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량리에서 점심을 먹으려고 돌아다니다가 영양센터를 발견했어요.

영양센터는 1960년에 연 전기구이 통닭의 원조격 되는 유명한 가게예요.

작년에 수요미식회에도 나왔어요.

본점은 명동에 있는데, 청량리에도 분점이 있더라고요.



영양센터 메뉴.

삼계탕, 닭죽, 전기구이 통닭 등으로 단촐해요.

청량리는 지역적 특성 때문인지 아니면 영양센터가 오래된 가게라서 그런지 나이가 있으신 분들이 꽤 많았어요.

외국인들도 간간히 보였고요.



밑반찬으로는 생마늘과 풋고추, 생양파, 쌈장과 김치가 나와요.

삼계탕을 주문한 것도 아닌데요.

역시 한국인은 매운 맛인가봐요.



통닭정식


제가 주문한 메뉴는 통닭정식으로, 오전 11시 반부터 오후 4시까지만 판매하는 점심 메뉴예요.

작은 사이즈의 전기구이 통닭 반마리와 치킨스프, 모닝빵 2개+버터, 샐러드, 치킨무로 구성되어 있어요.



양배추 샐러드는 한국인이라면 누구나 다 아는 바로 그 맛이에요.

소스도 시판 소스를 사용했어요.



모닝빵이 나오니 왠지 옛날 경양식 느낌이 살짝 나요.

빵에다가 닭고기와 양배추 샐러드를 같이 넣으면 진짜 맛있어요.

물론 그냥 버터를 발라먹어도 맛있겠지만요.



치킨무는 제가 원래 먹지 않기 때문에 아예 손을 안 대서 잘 몰라요.

일반 치킨무보다는 좀 더 사이즈가 큼직한 편이에요.



치킨스프는 시중에 파는 가루스프랑 비슷해요

하지만 좀 더 기름기가 많고 전분물이 들어간 것처럼 뭉글뭉글한 느낌이 았었어요.

간간히 다진 야채도 들어있고요.

후추를 톡톡 털어먹으면 딱 경양식 스프맛이에요.



치킨은 전기구이 통닭이라서 기름기가 빠지고 겉껍질은 바삭해요.

살을 발라서 소금만 살짝 찍어먹는데, 정말 닭 자체의 담백한 맛을 느낄 수가 있어요.

다만 다리살은 괜찮은데, 가슴살은 그냥 먹기에는 좀 많이 퍽퍽했어요.

그럴 때에는 샐러드와 함께 빵 사이에 끼워 샌드위치처럼 해먹거나 스프를 찍어먹어도 되지만, 맥주 한 잔 있었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더라고요.

실제 다른 분들 중에서는 맥주나 소주를 시켜서 같이 드시는 분들도 계셨어요.

전기구이 통닭은 정말 오랜만에 먹는데, 흔히 먹는 프라이드 치킨과는 또 다른 느낌이었네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동대문구 전농1동 620-9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앗 뭔가 그리운 느낌이에요. 치킨 대신 돈까스 넣으면 많이 보던 비주얼ㅋㅋㅋㅋㅋ
    전기구이 통닭을 이렇게 오래 판매했다니 이제 완전 전통음식처럼 느껴지는걸요ㅋㅋ
    식판에 담아서 주는 것도 뭔가 정감가요ㅋㅋㅋ

    2017.06.29 07:4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돈까스를 넣으면 추억의 경양식이ㅎㅎ
      저도 전기구이 통닭은 트럭에서 판다고만 생각했는데, 이렇게 오래된 전문점이 있다고 하니까 정말 신기했어요!

      2017.06.29 09:36 신고 [ ADDR : EDIT/ DEL ]
  2. 치킨도 혼밥이 되다니 참 신기하네요. 가격도 비싸고 매장에서 혼자 먹기가 힘든게 치킨인데...
    청량리가 너무 멀어서 못가는게 아쉬워요.

    2017.06.29 09:3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그래서 좋은 거 같아요.
      KFC 가 아니면 혼자서 치킨 먹기가 쉽지 않은데, 스프에 사라다까지ㅎㅎㅎ
      청량리 뿐만 아니라 명동에도 있어요.
      다른 데에도 영양센터라고 하는데는 있는데, 여기와 같은 브랜드인지는 모르겠네요.

      2017.06.30 12:04 신고 [ ADDR : EDIT/ DEL ]
  3. 영양센터가 미식회에 나왔군요. 저도 영양센터 참 좋아해요.
    런치때가면 빵과 스프도 주니 좋고, 삼계탕도 담백하게 맛있고, 전기구이는 뭐 최고지요.
    오랜만에 보니 급 먹고 싶어집니다. ^^

    2017.06.29 10:3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여기는 아니고 명동본점이 수요미식회에 나왔다고 알고 있어요.
      전기구이 통닭은 정말 오랜만에 먹었는데, 그래서 더 맛있게 느껴졌던 거 같아요.
      삼계탕을 먹는 외국인들도 꽤 보이던데, 다음에 가면 삼계탕 먹어보고 싶어요.

