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춘선이 복선화되고 전철이 다니기 시작하면서 수혜를 본 지역 중 하나가 김유정역일 거예요.

예전에는 '신남역' 이라고 불렸는데, 기차도 1시간에 1대 다니고, 버스도 잘 안 다니는 시골마을이어서 대중교통으로 가기 쉽지 않았거든요.

요새는 레일바이크도 생기고, 1920년대를 대표하는 소설가 김유정의 생가도 있고, 예전 김유정역 역사를 산책길처럼 꾸며놓아서 한국인들 뿐만 아니라 외국인들도 꽤 많이 찾는 거 같아요.

하지만 빨빨대며 열심히 돌아다니는 건 역시 관광객들의 몫.

남춘천역에서 지하철로는 5분 밖에 안 걸리지만, 딱히 가고 싶다거나 가봐야겠다는 생각을 못했어요.

거의 10년만에 다녀왔는데 카페나 음식점들도 많이 생기고, 제 기억과는 전혀 딴판이더라고요.



원래는 그냥 적당히 둘러보고만 올 생각이었어요.

그러다가 '김유정역에 가면 반드시 먹어봐야 하는 바로 그 아이스크림!' 이라는 똥 아이스크림 간판을 보고 궁금해졌어요,

똥 아이스크림이라는 이름도 그랬고, 대체 무슨 아이스크림이기에 저렇게 호기만만하게 써놨을까 싶기도 했고요.

여기는 '일상다반사' 라는 카페예요.

김유정역에서 나와서 레일바이크 타는 곳으로 조금 걸어가다보면 금병산 등산로 입구로 들어가는 도로가 나오는데, 바로 그 입구에 위치하고 있어요.

걸어서 최대 4-5분 정도 거리로, 큰길가에 위치하고 있고 간판이 커서 찾기 쉬워요.

영업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8시까지입니다.




일상다반사 메뉴.

커피 메뉴는 아메리카노나 카페 라떼,  바닐라 라떼, 카페 모카  5-6개가 고작이고, 티 베리에이션 음료들이 상당히 많았어요.

티 라떼나 밀크티, 아이스티, 허브티 등 종류도 다양했고, 요새 유행하는 보틀밀크티도 판매해요.

가격은 5-6천원대입니다.




가게 한쪽 벽면은 각종 차들과 소품들로 진열되어 있었어요.

단순 인테리어용이 아니라 판매도 하는 거 같고, 계산대에도 티백 종류를 낱개로 판매하고 있어요.

이 정도면 티카페라고 해도 될 거 같아요.



똥 아이스크림


궁금했던 똥 아이스크림을 주문했어요.

가격은 카페 내에서 먹을 때에는 3천원, 테이크아웃 시에는 2천원입니다.

매장 내에서 먹을 때에는 아이스크림 모양의 플라스틱 그릇에 담아주고, 테이크아웃은 일반 콘에 제공되는 거 같아요.

왜 이름이 똥 아이스크림일까 싶었는데, 아이스크림을 돌돌 돌려담은 모양이 X 같아서 그런 거 같아요.



맛은 우유맛 진한 소프트 아이스크림이었어요.

춘천에는 폴바셋이 없는데, 폴바셋 밀크 아이스크림이 생각날 때 먹으면 괜찮겠다는 정도?

딱히 특징이 있는 건 아니었어요.

그보다 궁금한 건 '왜 김유정역에 오면 꼭 먹어야하는가' 예요.

놀러왔으니 주전부리를 사먹고 싶은데 아이스크림을 파니까 사먹는다.. 그런 거라면 모르겠는데, 와서 꼭 먹을 필요까지는 없을 거 같아요.



그보다는 아이스크림을 담아준 그릇이 예뻤어요.

숟가락이 뭉툭해서 사실 떠먹기는 쉽지 않지만요.

이 그릇에 관심을 가진 사람이 많은 건지, 카페에서 그릇만 따로 판매도 한다고 해요.







사실 궁금한 건 '왜 김유정역에 오면 꼭 먹어야하는가' 예요.

놀러왔으니 주전부리를 사먹고 싶은데 아이스크림을 파니까 사먹는다.. 그런 거라면 모르겠는데, 와서 꼭 먹을 필요까지는 없을 거 같아요.

비교적 외진 곳에 있는 카페인데, 다양한 차를 취급하고 있는 게 인상깊었던 카페였어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 춘천시 신동면 증리 1043-132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아이스크림 너무 귀여워요 ^^

    2018.11.21 07:4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네, 맛있는 아이스크림이었어요.
      테이크아웃하면 2천원이니 가격도 괜찮은 거 같아요ㅎㅎ

      2018.11.21 23:14 신고 [ ADDR : EDIT/ DEL ]
  2. 똥 아이스크림이라닛!!
    잼있네요ㅋㅋㅋ
    근데 아이스크림 컵이 더 탐나는걸요^^

    2018.11.21 08:1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아이스크림도 아이스크림이지만, 저도 컵이 참 예쁘다고 생각했어요.
      이것만도 판매하는데, 따로 사가시는 분들도 있다고 하시더라고요.

      2018.11.21 23:15 신고 [ ADDR : EDIT/ DEL ]
  3. 똥아이스크림이라니.. 작명센스 최고! 간판색상이 초록색이어서 서주아이스크림이 떠올랐는데 진한 소프트 아이스크림 맛이면 파스퇴르 아이스크림과 맛이 비슷할것 같네요.

