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 태국2015. 7. 1. 08:30
 




이번에 태국에서 사온 기념품들이예요.







태국 쥐포 벤또


한국인들 사이에서 인기가 많아서 다들 몇 개씩 사간다기에 저도 구입했어요.

맥주 안주로 좋다고 하는데, 매운 거 못 먹는 제 입맛에는 눈물이 찔끔날 정도로 매웠어요.

어느 블로거분의 조언에 따르면 마요네즈와 같이 먹으면 맵지도 않도 맛있다고 하던데, 그렇게 한 번 먹어보려고요.

치앙마이 세븐 일레븐, 개당 20바트



향초


나무통에 조그마한 향초가 들어있는데, 꽃모양의 초는 하나하나 손으로 직접 깎아서 만들었다고 해요,

초는 뺄 수가 있어서 다 쓴 다음에 다른 향초로 바꾸고 나무곽은 그대로 쓸 수도 있어요.

방콕 짜뚜짝 시장, 3개 100바트



달리 치약


지난번 베트남 여행에서 산 달리 치약을 써본 동생이 좋다고 해서 동생 선물로 샀어요.

치앙마이 세븐일레븐, 개당 31바트



코끼리 동전지갑


짜뚜짝 시장 구경을 갔다가 사람들이 바글바글 모여있는 노점이 있길래 구경갔더니 이 코끼리 동전지갑을 팔고 있더라고요. 

가격도 저렴하고, 선물용으로 나눠주기도 좋아서 저도 샀어요,

방콕 짜뚜짝 시장, 개당 10바트.



향과 향꽂이


너무 아기자기하고 예쁜데다가 향도 좋아서 보자마자 바로 샀어요.

아유타야, 5개 100바트



과일향 허브 비누


모양도 진짜 같이 정교한데다가 실제 과일 같은 향이 나서 관광객들에게 인기가 엄청 많아요.

망고, 망고스틴, 파파야, 코코넛, 장미꽃까지 모양도 매우 다양해요.

더 많이 사오고 싶었지만, 비용이 넉넉하지 않아서 많이 사오지 못한 게 아직도 아쉬워요.

태국 내에서 파는 곳을 많이 볼 수 있지만, 가격이 전부 제각각이고 차이가 많이 나요.

여러 군데 들러보면서 가격을 비교해보고 구입하세요.

방콕 짜뚜짝 시장, 3개 100바트



냉장고 자석


여행을 떠날 때마다 모으는 수집품이예요.

파는 곳마다 가격이 전부 다른데, 개당 30-40바트 정도가 적정가인 듯 해요.



태국 맥주 냉장고 자석


태국의 대표 맥주인 레오 LEO, 창 Chang, 싱하 Singha 맥주의 냉장고 자석이예요.

이런 냉장고 자석은 처음이라서 왠지 재미있기도 하고, 맥주를 한국에 들고오기는 힘드니 대리만족으로 하나씩 구입했어요.

방콕 짜뚜짝 시장 야시장, 개당 10바트



사진엽서


냉장고 자석과 마찬가지로 제가 여행갈 때마다 모으는 수집품 중 하나예요.

가격은 파는 사람마다 들쭉날쭉이지만, 장당 5바트가 적정가인 듯 해요.



엑스트라버진 코코넛 오일


태국에서 유명한 제품 중 하나가 바로 코코넛 오일이예요.

한국에서는 구하기 힘들고 비싼 엑스트라버진 코코넛 오일을 태국에서는 마트에서도 쉽게 구할 수 있는데다가 가격도 저렴해요.

파시는 분의 말로는 몸에 발라도 되고 먹어도 된다고 하는데, 먹기에는 왠지 찜찜해서 그냥 피부에 바르는 용도로만 쓸 생각이예요.

식용 코코넛 오일와 몸에 바르는 용도의 코코넛 오일은 잘못 사용할 경우 부작용이 있을 수가 있다니 설명서나 판매하시는 분께 잘 물어보고 구입하세요.

방콕 짜뚜짝 시장, 125바트



롱스커트


홈웨어로는 롱스커트를 주로 입기에 여행 전부터 사려고 계획했던 기념품이예요.

그런데 남녀노소 국적을 불문하고 다들 코끼리가 그려진 알라딘 바지를 입어서 제 마음에 드는 롱스커트는 의외로 구하기 힘들더라고요.

그나마 있는 제품도 인도제나 중국제 나일론 제품이 많았어요.

태국에서 생산된 100% 순면인데다가 파시는 분이 너무 적극적으로 판매를 해서 결국 샀네요.

치앙마이 야시장, 300바트



치앙마이 커피


태국 북부지역에는 커피가 많이 생산되고, 세계에서 가장 비싼 커피라는 코끼리똥 커피도 치앙마이 인근에서 난다고 해요.

베트남과 인도네시아 커피는 많이 들어봤지만, 태국에서도 커피가 생산된다는 사실은 이번에 처음 알았어요.

