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완에 가면 꼭 먹고 오라는 먹거리 중 하나가 버블티예요.

현지어로는 '쩐주나이차 珍珠奶茶' 라고 해요,

요즘엔 우리나라에서도 공차나 각종 카페에서도 버블티를 판매하기 때문에 쉽게 접할 수 있지만, 현지에 비하면 가격이 몇 배나 비싸요.

대만 사람들도 한국에 오면 '버블티가 비싸서 자주 못 마신다' 고 툴툴거리를 정도예요.



타이완에는 크고 작은 음료점이 매우 많기 때문에 언제 어디서나 차나 음료를 즐길 수 있어요.

코코버블티의 이름을 들어보긴 했지만,

코코버블티는 우리나라에도 진출하긴 했지만, 공차의 브랜드 파워가 너무 독보적이다보니 사실 많이 알려지지 않았어요.

하지만 대만이나 중국에서는 공차보다 코코버블티가 더 유명하다고 하네요.



코코버블티 메뉴.

우리가 흔히 아는 버블티는 수많은 메뉴 중의 하나일 뿐이고, 각종 차와 밀크티, 생과일차, 야쿠르트까지 다양해요. 

이 메뉴는 코코버블티 홈페이지에서 가지고 왔습니다.

중국어를 몰라서 그런건지 현장에서는 못 본 거 같아요.

홈페이지는 영어 지원이 되므로 필요하신 분은 참고하세요.


http://en.coco-tea.com/




시먼 지역은 외국인들의 유동이 많은 편이기 때문에 그들을 위해 몇 개 국어로 된 인기 메뉴판이 있어요.

'중국어로 버블티를 주문해봐야지' 하는 생각으로 여행 전에 열심히 공부해갔는데, 직원분께서 제 말을 못 알아들으시겠나봐요.

이 메뉴를 보여주면서 여기에서 고르라고 하더라고요.

한국인들도 많이 찾는지 한국어로도 안내가 되어서 편리해요.

제 목표는 버블티였기 때문에 맨 처음에 있는 버블티를 골랐습니다.

4번째에 있는 버블티 홍차라떼도 궁금하긴 했는데, '나중에 먹어야지' 했다가 결국 못 먹고 왔네요.



 당도 糖度 tángdù

 얼음양 氷塊 bīng kuài

 100%

 全糖 quán táng

 100%

 正常氷

zhèng cháng bīng

 70%

 少糖 shǎo táng

 70%

 多氷 duō bīng

 50%

 半糖 bàn táng

 30%

 少氷 shǎo bīng

 30%

 微糖 wēi táng

 0%

 去氷 qù bīng

 0%

 无糖 wú táng

 따뜻한 거

 熱的  rè de


공차에서 주문할 때처럼 버블티는 당도와 얼음양을 조절할 수 있어요.

의사소통이 잘 안 되면 그냥 알아서 만들어주는 듯 해요.



코코버블티


저는 한국에서 하던 대로 당도 30%에 얼음 0% 로 주문했습니다.

일단 어마어마한 양에 정말 놀랐어요.

한때 유행하던 1리터 커피에 못지 않않았어요.

그래봤자 가격은 35NT,  우리 돈으로 천 원 남짓이에요.

맛도 너무 달지 않은 밀크티와 달달하고 쫄깃한 펄이 정말 잘 어울렸어요.

우유맛과 차맛도 적절해서 우리나라의 왠만한 버블티 가게보다 훨씬 낫더라고요.

처음 버블티 맛에 빠지고 난 후 개인 카페부터 프랜차이즈까지 많이 마셔봤는데, 너무 밍밍하거나 물맛이 많이 나거나 해서 이후에는 좀 비싸도 늘 공차만 갔거든요.

타이베이에도 공차 매장이 있지만,  다른 브랜드보다 가격이 더 비싸다고 해요.

맛있고 저렴한 버블티가 넘치는 대만인데, 굳이 멀리 있는 공차를 찾아갈 필요는 없는 거 같아요.

원래는 이거 마시고, 다른 길거리 간식도 사먹을 생각이었는데 배가 너무 불러서 포기했어요.

