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평창 동계 올림픽을 기념해서 2월 7일에 맥도날드에 신메뉴 3가지 출시되었어요.

버거로는'골든 포테이토 버거'가 출시되었고, 맥모닝 메뉴도 '골든 포테이토 베이컨 머핀'와 '골든 포테이토 토마토 머핀', 이렇게 2종류가 출시되었어요.



참고 : 맥도날드 신메뉴 '골든 포테이토 버거' 후기

맥도날드 맥모닝 신메뉴 '골든 포테이토 베이컨 머핀' 후기



마지막으로 골든 포테이토 토마토 머핀을 먹었습니다.



골든 포테이토 토마토 머핀 콤보


골든 포테이토 토마토 머핀 가격은 단품 3,100원, 세트 3,900원입니다.

칼로리는 단품 기준 430kcal, 세트 595kcal 입니다.

골든 포테이토 베이컨 머핀과 비교했을 때, 가격은 동일하고 칼로리는 8kcal 더 낮습니다

머핀 안에 이미 감자가 들어있기 때문에 굳이 해쉬브라운이 필요하지 않을 거 같아 단품에 커피만 추가주문했습니다.

사실 이게 가격이 더 비싸요.

저처럼 해쉬 브라운이 별로 안 땡기는 경우가 아니라면 그냥 세트 드세요.



포장지는 이번에 새로 출시된 포장지를 사용하고 있어요.

주황색 면은 골든 포테이토 버거에 사용했는데, 토마토 머핀도 같이 사용하는 거 같아요.

어차피 맥모닝 타임에는 버거는 팔지 않으니까요.




골든 포테이토 토마토 머핀 크기는 지름이 약 8-8.5cm 이고, 높이는 약 5cm 예요.



골든 포테이토 토마토 머핀은 잉글리시 머핀과 계란, 토마토, 골든 포테이토, 마요네즈와 소스로 구성되어 있어요.

골든 포테이토 베이컨 머핀과 구성은 거의 유사한데, 베이컨 대신에 토마토가 들어간 셈이에요.

개인적으로는 토마토가 들어간 메뉴를 좋아해요.

특히나 맥모닝은 야채가 있는 메뉴가 거의 없어서 늘 아쉬워하기도 했지만, 토마토는 칼륨을 많이 함유하고 있기 때문에 패스트푸드 종류에 많이 함유되어 있는 나트륨을 배출시키는 역할을 하기도 하고요.

맛은 거의 비슷해요. 

전반적으로 담백한데, 마요네즈를 좀 많이 넣었는지 마요네즈 맛이 많이 났어요

저는 매장에서 바로 먹었기 때문에 토마토의 사각한 식감이 남아있었지만, 토마토가 물이 많이 나오는 제품이나 보니 딜리버리나 포장을 해서 드시는 분일 경우 좀 눅눅해질 수 있다는 게 단점이에요.



그런데 감자가 왜 이 모양이지?



제품 이름만 보면 감자가 메인이어야하는데, 감자는 별 맛이 없어요.

지난 번보다는 좀 나았지만, 뭔가 푸석하고 약간 질깃한 느낌이 있었어요.



포테이토를 반으로 잘라보니 마치 바람든 무처럼 속이 많이 비어있어요.

안 그래도 재료가 식어서 튀김옷도 바삭함이 줄어드는데다가 안에 공기가 많이 들어가버리니 감자 맛도 덜하고 특유의 포슬한 식감을 느끼기가 힘들어요.

맛이나 식감만으로 따지자면 해쉬브라운이 들어간 게 훨씬 나았을 거 같아요.

그래도 감자가 구황작물이라 일반 맥머핀보다는 좀 더 든든한 느낌이 있긴 하지만, 이래저래 아쉬움이 남네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실제로 드신분들 대부분이 감자에 실망하셨죠 ㅠㅠ

    2018.02.09 12:3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만 그런 게 아니었군요.
      사실 예전에 나온 저가형 버거도 풀이 다 죽인 할라피뇨 튀김 같은 게 나온 적이 있어요.
      그 때도 '이거 뭐야' 싶었지만, 저렴한 메뉴니까 그렇구나 했거든요.
      이건 딱히 행복의 나라처럼 헐값에 판매하는 메뉴도 아닌데, 감자가 좀 많이 실망스럽긴 하네요.
      이름에 대문짝하게 박혀있는 대표메뉴인데요.

      2018.02.10 01:24 신고 [ ADDR : EDIT/ DEL ]
  2. 감자가 만족도를 낮추었나보네요 ㅎ
    자로 비교해주시니 크기를 알아보기에 좋은 듯하나,
    위생상,ㅎ 조심히 드세요 ㅎ

    2018.02.10 14:2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감자가 크기만 큼직하지, 속에 바람든 느낌이었어요.
      차라리 웨지 감자를 잘라 넣어주지...
      자가 문구용이긴 한데, 햄버거 포스팅할 때만 사용하고 되도록이면 음식에 많이 안 닿도록 하고 있어요.
      사용하고 난 뒤에는 반드시 소독용 에탄올로 닦아주고요.
      걱정해주신 거 감사합니다.

