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 전에 강남역에 대만식 토스트와 밀크티를 파는 카페가 생겼다는 소식을 접하게 되었어요.

밀크티로 유명한 3시 15분 3點1刻 에서 운영하는 곳이에요.

3시 15분 밀크티는 몇 달 전 삼성역 쪽에 창고형 매장 겸 카페를 오픈하기도 했었는데, 여기에 메뉴를 몇 가지 더 추가해서 강남역 인근에도 비슷한 카페를 열었네요.



참고 : [대만] 삼성역 카페 - 315 타이완 카페





정식 이름은 에잇디 시티카페인데, 가게 이름에는 그냥 시티카페 City Cafe 라고만 쓰여있어요.

다음 지도에서는 아예 '315 시티카페'로 등록이 되어있어요.

신분당선 강남역 3번출구나 2호선 강남역 1번 출구에서 도보로 2-3분 거리예요.




시티카페 메뉴.

여름이다보니 각종 쉐이크나 차가운 음료 종류가 많아요.

대만 쪽에서 운영하는 곳이다보니 소금커피나 밀크티, 대만식 토스트 등 대만에 가면 많이 먹고 오는 길거리 음식들이 많이 구성되어 있어요.



제가 여기 찾아온 이유는 바로 이거 때문이에요.

여기에서는 대만 토스트 Taiwanese Toast 라고 하지만 현지에서는 '총좌빙' 이라고 해요.

타이베이 융캉제 지역에 유명한 곳이 있어 다들 먹고 오는데, 저는 대만 여행시 못 먹어봤던 터라 좀 아쉬움이 있었거든요.



밀크티 아이스크림 (컵)


원래는 밀크티를 마시려고 했지만, 날도 덥고 다른 곳에서는 보기 힘든 밀크티 아이스크림으로 마음을 바꿨어요.

가격은 콘이 2,500원, 컵이 3,000원이에요.

양의 차이가 있는지 아니면 플라스틱 숟가락 가격 때문인지 모르겠지만, 컵으로 먹는게 조금 더 비싸요.

매장 자체가 자리가 협소해서 테이크아웃하는 고객을 늘릴 목적으로 콘 아이스크림 가격을 좀 더 저렴하게 매긴 거 같기도 하고요.



그냥 무난하네



달달하고 무난한 소프트 아이스크림 맛이었어요.

밀크티 아이스크림이라고 하는데, 그렇게 밀크티 맛이 진하지는 않아요.

물론 저는 동남아나 인도 스타일도 매우 진하게 우린 밀크티를 선호하기 때문에 그렇게 느꼈을 수도 있어요.

소프트 아이스크림 맛 70%에 밀크티 맛 30% 정도인 느낌이었어요.



총좌빙도 하나 주문했어요.

가게에서 즉석으로 만든 다음에 이런 종이봉투에 담아서 줘요.

갓 만들어 뜨거우니 조심해야해요.



총좌빙 3번 (플레인+계란+옥수수)


총좌빙은 내용물을 무엇을 넣느냐에 따라서 2,000원부터 3,700원까지 다양해요.

저는 계란과 옥수수가 들어간 3번을 골랐고, 가격은 2,900원이에요.

소스는 아무 것도 안 넣은 플레인과 칠리소스, 데리야키 소스 중에서 선택 가능한데, 저는 자체의 맛을 느끼고 싶어서 플레인으로 해달라고 주문했어요.



얇은 피 안에는 계란과 옥수수부침이 하나 들어있어요.



집에서도 만들어 먹겠다



피가 일반적인 밀가루 반죽이 아니라 약간 결이 있고, 얇은 피가 겹쳐진 스타일이긴 했어요.

하지만 그것만 제외하면 집에서도 충분히 해먹을 수 있을 거 같은 느낌이었어요.

맛도 딱 보이는 그대로의 맛이었고요.

예전에 '무한도전' 과 '마이 리틀 텔레비전' 에서 백종원씨가 나와서 '준하 또띠아' 라는 음식을 선보인 적이 있는데, 딱 그거라고 생각하면 맞아요.

당시에 TV를 보면서도 '저거 대만 총좌빙이나 딴빙 방법 응용한거네' 싶었어요.

백종원씨 자체가 중식과 한식에 베이스를 두고 요리하시는 분이기도 하고요.