버블티는 안에 들어있는 펄이 꽤 근기가 있어서 밥 먹을 여유가 없는 시장 상인들이 식사 대용으로 먹기도 했다는데, 진짜 밥 대신 먹어도 될 정도예요.







우리나라도 이렇게 차문화가 발달했으면 좋겠다



차를 좋아하는 입장에서 다양한 종류의 차를 저렴하게, 언제 어디서나 즐길 수 있다는 참 부러웠어요.

요즘에는 우리나라도 차 시장이 성장하면서 편의점에서도 차 음료를 어렵지 않게 찾아볼 수 있게 되었지만, 몇 년전까지만 해도 차를 즐기는 게 쉽지 않았어요.

카페에서 차 메뉴를 주문하면 마트에서 파는 티백 하나를 뜨거운 물 붓고 막 흔들어서 푹푹 우려주는 걸 여러 번 봤던 터라, 지금도 카페 가면 차는 주문 안 해요.

뭔가 손해보는 느낌이 들어서요.

그런데 대만은 기본적인 스트레이트티부터 다양한 블랜딩티, 차를 이용해서 만든 음료와 아이스크림까지 정말 다양하게 즐길 수 있다는 게 참 부럽고도 부러웠네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버블티 좋아하는데 대만이 훨씬 저렴하군요..
    대만에서 못 먹어봐서 안타깝네요 ㅠㅠ

    2016.12.29 15:1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대만 사람들이 한국 오면 버블티 비싸다고 불평해요.
      실제 가보니 우리나라 가격의 1/2~1/3 정도 밖에 안 되더라고요.
      버블티 엄청 좋아해서 막 대만 살고 싶다는 생각들었어요ㅎㅎ

      2016.12.29 15:56 신고 [ ADDR : EDIT/ DEL ]
  3. 대만쪽에서 버블티 가져온거 맞나요? ㅎㅎ 전 그렇게 들은거 같아서
    코코 기억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2016.12.29 15:2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네, 버블티가 대만에서 한국으로 넘어온 거예요.
      우리나라에서는 워낙 공차가 강세지만, 대만이나 중국 쪽에서는 코코버블티가 더 대중적이라고 하더라고요.

      2016.12.29 15:57 신고 [ ADDR : EDIT/ DEL ]
  4. 오 공차보다 유명한 곳이라구요? 한번 먹어보고 싶네요. 코코이치방야가 생각나는 이름이긴합니다만.. ㅎㅎ 그런데 정말 버블티 맛있고 매력있는 것 같아요. 저도 저렴하게 막 즐기고 싶네요..

    2016.12.29 20:1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코코이찌방야 생각했어요.
      저도 버블티 엄청 좋아하는데, 대만 같은 양과 가격이라면 정말 매일 사먹을 거 같아요.
      사실 대만에서도 사먹고 싶은데, 먹을 건 너무 많고 배불러서 몇 번 못 먹었네요ㅠㅠ

      2016.12.30 02:09 신고 [ ADDR : EDIT/ DEL ]
  5. 역시 대만 버블티는 진리죠~ㅎㅎ
    저도 워낙 좋아하다보니까 인터넷에서 사서 먹고하는데 ㅎㅎ
    대만 놀러가면 버블티한번 마셔보고 싶더라구요~ 먹거리도 엄청 다양하고 좋더라구요

    2016.12.29 20:1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버블티도 인터넷에서 파나요?
      저도 펄을 사서 직접 만들어보고 싶다는 생각을 많이 했어요.
      버블티가 워낙 맛있고 저렴하니까 대만 여행 가신 분들은 매일 드신다고 해요.
      저도 그러고 싶은데, 양이 너무 많고 배불러서 많이 못 먹었어요.
      막상 돌아오니 아쉽네요ㅠㅠ

      2016.12.30 02:13 신고 [ ADDR : EDIT/ DEL ]
  6. 사진 늘린거 아니죠?@_@ 엄청 기네요 ㅎㅎ
    밀크티에 맛들이고 있어서 이거 보니 또 한잔 땡기네요.^^

    2016.12.29 21:0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원래 저 사이즈예요.
      일반 커피컵 정도 양을 생각하고 있었는데, 저렇게 어마어마한 양이 나오니까 놀라고 행복했어요ㅎㅎㅎ