    2018.11.21 08:4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파스퇴르 아이스크림은 안 먹어봤는데, 비슷하지 않을까 싶어요.
      우유맛이 진하게 났거든요.
      서주아이스크림은ㅋㅋㅋ 진짜 오랜만에 듣네요.

      2018.11.21 23:16 신고 [ ADDR : EDIT/ DEL ]
  4. 김유정역만의 특징을 담아내지는 못하는군요 ..
    동백꽃 같은 아이스크림이라면 모를까? ..ㅎㅎ
    이런 아이디어는 좋은데 .. 그 장소와 어울리는 아이디어라면
    더 빛날 듯 합니다 .. ^^

    2018.11.21 11:3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같은 생각이에요.
      아이스크림 자체는 괜찮았지만, 김유정역에 와서 굳이 이걸 먹어야하는지는 잘 모르겠더라고요.
      말씀하신 대로 동백꽃 모양이라든가, 그런 성분이 조금이라도 들어갔다거나.. 그렇게 지역적 특징을 살린 메뉴라면 더 나았을 거 같아요.

      2018.11.21 23:17 신고 [ ADDR : EDIT/ DEL ]
  5. 아이스크림 넘 귀엽네요 ㅎㅎㅎㅎ 모양도 이름같아요ㅠㅎㅎㅎㅎ

    2018.11.21 12:1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저는 아이스크림보다 티를 먹어보고 싶은데요.
    아이스크림은 가격이 저렴하니 따뜻한 차 마시고 나서
    나가면서 하나 사가지고 갈 것 같아요. ^^

    2018.11.21 13:5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여기 갔던 건 지난 달이라서 그나마 좀 덜 추울 때라 아이스크림을 먹을 수 있었어요.
      그래도 돌아오는 길은 꽤 쌀쌀하더라고요.
      요즘 같았으면 무조건 따뜻한 커피나 차를 마셨을 거예요ㅎㅎ

      2018.11.21 23:18 신고 [ ADDR : EDIT/ DEL ]
  7. 한참을 똥인지 뚱인지 계속 봤네요 ㅎㅎ
    김유정역은 항상 춘천여행에서 가봐야지 하고 잊고 있었던곳인데
    다음에 한번 찾아서 가볼게요!

    2018.11.21 17: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는 오랜만에 갔는데, 레일바이크랑 김유정생가와 같이 묶어서 많이 들리시는 거 같아요.
      외국인들도 꽤 보이더라고요ㅎㅎ

      2018.11.21 23:19 신고 [ ADDR : EDIT/ DEL ]
  8. 아역배우였던 김유정이 관련된 아이스크림인줄 알았어요.^^
    그런게 아니라 김유정역이란 곳이 있군요. 똥아이스크림이라니
    어릴때 생각만 했던 이름이 실제로 존재하다니 괜히 놀랍네요.ㅎㅎ
    딱히 이름만큼은 아니더라도 이런곳오면 한번쯤 먹고 가야하는 곳이
    있는데 똥아이스크림이 그 곳인것 같아요.

    2018.11.21 18:3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 김유정이 아니고 동백꽃이나 봄봄 등을 쓰신 문학가 김유정이에요ㅎㅎ
      김유정역이 사람 이름을 역 이름으로 붙인 우리나라 최초의 역이라고 하더라고요.

      2018.11.21 23:22 신고 [ ADDR : EDIT/ DEL ]
    • 오오 고급정보인데요.^^ 히티틀러님
      덕분에 제가 한결 유식해진거 같아
      기분이 좋습니다.ㅎㅎ

      2018.11.22 21:11 신고 [ ADDR : EDIT/ DEL ]
  9. 메뉴 이름과 안어울리게
    예쁜 아이스크림이네요
    이름을 바꿔야 할 것 같네요 ㅋㅋ

    2018.11.21 20:2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어떻게 보면 그냥 평범한 소프트콘 아이스크림인데, 저런 자극적인? 이름이라서 더 많이 알려진 거 같기도 해요ㅎㅎㅎ

      2018.11.21 23:22 신고 [ ADDR : EDIT/ DEL ]
  10. ㅋㅋㅋㅋㅋㅋ 재밌네요
    똥이라고 하기에는 너무 이쁘게 담아주고 그릇도 이쁘게 담아주긴 했지만요 ㅋㅋㅋㅋㅋ
    초코렛맛이었으면..... 너무 자극적이었으려나요..
    음.. 상상은 하지 않는거로..

    2018.11.21 21:2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변기 모양의 컵에 담아줬으면 이름이 더 살지 않았으려나요.
      초콜렛맛은... 먹으면서도 왠지 찜찜할 듯요ㅋㅋㅋㅋㅋ

      2018.11.21 23:23 신고 [ ADDR : EDIT/ DEL ]
  11. 진열장에 많은걸 판매하네요 ㅎㅎ
    다음에 한번 들러보고 싶네요!

    2018.11.22 01:1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2. 차를 마시는 게 더 좋을 것 같아요. ㅎㅎ
    맛은 평범해도 예쁘게 담아내긴 했네요. ^^

    2018.11.23 02:4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김유정 자체가 매력적이라 전 김유정기념관을 비롯해서 모든 것이 좋았던 기억이 있어요. 근데 아이스크림 그릇이 아이스크림보다 더 마음에 들 것 같다는 생각이 드네요~

    2018.11.26 17:2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는 김유정 박물관은 못 가고, 옛날 김유정역 역사랑 저기만 다녀왔어요.
      아이스크림 자체보다도 그릇이 더 인상깊었어요ㅎㅎ

      2018.11.27 00:03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