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월 7일, 버거킹에서 2종의 햄버거 신메뉴가 출시되었어요.

이번에 출시한 햄버거 신메뉴는 '더블와퍼' 와 '베이컨치즈와퍼' 예요.



참고 : 버거킹 신메뉴 '더블와퍼' 후기




베이컨치즈와퍼 세트


베이컨치즈와퍼 가격은 단품 7,500원, 세트 8,500원입니다.

딜리버리 가격은 단품 8,200원, 세트 9,500원입니다.

1월 7일 월요일부터 1월 20일 일요일까지 카카오톡 플러스친구에서 무료 세트 업그레이드 쿠폰을 다운받을 수 있습니다.

칼로리는 단품 기준 780kcal, 세트 1215kcal입니다.




베이컨치즈와퍼의 크기는 지름이 9.5~10cm, 높이는 5.5~6cm 입니다.

포장지는 기존의 와퍼 포장지를 동일하게 사용하고 있어요.



베이컨치즈와퍼는 와퍼번에 와퍼패티 1장, 양상추, 토마토, 생양파, 피클, 슬라이스 치즈 2장, 베이컨4장, 케첩, 마요네즈로 구성되어 있어요.

기존의 와퍼 구성에 슬라이스 치즈 2장과 베이컨이 4장 추가된 메뉴예요.

출시가 되었으니 신메뉴라고 쓰긴 했지만, 사실 신메뉴라고 할 수는 없어요.

많이 알려져있듯이 버거킹은 자유자재로 컨디먼트(condiment 부재료) 추가가 가능한데, 베이컨치즈와퍼는 이름 그래도 베이컨 + 치즈 + 와퍼거든요.

가격도 와퍼 단품 가격 5,700원 + 베이컨 4장 추가 1,200원 + 치즈 2장 추가 600원 = 베이컨치즈와퍼 단품 7,500원 으로 동일하고요.

다만 와퍼의 경우 단품과 세트가 2,000원 차이가 나는데, 이번에 출시된 베이컨치즈와퍼는 1,000원 차이이기 때문에 세트로 먹으면 현재의 메뉴로 주문하는 게 훨씬 유리하지만요.

몇 년 전까지만 해도 버거킹 홈페이지에 들어가보면 와퍼/치즈와퍼/베이컨치즈와퍼 등이 다 하나의 메뉴로 구분되어 가격과 영양정보 등을 확인할 수 있었지만 어느샌가 사라져서 나름 '히든메뉴' 라면 히든메뉴가 되긴 했지만요.



짜!



치즈와 베이컨이 들어가서 노란색과 붉은색이 들어가서 좀 더 먹음직스러워보이고 색 조합이 예뻐요,

베이컨과 치즈의 고소하고 스모키한 풍미도 느껴지고요.

하지만 짜요.

와퍼 자체도 담백한 버거가 아닌데 여기에 염도가 높은 베이컨과 치즈가 들어가니 짠맛이 더 강하게 느껴질 수 밖에 없어요.

맛과 풍미는 올라갔지만, 칼로리와 나트륨 함량도 같이 올라간 셈이에요.

고기맛만 잔뜩 나는 더블와퍼보다는 베이컨치즈와퍼가 좀 더 맛있긴 해요.



그리고 이 글을 다 쓰고 난 후 블로그에 포스팅을 올리려다가 잊고 있던 사실을 하나 알게 되었어요.



나 이 햄버거 이전에 포스팅했었네..?



왠만하면 똑같은 햄버거에 중복 포스팅 안해요.

그런데 찾아보니 제가 2년 전에 이 햄버거에 대해서 포스팅한 게 있더라구요.



참고 : 버거킹 '베이컨치즈와퍼' 후기



가격은 단품이 지금보다 300원 더 저렴하고, 세트는 800원이 더 비쌌네요.

평가는 지금이나 그 때나 동일하게 '짜다' 였고요.

햄버거 글이 450개가 넘지만 그래도 먹어본 건 거의 기억하고 있다고 생각했는데, 예전 글들을 다시 한 번 훑어봐야겠어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오+_+
    자로 사이즈까지 챙기시는 군요 ㅎ
    굉장히 꽁꼼한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
    오늘도 행복하세요 ㅎ

    2019.01.17 08:1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자로 재는 건 나름 저의 트레이드 마크예요.
      많은 분들이 재미있게 보시기도 하고요.
      그냥사이다님도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2019.01.25 21:57 신고 [ ADDR : EDIT/ DEL ]
  2. 응? 그렇잖아도 어라 이거 포스팅하셨던 거 아닌가 하면서 봤는데
    2년 전이면 제가 보기 전이라 그 글을 본 건 아닌것 같은데 제 기억속의 버거는 더블와퍼로군요.
    포장지랑 구도가 비슷해서 헷갈렸어요.
    같은 포장지에 WITH CHEESE 문구만 들어 있네요. ^^

    2019.01.17 10:5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예전엔 제가 먹어본 버거는 다 기억한다고 생각했는데, 신메뉴인 줄 알고 보니 먹고 나서 포스팅까지 한 거;;;
      포장지는 기존 포장지 그대로 사용한 데다가 구도도 늘 비슷하다보니 헷갈리셨나봐요.
      하긴 본인도 먹었는지 아닌지 헷갈리는데요ㅋㅋㅋ

      2019.01.25 21:58 신고 [ ADDR : EDIT/ DEL ]
  3. 음.. 와퍼 좋아하는데. 베이컨향이 좋았을것 같아요 ^^

    2019.01.17 16:5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기존 재료 가지고 말장난 신제품 말고 어랏~~이런 신제품이...요런 신제품 한 번 나와주었으면 좋겠어요ㅎㅎ

    2019.01.17 18:3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같은 생각이에요.
      최근 1-2년 사이에 어엇! 이라고 할만한 새로운 신메뉴가 안 나오네요ㅠㅠ

      2019.01.25 22:04 신고 [ ADDR : EDIT/ DEL ]
  5. 먹고싶은데 다이어트 중이라서 사진으로 감상해봅니다

    2019.01.18 00:2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짜~그 한마디에 포기했습니다..
    먹음직스러워 보이기는 하지만 짠건 정말 싫거든요~~ㅎㅎ
    말레이시아에서 행복한 시간 보내세요~^^

    2019.01.18 01:2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제가 왠만한 햄버거 다 먹어봤는데, 이건 유난히 더 짜게 느껴졌어요.
      재료 자체가 다 간이 있는 거라서 그런지...
      말레이시아는 덕분에 잘 다녀왔습니다.
      감사합니다^^

      2019.01.25 22:08 신고 [ ADDR : EDIT/ DEL ]
  7. 아무래도 짭짤하니 더블와퍼보다는 맛나겠어요 ㅎ

    2019.01.20 09:4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더블와퍼보다 베이컨치즈와퍼가 맛있긴 했는데, 제 입맛에는 좀 짰어요.
      좀만 덜 짰어도 정말 맛있다고 생각했을 텐데, 제 입맛에는 너무 짠 맛이 강해서..
      맥주 안주로 어울릴 거 같다는 생각이 들더라고요.

      2019.01.25 23:34 신고 [ ADDR : EDIT/ DEL ]
  8. 싱겁게 먹는 저는 패스해야겠어요 ㅠㅠ

    2019.01.23 22:3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