      2016.12.30 02:14 신고 [ ADDR : EDIT/ DEL ]
  7. ㅎㅎ
    버블티

    너무 비싸긴해요
    울 큰딸이 너무 좋아해서 가끔 먹는데 넘 비싸요ㅎㅎ

    2016.12.29 21:2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정말 좋아하는데, 가격이 비싸서 자주 못 사마셔요.
      한국 버블티 가격도 대만 같았으면 정말 행복할텐데요ㅠㅠ

      2016.12.30 02:17 신고 [ ADDR : EDIT/ DEL ]
  8. 저도 공차 같은 버블티 전문점을 가면 당도 30 %에 얼음을 빼달라고 하는데! 히티틀러님 통했군요. 그나저나 가격은 정말 충격적입니다. 1000원이라니요.. 천원은 버블티 추가 금액 아니였나요. ㅠㅠ

    2016.12.29 23:2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랑 취향이 똑같으시네요!
      저도 늘 당도 30%에 얼음 없이... 요즘은 따뜻한 걸로 마셔요ㅎㅎ
      주문할 때 가격이 저렴해서 한 번 놀라고, 양이 많아서 두번 놀랐어요.
      천 원이면 진짜 펄 추가 가격 정도 밖에 안 되는데요.

      2016.12.30 02:19 신고 [ ADDR : EDIT/ DEL ]
  9. 우와 진짜 크네요 그런데 가격은 저렴하고 맛은 훌륭하다니!! 대만 좋군요!!! 대만에 가고파졌어요!

    2016.12.29 23: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버블티만으로도 대만에 갈 이유는 충분합니다.
      전 우롱차 아이스크림을 먹고 싶었는데, 그걸 못 먹고 온게 아직도 눈 앞에 아른거려요.
      대만은 차 종류가 정말 많고, 가격도 저렴해요.
      liontamer 님처럼 차 좋아하신 분이 가시면 정말 천국일 듯ㅋㅋㅋㅋ

      2016.12.30 02:22 신고 [ ADDR : EDIT/ DEL ]
  10. 코코이찌방만 떠올랐는데, 카레가 아닌 버블티였군요..

    2016.12.30 00: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코코버블티 라고 중국과 대만 쪽에서 유명한 브랜드예요.
      우리나라에도 지점이 몇 개 있는데, 잘 보이지 않더라고요.
      나중에 한국에서 한 번 보이면 가고 싶어요.

      2016.12.30 02:30 신고 [ ADDR : EDIT/ DEL ]
  11. 이야.. 가격이 엄청 착하네요^^

    2016.12.30 00:1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정말 먹기 미안한 가격이더라고요.
      저만큼의 양을 물로만 채워도 천원은 나올텐데요ㅎㅎㅎ

      2016.12.30 02:30 신고 [ ADDR : EDIT/ DEL ]
  12. 버블티맛나겠네요~

    2016.12.30 00:5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13. 우왕.....코코버블티~~ 너무 맛잇을것 같아요! 대만 밀크티 오나전 사랑하는데..
    공차보다 대만에서는 더 유명하다고하니 더 먹어보고 싶네용^^

    2016.12.30 01:0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공차는 대만에서도 비싼 브랜드인 거 같더라고요.
      일반 음료점 같은 데에서 버블티를 많이 팔기도 하고, 가격도 저렴해서 굳이 공차를 찾아갈 필요는 없는 거 같아요.

      2016.12.30 02:35 신고 [ ADDR : EDIT/ DEL ]
  14. 버블티가 코코팜에 있는 젤리랑 비슷한건가요...?

    2016.12.30 01:3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버블은 타피오카라는 전분의 일종으로 알고 있어요.
      그걸 삶은 후 설탕물이나 시럽에 담가서 달짝지근하게 만든 후 밀크티에 넣어마셔요.

      2016.12.30 02:37 신고 [ ADDR : EDIT/ DEL ]
  15. 여기도 버블티가 있는데요. 아마도 대만에서 맛 보는것이랑 좀 다르겠죠?

    2016.12.30 04:4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미국 쪽에도 대만 프랜차이즈가 진출한 것으로 알고 있어요.
      맛이야 비슷하겠지만 아마 가격은 다르지 않을까요?ㅎㅎ
      대만 현지 가격이 한국의 1/3수준이라서 더 맛있게 느껴졌어요.