어느 커피가 좋은지 정보가 없어서 뭘 어떻게 골라야하는지 막막한 상황에서, 치앙마이에서 대표적인 카페 체인점 중 하나인 와위 커피 Wawee coffee 에서도 커피를 판다기레 그곳에서 구입했어요.

원두를 구입할 수도 있고, 파우더를 구입할 수도 있는데, 원두를 살 경우에는 갈아달라고 하면 카페에서 바로 갈아도 주는 거 같아요.  

제가 구입한 것은 필터가 내장되어 있어서 물만 부르면 바로 드립해서 마실 수 있어요. 

치앙마이 와위커피, 195바트



와위커피 테이크아웃컵


와위커피에서 아이스 커피 종류를 시키면 이런 컵에 음료를 담아줘요.

일회용이지만 튼튼하고 컵 자체가 너무 예뻐서 한 번 쓰기 버리기 아깝더라고요.






태국에서 기념품 살 때 흥정은 필이고, 몇 군데 돌아다니면서 가격비교 꼭 하세요.

아유타야에서 마그네틱을 사려고 가격을 물어보니 개당 100바트를 부르던 것을 깎아서 70바트에 샀는데, 다른 곳에 가보니 개당 30바트나 40바트 정도에 팔더라고요.

어차피 관광지 근처에서 파는 물건은 대부분 비슷하기 때문에 몇 군데 돌아다니면서 적정가를 파악해서 흥정하는 것이 좋아요.

그리고 태국에서 기념품 사기에는 방콕의 짜뚜짝 시장이 가장 좋아요.

관광객 뿐만 아니라 현지인들도 많이 찾는 시장이라서 가념품 종류도 많고, 잘만 돌아다니면 가격도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어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_^)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스커트 너무 이뻐요. 전 알리딘 바지도 좋아하는데 ㅎㅎ 기념품들이 전부 아기자기하네요! 초도 이쁘고요!!

    2015.07.01 09:0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 스커트는 스커트도로 입을 수 있지만, 끈이 있어서 홀터넥 원피스처럼도 입을 수 있어서 좋아요ㅎㅎㅎㅎ
      예전에는 안 그랬는데, 요즘은 자꾸 아기자기한 기념품에 눈길이 가는 거 같아요.

      2015.07.01 22:28 신고 [ ADDR : EDIT/ DEL ]
  2. 비누모양도 이쁘고 하나쯤 집에 두고 싶네요. 향도 좋을 것 같고~ ㅎㅎ
    여행을 자주 다니시나봐요~ ?

    2015.07.01 09: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비누 향이 너무 좋아서 쓰지 않고 그냥 놔두고 있어요.
      여행을 자주 다니는 건 아닌데, 워낙 좋아해서 국내에서라도 돌아다니려고 노력하고 있어요.
      그런데 워낙 천성이 게으르고 집을 좋아해서 그런지 돌아다니는 게 쉽지는 않네요;;;

      2015.07.01 22:29 신고 [ ADDR : EDIT/ DEL ]
  3. 아기자기한 기념품들이 많군요~
    짜뚜짝 시장 잘 기억해뒀다가 혹시 방콕 가면 꼭 들러봐야 되겠어요~^^

    2015.07.01 16:1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일정이 남아있고 비용이 여유롭지 않아서 짜뚜짝 시장에서 쇼핑을 더 하지 못한게 아쉬워요.
      태국을 많이 돌아다닌 것은 아니지만, 짜뚜짝 시장이 기념품 사기 제일 좋더라고요.

      2015.07.01 22:56 신고 [ ADDR : EDIT/ DEL ]
  4. 저도 마그넷 모으는데 마그넷이 가장 부럽네요^^

    2015.07.01 20: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큐빅스 님도 마그넷을 모으시는군요?ㅎㅎㅎ
      여행다니면서 마그넷 모으시는 분들이 은근히 좀 있는 거 같아요

      2015.07.01 22:58 신고 [ ADDR : EDIT/ DEL ]
  5. 우와 벤또가 땡기네요 ㅎㅎㅎ 술안주로 딱이겠어요.
    아기자기한게 많네요 ^^

    2015.07.02 07:5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어떤 분이 마요네즈 찍어먹으면 괜찮다고 해서 그렇게 먹어봈는데, 마른 오징어에 고추장+마요네즈 섞어서 찍어먹는 맛이 나면서 좋더라고요.
      진짜 술안주로 먹으면 맥주가 꿀떡꿀떡 넘어갈 거 같아요ㅎㅎㅎ

      2015.07.02 12:20 신고 [ ADDR : EDIT/ DEL ]
  6. 태국에 의외로 기념품 할만한것들이 많네요 ~ 달리치약은 홍콩갔을때 왕창 사다 쓰고있는데 진짜 좋아요 !
    과일향비누랑 향초 너무 예뻐요 +_+

    2015.07.02 09:2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는 쓰면서도 특별히 좋다는 느낌을 못 받았는데, 동생은 꽤 괜찮았나봐요.
      태국에 여자분들이 좋아할만한 기념품들이 꽤 많았어요.
      저는 옷이나 가죽제품 종류를 별로 좋아하지 않아서 사지 않았지만, 그런 거 좋아하시는 분들은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다고 왕창 사가시더라고요.

