05.11 19:1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진짜 인터넷 주문이 없었을 때에는 선택의 폭이 정말정말 적었을 거 같아요.
      슬_님의 사정에 막 폭풍공감이 되네요 ㅠㅠ

      2018.05.14 16:05 신고 [ ADDR : EDIT/ DEL ]
  5. 아이쿵~~~
    대도시와 소도시 서울과 지방
    교통부터 사소한것에 다시 서울을 찾나봐요~~

    2018.05.11 19:3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어느 정도 예상을 했지만, 이런 사소한 데에서 불편함을 느낄 줄은 생각도 못했어요.
      진짜 이래서 어떻게든 서울, 안 되어도 수도권에 살려고 하나봐요.

      2018.05.14 21:20 신고 [ ADDR : EDIT/ DEL ]
  6. 맞아요
    비슷한종류는 있지만 그 종류가 다양하지 못해 선택의폭이 줄어든다는것.... ㅠㅠ

    2018.05.12 01:0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선택 폭이 좀이 아니라 어마어마하게 줄어들더라고요.
      펜 하나에도 그럴 줄은 진짜 ...
      심 사러 돌아다니고 있자니 헛웃음만 나왔어요.

      2018.05.14 21:21 신고 [ ADDR : EDIT/ DEL ]
  7. 수도권에 너무 집중돼있다는 말씀에 크게 공감합니다.
    그리고 이점은 얼른 해소되었으면 좋겠습니다.^^

    2018.05.12 03:2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해소가 되긴 해야되는데, 쉽지는 않죠.
      요새는 인터넷 쇼핑이 있어서 많이 나아졌지만, 리필 심 하나를 주문하기도 그렇고요

      2018.05.14 21:22 신고 [ ADDR : EDIT/ DEL ]
  8. 저는 지방에만 살다보니 수도권쪽으로 가면 살기 힘들다고만 생각했었는데
    수도권에서 밑으로 오면 불편한점이 조금씩 발견되나보네요..
    좋은점도 하나둘씩 발견하시길 바랍니다!

    2018.05.12 19:2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홍형2님께서 사시는 대구는 우리나라에서 다섯 손가락 안에 꼽히는 대도시라서 불편이 덜하실지는 모르겠는데, 여기는 진짜 지방 소도시라 ㅠㅠ
      서울에서 몇년이나 살면서 누릴 거 다 누리다가 내려와서 더 그런지도 모르겠어요.
      주변 사람들 보면 서울은 정신없고 복잡하고 물가비싸서 어떻게 사냐는 사람도 꽤 있거든요.

      2018.05.17 20:38 신고 [ ADDR : EDIT/ DEL ]
  9. 춘천도 나름 큰도시인데...
    서울만하진 못한가봅니다 ㅠㅡㅜ

    2018.05.13 18:2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춘천은 학생과 공무원과 군인으로 먹고 사는 소도시입니다.
      의정부만 해도 살기 괜찮을 텐데요.

      2018.05.17 20:39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