삼성동에 있는 315 타이완 카페와 마찬가지로 3시 15분 밀크티와 누가캔디, 펑리수, 누가크래커 등도 판매하고 있어요.
누가 크래커 같은 경우는 전자렌지로 살짝 녹여먹어야 맛있다고 하는데, 매장 내에서 먹을 수 있도록 한 켠에 전자렌지도 있고요.
누가캔디나 망고젤리 등은 낱개로 팔기도 해서, 맛보기로도 좋을 듯 해요.





밀크티 아이스크림이나 총좌빙,둘 다 굉장히 무난한 맛이었어요.
하지만 매장 자체도 협소하고, 앉아서 먹을만한 공간이 많지 않아요.
강남역 간 김에 지나가다 테이크아웃으로 사먹는거라면 모를까, 굳이 찾아가서까지 먹을만한 데는 아니예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강남구 역삼동 825-24 1층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오 강남역에 이런 곳이 생겼군요. 저는 대만 가서 사드신 줄 알았어요. 제목보고.. ㅎㅎ 나름 괜찮은 맛이라고 하시니 다음에 강남가면 먹어봐야겠네요. 이름도 생소한 총좌빙의 맛은 어떨지...!!

    2017.07.14 08:1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제 블로그 컨셉 중 하나가 국내 외국음식 탐방이잖아요.
      대만에서 못 먹은게 아쉬워서 한국에서 먹었습니다ㅎㅎ
      총좌빙의 맛은 별 특별한 게 없어요.
      기대하면 실망하실지도..?ㅋㅋㅋ

      2017.07.14 23:05 신고 [ ADDR : EDIT/ DEL ]
  2. 에잇디라고 하니까 모르겠는데 315라고 하니까 바로 아..! ㅋㅋㅋㅋ 왜 이름을 다르게 지었을까요? ㅎㅎ
    315는 편의점에서 먹었던 병밀크티가 정말 맛이 없었고 가루를 타서 부어먹는 건 굉장히 맛있었어요.
    추천해주신 것처럼 강남역 지나가다가 테이크 아웃으로 밀크티 아이스크림 한번 먹어보고 싶어요.

    2017.07.14 13:1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정식 이름이 디에잇 시티카페인데, 저도 왜 그렇게 붙였는지 잘 모르겠어요.
      인터넷 상에서 보면 그냥 315 시티카페라고 더 많이 하시는 거 같기도 하고요.
      병밀크티는 예전에 맛없다고 하신거 기억나요.
      티백은 많이 봤는데, 가루타서 부어먹는 것도 있었나요?
      못 본 거 같은데 궁금하네요.

      2017.07.14 23:08 신고 [ ADDR : EDIT/ DEL ]
  3. 어제 강남역 갔다가 먹거리를 찾지 못해 무난한 버거킹으로 해결했는데
    미리 알았다면 여기 가보는 건데 아쉽네요.
    다음에 강남 가면 대만식 토스트와 밀크티 맛보고 싶네요.
    새로운것 시도해 보는 것 좋아해서요^^

    2017.07.14 15:4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러셨군요.
      여기가 밀크티 맛집으로 홍보를 하는데, 근처 가게 될 일 있으면 밀크티 한 번 마셔보려고요ㅎㅎ

      2017.07.14 23:10 신고 [ ADDR : EDIT/ DEL ]
  4. 그래도 밀크티 아이스크림은 맛보고 싶네요.
    맛있을 것 같아요. ㅎㅎ

    2017.07.14 22:5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맛 자체는 괜찮아요.
      제가 너무 진한 밀크티맛을 기대해서 그런가봐요ㅎㅎㅎ

      2017.07.14 23:13 신고 [ ADDR : EDIT/ DEL ]
  5. 오.... 3디엔1커 나이차집이 한국에도 생겼군요... 여러 훌륭한 정보들 감사합니다;) 우리나라엔 정말 안들어오는게 없네요 ㅎㅎㅎ

    2017.07.18 00: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몇 달전에 삼성역에 하나 생겼는데, 거기가 잘 되었나봐요.
      이번에는 강남역에 추가적으로 생겼더라고요.
      외국 음식 먹으러 돌아다니는 입장에서 정말 요새는 한국에 안 들어오는 게 거의 없는 거 같아요.

      2017.07.18 00:23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