      2015.07.02 12:23 신고 [ ADDR : EDIT/ DEL ]
  7. 저희팀 대리님도 이번에 다녀오시곤 동전지갑이랑 벤토~ 코를 뚫어주는 그것!!을 사다주셨어요! 비염에 정말 굿!! 사실 잠깰때 더 좋은 것 같아요>.<

    2015.07.02 11:4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벤또 매워서 안 좋아했는데, 마요네즈 찍어먹으니까 매운 맛도 중화되고 오히려 더 맛있어지더라고요.
      맥주 한 잔 하실 때 벤또에 마요네즈 찍어서 곁들여보세요ㅎㅎㅎㅎ

      2015.07.02 12:24 신고 [ ADDR : EDIT/ DEL ]
  8. 와우~아기자기한 물건들이 많네요^^ 사진 잘 봤습니다^^

    2015.07.02 13:1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태국에는 경유로만 들려봤어요~
    공항에서만 왔다리 갔다리 한 기억이 나네요. 그리고 공항 검색대에서 스위스에서 산 기념품을 몰수 당했던 기억이.. ㅜㅜ(경유지에서 소지품검사를 다시 할 줄은 몰랐어요.. 스위스 공항 면세점에서 구입한 맥가이버칼 10개를 뺐겼죠..)
    제대로 여행한번 다녀오고 싶어지네요^^

    2015.07.02 15: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면세품에서 구입한 물건이면 개봉하지만 않으면 통과시켜줄텐데요.
      한두개도 아니고 맥가이버칼을 10개나 뺐겼다니...
      말만 들어도 마음이 아프네요.
      저는 방콕이랑 치앙마이 다녀왔는데, 방콕은 생각보다 별로였고 치앙마이가 정말 좋았어요ㅎㅎ
      태국은 비행기편도 많으니 한 번 다녀오세요^^

      2015.07.02 22:23 신고 [ ADDR : EDIT/ DEL ]
  10. 태국은 이외에도 살게 아주 많지여
    세계적인 양봉꿀 포라비
    롱간꿀 벌독연고 꿀식초 프로폴리스 로얄젤리
    전부 5star 제품입니다
    카르마카멧 1등급 아로마 제품
    인삼7배 사포닌 흑생강
    계피 모링가 강황 같은 허브 제품

    등등 많지요

    참 건과일 도요 ㅎㅎ

    2015.07.02 20:41 [ ADDR : EDIT/ DEL : REPLY ]
    • 허브제품이 유명한 것은 알았는데, 꿀이 유명하다는 사실은 처음 알았네요.
      이번 태국 여행은 장기 여행인데다가 다음 일정이 있어서 이것저것 많이 사지는 못했어요.
      다음에 또 태국에 가게 되면 말씀하신 제품들 잘 참고하겠습니다^^

      2015.07.02 22:27 신고 [ ADDR : EDIT/ DEL ]
  11. 롱 스커트 이뻐요~~!!
    향초랑 향초꽂이, 비누도 탐나는데요.ㅎㅎ
    매운맛 쥐포는 완전 제 스타일일 듯~^-^

    2015.07.06 08: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 쥐포는 우리나라에서도 판다고 하는데, 개당 3-4천원 정도라 태국보다 훨씬 비싸다고 하더라고요.
      짜뚜짝 시장에 이것저것 아기자기한게 많았던 거 같아요.

      2015.07.07 02:45 신고 [ ADDR : EDIT/ DEL ]
  12. 9월 태국 여행 예정되어있는데, 기대되네요~!

    2015.07.09 13:2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9월에 태국 가시는군요.
      부러워요! 재미있는 여행 하셨으면 좋겠네요ㅎㅎㅎ
      그런데 캄보디아 계시는 분이라서 태국 가셨을 때 비슷비슷하게 느껴지시는 건 아닌지 모르겠네요.

      2015.07.10 01:26 신고 [ ADDR : EDIT/ DEL ]
  13. 얼마전에 다녀왔는데 이 포스팅을 먼저 봤으면 좋았을뻔 했어요. 어짜피 일정땜에 짜뚜짝 시장을 못가 아직도 아쉬움이 있지만요ㅜㅜ

    2015.07.17 02:2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다른 곳에서도 비슷한 기념품을 파는 곳이 많은데, 짜뚜짝 시장만큼 종류가 다양하지도 않고 가격도 비싼 곳이 많더라고요.

      2015.07.17 16:16 신고 [ ADDR : EDIT/ DEL ]
  14. 태국 여행 곧 갈예정인데 잘보고 갑니당~~

    2016.07.10 23:5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