      2018.02.11 01:33 신고 [ ADDR : EDIT/ DEL ]
  3. 생각보다 두께감은 꽤 있네요?
    역시 맥머핀은 기본 에그맥머핀 최고인것 같아요 ㅋ

    2018.02.10 23: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에그 맥머핀이 가장 무난하고 담백하니 좋죠.
      1년에 한 번씩 무료 행사 같은 거 할 때 가끔 먹으러 가요.
      6시부터 시작이라는 게 함정이지만요ㅎㅎ

      2018.02.11 01:34 신고 [ ADDR : EDIT/ DEL ]
  4. 점점 창렬화가 진행되는것 같아요
    개인적으로 토마토가 들어가는건 잘 안좋아합니다 말씀하신것처럼 물이 나와서 눅눅해지고
    고기맛과 토마토는 개인적으로 잘 안어울리는것 같아요.ㅎㅎ
    고기는 고기! 토마토는 토마토! 따로먹으면 너무 좋지만요 ㅎㅎㅎ

    2018.02.11 00: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솔직히 말하자면 현재의 대표이사가 되고 난 이후에 점차 창렬화가 가속화되는 거 같아요.
      아주 고급화시킨 메뉴가 아니라면, 뭔가 싸구려 티가 많이 나요.
      전 토마토가 들어간 걸 좋아해요.
      일단 매장에서 바로 받아먹으니까 눅눅해지기 전에 먹게 되기도 하고, 건강을 생각해서 그렇기도 하고요.
      버거는 그래도 괜찮은데, 이번에 먹어보니 맥모닝은 좀 따로 노는 거 같은 느낌이 들긴 했어요.
      왜 메뉴나 안 넣는지 좀 알 거 같아요ㅎㅎ

      2018.02.11 01:41 신고 [ ADDR : EDIT/ DEL ]
  5. 그래도 먹어보고 싶긴 하네요.
    집근처에 맥도날드 있기는 한데... 그곳 버거는 너무 맛이 없어요. ㅠ

    2018.02.11 02: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댁 근처 맥도날드면 혹시 ㅂㄹㅁ 점인가요?ㅋㅋ
      제가 여러 군데에서 먹어본 건 아니지미나, 요새 맥도날드 버거들이 사실 전반적으로 맛이 썩;;;;;

      2018.02.11 03:19 신고 [ ADDR : EDIT/ DEL ]
    • 네 거기 맞아요...
      관리도 거의 안되는 것 같고, 입구 옆엔 담배꽁초가 널부러져 있어요. ㅠ
      종종 가는데... 그냥 아이스크림만 먹는 편이네요. ㅎ

      2018.02.11 09:24 신고 [ ADDR : EDIT/ DEL ]
  6. 동계 올림픽 기념으로 맥도날드에서도 여러 제품이 나오는 군요.
    이름은 골든 포테이토인데 정작 감자가 푸석하니... 이점이 아쉽겠어요.

    2018.02.11 07:0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원래 맥도날드가 올림픽이나 월드컵 후원사라서 그 시즌이 되면 늘 신메뉴가 나오곤 해요.
      올해는 우리나라에서 하다보니 유난히 신메뉴가 많이 출시되었네요.
      제품 이름 그대로 감자가 사실 메인인 버거인데, 푸석거리는 건 살짝 아쉬웠어요.
      오히려 해쉬브라운이나 프렌치 프라이를 넣는 게 좀 더 낫지 않았을가 하는 생가도 들더라고요.

      2018.02.14 01:38 신고 [ ADDR : EDIT/ DEL ]
  7. 자로 크기까지 재시고
    햄버거에 대한 사랑이 크신듯 해요^^
    여기오면 햄버거 먹으러 나가고 싶은 생각이 종종 들어요~

    2018.02.11 13:5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원래 반 자르는 컨셉을 하다가 요새는 워낙 따라하시는 분이 많아서ㅋㅋ
      좀 번거롭기는 하지만, 새로 도입한 컨셉입니다.
      햄버거는 맛도 좋지만, 블로그를 운영하는 입장에서는 소재가 고갈될 염려가 없어서 더 좋아요 ㅋㅋㅋ

      2018.02.14 01:41 신고 [ ADDR : EDIT/ DEL ]
  8. 개인적으로 이 쇠자컨셉 맘에 들어요ㅎㅎ 맥모닝 먹어본지 오래되었는데 한 번 먹어보고 싶은데 아침까지 챙겨먹으면....ㅠㅠ

    2018.02.12 00:3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원래 투명플라스틱 자를 썼는데, 숫자가 잘 안 보인다고 해서 쇠자로 바꿨습니다.
      맥모닝도 다 먹어보긴 해야하는데, 아침에 일어나서 가는 게 번거로워 자꾸 미루게 디네요.

      2018.02.14 01:42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