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나라에 로또 광풍이 불었던 때가 있었어요.

바로 2003년.

그 당시에는 '로또'라는 복권이 생긴 지 채 몇 개월 안 되었을 땐데, 한 게임당 2천원인데다가 사는 사람도 꽤 있어서 당첨금이 큰 편이었어요.

그런데 1등이 나오지 않아 당첨금이 이월되면서 1등을 하면 당첨금이 400억까지 올라갔어요.

이 사실이 언론을 통해 알려지기 시작하면서 정말 전국이 로또 광풍에 휩싸였어요.

복권에 별 관심이 없던 사람들도 로또 한 두장씩은 전부 구매했을 뿐만 아니라 전재산을 로또에 쏟아부었다는 사람들의 소식도 심심치 않게 들을 수 있었어요.

로또를 사려고 줄을 서 있는 게 뉴스까지 나왔을 정도니까요.


2013년 4월 12일, 제 19회 로또 추첨에서 1등 당첨자가 강원도 춘천에서 나왔어요.

그 이전 회차인 18회 로또복권 추첨에서 1등이 나오지 않은데다가 19회 추첨의 유일한 당첨자라서 혼자서 무려 407억 2295만 9400원의 당첨금을 받아갔어요.

세금을 제외하고도 실수령액이 317억이 넘었다고 해요.

당시 저는 미성년자였는데도 춘천 바닥이 술렁술렁거렸던 기억이 아직 남아있어요.

407억의 주인공은 모 아파트에 경찰관 박 모씨였어요.

석사동의 모 아파트에서 살고 있었는데, 당첨되자마자 바로 사직서 내고 행적을 감췄다고 해요.

성금으로 몇 억인가를 기부하고 잠적했다고 하는데, 외국에 나갔다는 설도 있고 서울 타워팰리스에 산다더라 등 온갖 소문이 파다했어요.

이 로또 당첨금 때문에 전국의 조직폭력배가 전부 춘천에 집결했다는 이야기도 있었고요.


그 분이 로또를 구입했다던 춘천시 중앙로의 가판대는 지금까지도 로또 명당으로 유명해요.

복권방도 아니고 부수적으로 로또를 팔던 가판대였는데, 로또 판매가 거의 주업이 되었다고 해요. 

407억이 당첨되고 난 이후 1등이 2번 더 나왔다고 하더라고요. 

그 인근 지역에 있던 열쇠집이나 가판대 몇 곳에서도 1등이 나와서 금요일이나 토요일에 춘천 중앙로를 걷고 있으면 가판대마다 로또를 사는 사람들을 쉽게 볼 수 있어요.

이 사건 이후에 정부에서는 로또 열풍이 너무 사행성으로 치달아간 것을 우려해서 로또 구매액을 기존 2천원에서 1천원으로 내리고, 이월당첨금을 2번으로 제한해서 현재는 당첨금이 그렇게까지 크지 않아요.

실제 로또에 전재산을 투자했다가 당첨되지 않아서 자살을 했다는 경우도 꽤 있었고요.

오랜만에 고향 내려갔다가 그 로또 판매점을 보니 그 때 생각이 나더라고요.

재미삼아 얼마 사봤는데, 역시나 꽝이네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_^)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비밀댓글입니다

    2016.08.05 08:49 [ ADDR : EDIT/ DEL : REPLY ]
  2. 안그래도 어제 로또사려다가 못사서 오늘 사려고했었는데요! ㅋㅋㅋ
    407억의 경찰관분은 로또계의 레전설이죠...
    춘천인줄은 몰랐네요!
    아는 춘천동생이 이번에 휴가로 제가 있는 지역으로 놀러온다는데
    로또좀 사다달라고 해야겠어요ㅋㅋㅋ

    2016.08.05 12: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 때 진짜 춘천 바닥이 들썩들썩했던 기억이 나요.
      큰 요행을 바라는 건 아니지만, 가끔 재미삼아 저도 로또 한 두장 구입하곤해요ㅎㅎㅎ

      2016.08.05 12:44 신고 [ ADDR : EDIT/ DEL ]
  3. 저는 한 번도 안 사봤는데,,
    한 번 사볼까요^^

    2016.08.05 14: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여기가 그 유명한 407억 당첨 명당자리군요 ㅎㅎ
    경찰관 하시던 그 분은 지역 파출소에 차 한대씩 뽑아주고 조용히 잠적을 하셨다는 소문이 있더라구요 ㅎㅎ

    2016.08.05 14:2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런 소문도 있었나요?
      전 차까지는 못 들었고, 거하게 한턱 쐈다는 이야기는 들었어요.
      워낙 소문이 무성해서ㅋㅋㅋ

      2016.08.05 23:51 신고 [ ADDR : EDIT/ DEL ]
  5. 춘천이 본가이신가봐요?^^
    그러고보니 오늘 금요일이군요.
    미리 한장 사러 가야겠네요 ㅎ

    2016.08.05 15:4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네, 본가가 춘천이예요.
      전 예전에는 거의 매주마다 샀는데, 요즘은 잘 안 사게 되요.
      1주일이 참 빨리 오더라고요ㅎㅎㅎ

      2016.08.05 23:54 신고 [ ADDR : EDIT/ DEL ]
  6. 참 건너건너엔 제법 당첨되신 분들이 있는데
    꼭 본인은 되기가 힘든게 로또인거 같습니다.
    엄청난 명당인데요? 춘천에 가게되면 꼭 사서^^
    재미있게 4,5등이라도 당첨되면 좋겠습니다.

    2016.08.05 16:5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로또가 벌써 700회가 넘었으니 1등 당첨자도 그 이상 있다는 건데, 다 어디있는지 모르겠어요.
      제 주변에는 5천원 당첨되었다는 사람도 보기 힘들던데요.

      2016.08.05 23:55 신고 [ ADDR : EDIT/ DEL ]
  7. 당첨되는분은 어디서 무엇을하고 지내실지... 궁금하네요!
    근데 보통 복권 당첨 크게 된 사람들은
    불행해진다는 통계가 있다던데...

    2016.08.05 22: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진짜 그분은 무엇을 하고 계실까요.
      당첨되자마자 잠적하셨다고 해서 더 소문이 무성한 거 같아요ㅎㅎㅎㅎ

      2016.08.05 23:56 신고 [ ADDR : EDIT/ DEL ]
  8. 저 기사 기억나요... 으아 완전 부러워했던 기억이.. 근데 조직폭력배가 춘천에 집결했다니 넘 무섭네요 ㅠㅠ
    저는 로또가 되면 항상 요트를 살거라고 했는데 요즘은 로또 금액도 적어지고 항상 여럿이 1등 당첨되니 당첨금이 더욱 줄어드는 것 같아 역시 요트는 어려울 것 같아요 ㅋㅋ (근데 살때마다 꽝...)

    2016.08.06 00:4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요새는 정말 1등이라고 금액이 예전만큼 크지 않은 거 같아요.
      저는... 전세집을 갖고 싶어요ㅎㅎㅎㅎ

      2016.08.06 01:02 신고 [ ADDR : EDIT/ DEL ]
  9. 만두

    이 경찰관 분은 몇 년전에 인터뷰를 하셨는데 기업 하나 인수하시고 기부도 하시면서 잘 사신데요. 다행인 듯. 저도 되면 잘 살 자신 있습니다.

    2016.08.07 23:30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래도 기쁜 소식이네요.
      행운을 얻고도 재산을 다 날리고 오히려 더 불행해진 사람들도 셀 수 없이 많다는데요.

      2016.08.08 00:06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