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린 레스토랑 Foreign Restaurant 는 이태원에서 꽤 오래된 인도 음식점 중 하나이고, 저도 종종 갔던 곳 중 하나예요. 

작년에도 이곳을 다녀와서 포스팅을 쓴 적이 있어요.

포린 레스토랑은 인도 음식을 뷔페식으로 즐길 수 있어요.

몇 년 전에는 금~일요일만 뷔페를 운영하고 평일에는 일반 인도음식점이었는데, 언제부터인가는 1주일 내내 뷔페를 해서 아무 때나 방문할 수 있게 되었어요.



오후 3시쯤에 갔더니 사람이 별로 없었지만, 원래는 사람들이 많이 찾는 이태원의 유명한 맛집 중 하나예요.

한국인들도 많이 찾아오지만, 근처에 사는 외국인들이 더 많이 찾아와요.

TV에서는 90년대 인도 영화 음악이 계속 흘러나왔어요.



뷔페 자체는 샐러드바처럼 종류가 다양하지 않아요.

하지만 애피타이저부터 여러 종류의 커리와 탄두리 치킨, 디저트까지 골고루 먹을 수 있는 것만 해도 큰 장점이예요.

일반 인도 음식점 가면 커리 하나만 주문해도 기본 만 원은 하기 때문에 1-2가지 정도 맛보는게 고작인데, 이곳에서는 3-4가지 종류 이상의 커리를 배부르게 먹을 수 있거든요.



애피타이저.

아랍식 메제들과 간단한 샐러드 종류예요.



맨 윗칸에는 제가 좋아하는 병아리콩 샐러드와 훔무스도 있었어요.

훔무스는 중동에서 흔히 먹는 애피타이저로 담백해서 정말 좋아하는데, 한국에 있는 중동 음식점에서 사먹으면 너무 비싸서 사먹을 수가 없더라고요.

여기에서는 제 양껏 퍼와서 실컷 먹을 수가 있어요.



인도식 볶음밥인 비리야니도 있어요.

하지만 우리나라 밥과 다르게 쌀이 너무 푸슬푸슬해서 알갱이가 굴러다니는 그런 밥이예요.

흰밥도 있지만, 그 밥도 역시 찰기 없이 퍼석퍼석해요.



인도식 빵인 난은 테이블로 가져다줘요.

갓 구운 따끈따끈한 난이 무제한으로 제공되는 것도 큰 장점!



튀김 종류.

왼쪽부터 야채 스프링롤, 어니언링, 감자튀김이예요.



어니언링은 이번에 처음 보는 메뉴예요.

양파에 콩가루를 입혀서 튀긴거라는데, 다져서 넣은 것인지 양파 느낌이 거의 안 나서 편식하는 아이들이나 베지테리언도 먹을 수 있을 거 같아요.

요즘 건강식으로 인기라는 팔라펠 비슷한 거 같기도 하고요.



야채커리.



치킨커리.



콩으로 만든 달 커리.



병아리콩으로 만든 커리인 차나 마살라.



탄두리 치킨 종류 중 하나인 치킨 티카도 있어요.

인도 음식점에 가면 탄두리 치킨은 가격도 비싸고 양도 적어서 늘 감질났는데, 여기서는 양껏 먹을 수 있어요.

같이 간 친구는 커리는 거의 안 먹고 치킨 티카만 공략해서 삼계탕용 닭 한마리는 먹은 거 같아요.



디저트 종류.

식사를 마치고 나서 입가심으로 먹기도 하지만, 저는 식사 중간에 곁들여 먹었어요.

커리를 먹고 매워서 입이 화끈거릴 때 달콤한 라이스푸딩이나 대추야자를 먹으면 매운 맛도 금방 가시고, 디저트도 더 달콤하게 느껴지더라고요.



차와 원두커피도 비치되어 마실 수 있어요.

원두커피를 한 잔 가져와서 마셨는데, 연해서 식후에 가볍게 입가심하기 좋았어요.



평일 런치 뷔페는 16,500원, 그 외 주말 및 공휴일은 19,000원이예요.



포린레스토랑은 언제 가도 그럭저럭 만족스러운 식사를 할 수 있어요.

맛도 맛이거니와 한국에서는 비싼 인도&아랍 음식을 마음껏 먹을 수 있는 흔치 않은 장소니까요.

이곳은 한국인보다는 중동이나 인도 계열의 사람들의 입맛에 맞추어져있기 때문에 향신료의 향이 강하고, 커리가 좀 매워요.

특히 치킨 커리와 차나 마살라가 매운 거 같아요.

지난 번에 왔을 때에는 양고기 커리가 있어서 먹기 힘든 양고기를 많이 먹었는데, 이번에 갔을 때는 없어서 아쉽네요.

요금이 조금 더 비싼 주말 뷔페에는 나오지 않을까 해요.

음료수나 짜이는 뷔페에 포함되지 않아서 추가 비용을 내야하는 점도 참고하세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_^)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용산구 이태원1동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초코하임

    여기 맛있죠. 사람들이 잘 몰라서 그런지 포스팅도 거의 없어서 요새 근황이 어떤지 몰랐는데 이렇게 자세하게 올려주셨네요.
    저도 몇년전에 가서 맛있게 먹었는데, 토요일 낮에 거의 만석이었는데 한국사람은 저랑 제 친구밖에 없었어요.
    조만간 또 방문해봐야겠네요. 여기 정말 맛도 괜찮고 가성비 최고에요 ㅎㅎ
    궁금했던 식당에 대해 정보를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다~ 다른 포스팅도 보고 갈게요 ^^

    2015.06.25 01:17 [ ADDR : EDIT/ DEL : REPLY ]
    • 사실 가본지 몇 달 된 곳을 이제야 써서 올리는 거라 요새는 어떤지 잘 모르겠네요.
      가격은 좀 있는 편이지만, 커리를 다양하고 배부르게 맛볼 수 있어서 저도 정말 좋아해요.
      양 많은 사람도 불만이 없거든요ㅎㅎㅎㅎ
      식도락을 좋아해서 이곳저곳 먹으러 다니고, 포스팅도 열심히 하려고 노력중이에요.
      앞으로도 종종 들러주세요^^

      2015.06.28 21:35 신고 [ ADDR : EDIT/ DEL ]
  2. 처음 커리를 먹었던 집이었는데. 7-8년 전에 한참 가다가 언젠가부터 안찾게 되었네요. 그때나 지금이나 부페 가격은 비슷한 느낌이에요. 주말이 되면 주변의 아랍 사람들이 와서 밥을 먹고 있던 가게였는데 지금도 그런 분위기인지 궁금하네요. ;)

    2016.08.16 21:3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 때 당시만 하더라도 금토일만 뷔페를 운영했는데, 뷔페가 더 인기가 많았던건지 요새는 상시운영으로 바뀌었어요.
      요즘에도 아랍인이나 인도사람들이 많이 찾아요.
      그런데 알음알음 알려져서 주말 같은 때에는 한국인들도 꽤 있어요.

      2016.08.17 00:16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