      2017.06.30 12:12 신고 [ ADDR : EDIT/ DEL ]
  4. 전기구이 통닭정식이라니... 가게 이름이' 영양센터'라서 왠지 더 특색이 느껴지는 것 같아요.
    보기만 해도 기름기가 쪽빠지고 바삭할 것 같아요~ 그야말로 침샘 폭발이네요..ㅎㅎㅎ

    2017.06.29 11: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영양이 급 충전할 수 있는 센터라는 이름으로 붙인게 아닌가 싶어요ㅎㅎㅎ
      튀겨서 만든 치킨도 있지만, 이런 전기구이 통닭은 기름기 빠져서 바삭담백한 게 나름의 맛이 있죠 .

      2017.06.30 12:16 신고 [ ADDR : EDIT/ DEL ]
  5. 여기 넘 맛있죠^^ 저도 삼계탕 먹을 때는 꼭 여기만 갑니다 ㅎㅎ
    제가 듣기로는 사장님이 항상 새벽부터 닭을 직접 공수해 오신다고...ㅎ

    좋은 포스팅 잘봤습니다~!!

    2017.06.29 12:0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는 저 정식을 먹으러 갔는데, 삼계탕도 맛있나봐요.
      새벽부터 닭을 직접 공수해오신다고 하니 정말 신선하겠어요.
      다음에 가면 꼭 삼계탕을 먹어봐야겠어요ㅎㅎ

      2017.06.30 12:27 신고 [ ADDR : EDIT/ DEL ]
  6. 전기구이
    통닭먹어본지
    오래됬네요
    기름쫙빠져서
    정말담백할듯하네요ㅎ

    2017.06.29 16:3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껍질은 바삭하고, 속은 바삭해서 훨씬 건강식 같은 느낌이 나요.
      오랜만에 전기구이통닭 먹었더니 참 맛있었어요ㅎㅎㅎ

      2017.06.30 12:30 신고 [ ADDR : EDIT/ DEL ]
  7. 통닭정식이라니! 완전 제스타일이네요 ㅎㅎ
    보기만해도 왠지 든든해요 ㅎㅎㅋㅋㅋ

    2017.06.29 17:0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8. 완전 특이해요! 영양센터라는 이름이 특색잇고, 나오는 음식이 제 스타일인네요 완전.

    2017.06.29 18:0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9. 수요미식회 맛집이군요! 무엇보다 식판이 눈길이 가네요 ㅋㅋ 닭한마리에 9,000원이라니, 닭은 작아보이지만 혼자서 먹기에 충분히 든든한 구성으로 보이네요ㅎㅎ 전기구이 닭이라 담백한 맛이 날거 같네요!

    2017.06.29 18:5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학교 졸업 이후 식판 처음 받아봤어요.
      보통 치킨은 혼자 먹기엔 양이 좀 많은데, 딱 반마리에 샐러드와 스프까지 주니까 딱 적당해요.

      2017.06.30 12:31 신고 [ ADDR : EDIT/ DEL ]
  10. 아웅 먹고파라 전 여기서 삼계탕만 먹어본 것 같은데... 저렇게 점심때 통닭 반마리를 주는군요! 전 퍽퍽한 가슴살 완전 사랑하는데... 침넘어가네요 영양센터 보니까 막 옛날에 첨 입사했을 때 회사 근처에 있어서 어르신들이 데려가던 기억이 새록새록 나네요

    2017.06.29 21: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전 영양센터가 전기구이 통닭으로 유명하다고 알고 있는데, 삼계탕을 드신 분이 상당히 많으시네요.
      주변 어르신분들이 데려가셨다니 진짜 오래된 맛집 느낌이 더 나는 거 같아요ㅎㅎㅎ

      2017.06.30 14:07 신고 [ ADDR : EDIT/ DEL ]
  11. 저 얼마전에 요 앞 지나가며 옛 생각이 나서 실내를 두리번 거렸는데 요길 다녀오셨네요^^ 90년대 종로에 영양센터가 유명했는데 런치인지 식판에 닭 반마리인가 하고 샐러드 뭐 그렇게 팔았던 기억이 나요. 지금도 정식을 파는군요. 가격이 그 때 비하면 많이 오르진 않은 거 같네요. 종로지점 명동지점까지 참 많이 다녔던 영양센타... 엄청 반가운 포스팅입니다.

    2017.06.29 23:4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1990년대에도 있던 메뉴라는 사실이 더 놀랍네요.
      오며가며 보긴 했지만 그렇게 오래된 메뉴인 줄 몰랐어요.

      2017.06.30 14:11 신고 [ ADDR : EDIT/ DEL ]
  12. 아.... 이런 비주얼.
    제목보고 상상했던 것과 너무 달라서 웃음이 나왔어요.
    상당히 정감있네요. ㅎㅎ
    한번 가보고 싶어집니다. ^^

    2017.06.30 02:0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정말 전통이 묻어나는 그런 음식이죠.
      요새는 이런 전기구이 통닭 자체를 거의 못 본 거 같은데요ㅎㅎ

      2017.06.30 14:15 신고 [ ADDR : EDIT/ DEL ]
  13. 통닭정식이라니.. 얼핏보고, 조금 고급진 짬밥인가도 생각했네요.ㅎ
    비주얼이 왠지 외국친구들이 좋아할것 같아요 ㅎ

    2017.07.01 00:1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고급진 짬밥ㅋㅋㅋㅋ
      왠지 아이러니하면서 이해가 가는 표현이네요.
      실제 저 가게에 외국인도 좀 있었어요.

      2017.07.01 01:27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