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월 27일, KFC에서 신메뉴를 우루루 출시했어요.



참고 : KFC 신메뉴 '스윗루터버거' 후기

KFC 사이드 신메뉴 '고구마지롱 치즈스틱' 후기



이번에 새로 출시된 사이드 메뉴 중에 '애플타르트'가 있어요.

작년 여름 즈음에 애플 파이를 출시했는데, KFC는 사과맛을 좋아하나봐요.



애플타르트 


애플 타르트의 가격은 1,700원입니다.

아메리카노와 사과타르트를 구매시에는 2,000원인데, 원래 아메리카노 가격이 1,000원이니

용량은 58g 이며, 칼로리는 144kcal 입니다,

에그타르트와 비교할 때, 가격은 동일하고 칼로리는 애플 타르트가 70kcal 낮습니다.

이전에 출시했던 애플파이의 경우에는 파우치 모양으로 페스츄리 안에 사과잼이 들어있었는데, 이번에는 에그타르트와 비슷한 모양이에요.




이전에 출시했던 애플파이는 파우치 모양으로 페이츄리 안에 사과잼이 들어있었는데, 이번에는 타르트라서 그런지 에그타르트와 똑같이 생겼어요.

안에 필링만 달라진 셈이에요.

크기는 지름이 약 7cm 이고, 높이는 3cm 예요.




반 자르기 실패!



사과 함유량이 66^라고 하던데, 파이지 안에 필링이 꽉 차있어요.

필링은 사과잼과 비슷했는데, 반으로 자르니 우루루 흘러내려요.

파이지도 얇아서 아랫부분은 거의 젖어있는 상태라서 고정이 잘 안 되고요.

왜 은박컵에 담아서 줬는지 알겠어요.

그 상태로 먹지 않으면 파이지 막 부서지고, 사과잼 떨어지고 난리나거든요.

KFC 애플타르트는 달달하면서 약간 새콤한 맛이 나는게, 데워진 사과잼 맛이라고 생각하시면 되요.

맥도날드 애플파이가 시나몬향이 많이 나면서 단맛이 강하다면, KFC 애플 타르트는 그에 비해 단맛은 좀 덜한 거 같아요.

다만 앞에서 언급했듯이 파이지가 너무 부서져서 깔끔하게 먹기 좀 불편하고, 약간 취향을 탈 수는 있을 거 같아요.

맛 자체는 괜찮지만, 에그타르트와 애플타르트 중 하나를 고르라면 전 에그타르트가 더 나은 거 같아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KFC의 애플 타르트는 먹어보지 않았지만
    개인적으로 저도 에그타르트를 좋아합니다 ^^

    2018.03.02 09:3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KFC 에그타르트 좋아해요.
      다른 데에서도 에그타르트 먹어봤는데, 처음 맛본게 KFC 여서 그런지 더 익숙하고 맛있는 거 같아요.
      가성비도 괜찮고요.

      2018.03.04 01:55 신고 [ ADDR : EDIT/ DEL ]
  2. KFC에 타르트도 나오는군요.
    애플타르트도 에그타르트도 신세계네요.
    KFC에서 이런 것도 사먹을 수 있다니.

    2018.03.02 16:4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KFC 에그타르트는 꽤 인기 있고 오래 팔리고 있는 스테디메뉴예요ㅎㅎ
      애플타르트는 이번에 출시된 신메뉴인데, 맛이 괜찮았지만 그래도 제 입맛에는 에그타르트가 좀 더 나았어요.

      2018.03.04 01:59 신고 [ ADDR : EDIT/ DEL ]
  3. 전 애플파이류를 좋아해서 요건 꼭 사먹으러 가야겠어요^^

    2018.03.03 00: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와 씹으면 정말 부드럽게 녹아버릴것 같아요 ㅎㅎ

    2018.03.03 01: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먼저 파삭하고 파이지가 부서지고, 그 다음에 입 안에서 사과잼이 녹아요.
      다만 너무 부스러기가 많이 떨어져서 먹기는 좀 힘들었어요ㅎㅎㅎ

      2018.03.04 02:00 신고 [ ADDR : EDIT/ DEL ]
  5. 애플타르트도 시간나면 맛봐야겠네요...

    2018.03.03 22:2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가격도 저렴한데, 생각보다 괜찮더라고요.
      전 계피향을 별로 안 좋아하는데, 계피향이 안 나고 사과잼 맛이라 더 입맛에 맞았던 거 같아요.

      2018.03.04 02:01 신고 [ ADDR : EDIT/ DEL ]
  6. 데워진 사과잼이라고 하시니 달달함이 느껴지네요.^^

    2018.03.04 05:2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7. 맛있겠네요. 담에 사 먹어 봐야겠네요.
    살며시 하트 누르고 갑니다.

    2018.03.04 18: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는 버거파라서 딱히 디저트나 사이드를 챙겨먹진 않는데, 가끔 한두 개씩 먹기 좋아요.
      특히 KFC 비스켓이나 에그타르트는 티푸드로 좋다고 하더라고요 ㅎㅎ

      2018.03.07 02:47 신고 [ ADDR : EDIT/ DEL ]
  8. 개인적으로 타르트류는 전문 베이커리가 낫지 않을까싶어요. ^^

    2018.03.05 01:3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전문 베이커리가 훨씬 맛이 좋기는 하죠.
      저는 '이런 메뉴도 있어요. 이런 메뉴가 새로 나왔어요' 라고 홍보하는 입장인 거구요.

      2018.03.07 02:48 신고 [ ADDR : EDIT/ DEL ]
  9. 자르기는 실패했지만 마지막 사진 보면 군침이 절로 도는데요?
    사과파이, 사과타르트 등이 좀 입맛이 돌게 하는 편이라 좋아하는데
    먹기 힘든 부분만 빼면 좋을 거 같아요 :)

    2018.03.07 19:5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잼이 주루륵 흘러내려서 깔끔하게 자르기는 좀 어려웠네요.
      그나마 옷에 안 흘린게 다행이라고 해야하나ㅋㅋㅋ
      그래도 파이지 부스러지는 거는 어쩔 수 없었어요.
      집에 오는 길에 열심히 몸을 팔딱거리면서 왔습니다ㅎㅎㅎ

      2018.03.12 02:37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