      2016.12.30 16:17 신고 [ ADDR : EDIT/ DEL ]
  16. 공차에서 주문할 때처럼 버블티는 당도와 얼음양을 조절할 수 있다니 코코버블티라는 곳도 한국에 입점하면 장사가 잘 될것 같은데요^^ 저도 커피보간 차를 선호하는지라 차문화가 발달되었음 합니다.

    2016.12.30 05:4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한국에도 입점해있어요.
      다만 한국에서는 공차의 아성이 너무 높아서 인지도나 매장 수에서 많이 밀리는 편이에요.
      기회가 되면 한국에 있는 코코버블티 매장도 가보고 싶어요.

      2016.12.30 16:18 신고 [ ADDR : EDIT/ DEL ]
  17. 사이즈가
    어마어마하네요
    이번여행에
    드신건가봐요ㅎ
    대만가게되면
    꼭먹어보고싶네요

    2016.12.30 14:5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네, 이번 여행에서 먹어본 거예요.
      가격도 한국보다 훨씬 저렴한데 양도 많아서 정말 행복했어요ㅋㅋ

      2016.12.30 16:20 신고 [ ADDR : EDIT/ DEL ]
  18. OMG 대만은 역시 버블티의 나라군요. +_+ 양도 엄청나게 많고 가격도 저렴하고요!
    버블티가 저렴한 것도 부럽지만 각종 차를 이용한 아이스크림도 다양하다고 하니 솔깃합니다.
    대만여행에 팔랑팔랑해졌어요. ㅋㅋㅋ

    2016.12.30 18:2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작은 컵도 있다는 건 나중에 알았어요.
      우리나라는 얘기를 하고 비용 추가를 해야 큰 컵으로 주던데, 대만은 기본 큰컵부터 시작하더라고요.
      작은 거 있냐고는 따로 물어봐야ㅋㅋㅋㅋ
      버블티 가격도 저렴한데, 양도 많고, 맛까지 좋아서 정말 행복했어요ㅎㅎㅎ

      2016.12.30 23:31 신고 [ ADDR : EDIT/ DEL ]
  19. 아니 대만의 버블티가 필리핀의 버블티보다 싸다니 놀랍습니다. 겨우 천원이라니...
    버블티안에 들어가는 펄은 티피오카로 만든건데.. 저걸 사다가 삶아서 먹어볼까? 하는 생각도 했었습니다.
    필리핀에서는 다른 이름으로 팔리고, 밀크티대신에 여러 생과일 갈아서 거기에 넣어주는데, 정말로 펄 추가해서 먹으면 완전 한끼 식사로 든든합니다.^^

    2016.12.31 02: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필리핀에서는 그렇군요.
      생과일까지 들어가서 시원하게 먹는다면 정말 맛있을 거 같아요.
      저도 타피오카 사서 집에서 버블티 만들어볼까 생각도 해봤어요.
      밖에서 먹는 건 너무 비싸서요.
      그런데 기본 단위가 1kg이라 그거 먹다가는 매일 버블티만 먹어야겠더라고요ㅠㅠ

      2016.12.31 17:13 신고 [ ADDR : EDIT/ DEL ]
  20. 앗 저도 중국 유학당시에 코코 참 많이 갔었는데 !! 녹차위에 크림 올라간 나이차 너무 좋아해서 일주일에 3~4번은 사먹은거같네요 ㅎㅎ

    2017.01.18 00:4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중국, 대만 쪽이 차문화가 진짜 발달해있죠.
      버블티 같은 거 좋아하는데, 한국에서는 비싸서 잘 못 사먹네요ㅠㅠ

      2019.04.23 12:42 신고 [ ADDR : EDIT/ DEL ]
  21. 우와 버블티 좋아해서 대만가면 꼭 먹어봐야겠어요!!
    해외 여행을 많이 다니셨네요 부러워여~~

    2019.04.21 20:5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대만 가면 진짜 이런 음료점이 넘쳐나요.
      가보니까 공차가 왜 한국에 넘어왔는지 알겠더라고요.
      비슷한 가게는 넘쳐나는데 공차만 유독 가격이 비싸서ㅎㅎㅎ

      2019.04.23 12:58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