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월 29일, 버거킹에서 신메뉴가 여럿 출시되었어요.

햄버거는 볼케이노 칠리와퍼, 볼케이노 칠리 와퍼주니어, 볼케이노 칠리X 로 3종류가, 사이드 메뉴로는 볼케이노 칠리프라이가 출시되었습니다.



참고 : 버거킹 신메뉴 '볼케이노 칠리와퍼' 후기

버거킹 사이드 신메뉴 '볼케이노 칠리프라이' 후기



볼케이노 칠리와퍼에 이어 두번째로 볼케이노 칠리X를 먹어보았습니다.



볼케이노 칠리X 세트 


볼케이노 칠리X 가격은 단품 8,600원, 세트 9,600원입니다.

딜리버리 가격은 단품 9,300원, 세트 10,8000원입니다.

칼로리는 단품 기준 882kcal, 세트 1317kcal 입니다.

버거킹에서 몬스터X 다음으로 2번째로 비싼 버거로, 몬스터 X보다 300원 저렴합니다.




볼케이노 칠리X 크기는 지름  8.5-8.5cm, 높이 6.5cm 입니다.

볼케이노 칠리와퍼와 비교하면 크기 자체는 작은데, 높이는 비슷한 편입니다.

이번에도 마찬가지로 전용포장지가 아닌 스테이크버거 포장지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볼케이노 칠리X 는 브리오슈 번에 스테이크패티, 양상추, 토마토, 생양파, 슬라이스치즈, 비프칠리소스, 마요네즈로 구성되어 있어요.
간단하게 말하자면 볼케이노 칠리 스테이크버거예요.
버거킹이 예전에는 스테이크버거로 불렸던 버거들을 요즘에는 X 로 이름붙이고 있어요.
'스테이크버거'는 여섯 글자나 되니 이름이 길어지기도 하고, X 라고 하면 뭔가 호기심을 불러일으킬 수 있어서 그런 거 같아요.


볼케이노 칠리와퍼가 낫다


볼케이노 칠리X 는 볼케이노 칠리와퍼와 비교하면 번과 패티만 달라질 뿐, 다른 재료는 동일해요.
그래서 맛 자체도 거의 비슷했어요.
비프칠리는 스파이시 토마토 소스의 느낌이 강해서 그렇게 맵지는 않고, 스테이크패티가 와퍼패티보다 두께가 있어서 고기향이 좀 더 강해요.
좀 더 고가의 재료인 브리오슈번을 썼는데, 빵 특유의 풍미가 있다보니 그게 오히려 맛을 해치는 느낌이었어요.
전체적인 밸런스는 오히려 볼케이노 칠리와퍼가 훨씬 낫더라고요.
가격이 더 저렴하기도 하고요.


가격이 너무 비싸


볼케이노 칠리X의 가장 큰 문제는 가격이에요.
가격이 너무 비싸요.
몬스터X가 처음 출시되었을 때는 비싸다고 생각은 했지만, 실제 햄버거를 받아서 먹어보고 나면 "그래도 비싼 값은 하네" 라는 생각이 들었어요.
딱 보자마자 크기에서부터 위압감도 느껴지고, 다 먹기 버거울 정도로 푸짐해요.
이거 먹고 적다고 한 사람을 본 적이 없어요.
정가 자체는 비싸지만, 세트 업그레이드 같은 할인 행사가 많아서 정가를 다 주고 먹을 일도 많지 않았고요.




그에 비교하면 볼케이노 칠리X는 가격 차이는 몇 백원 나지도 않으면서 양은 훨씬 적어요.
으레 있는 출시당일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세트업그레이드 쿠폰도 이번에는 없었고요.
굳이 맛이 궁금하면 볼케이노 칠리와퍼를 먹는 게 더 낫고, 그게 아니라면 몬스터X를 먹는 게 훨씬 나을 거 같아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맛있는 글 잘보고갑니다~

    2019.03.30 13:4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아무래도 기본이 가장 맛있는것 같아요 점젖 와퍼시리즈만 먹게되요ㅠㅋ X자를 스테이크버거에 붙였군요!ㅋ

    2019.03.30 23:1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와퍼가 제일 나은 거 같아요.
      스테이크버거는 좀 과유불급 느낌이 있는데다가 무엇보다 가격이 비싸서...
      저 가격이라면 그냥 300원 더 내고 몬스터X를 먹는 게 더 나을 거 같다는 생각이 많이 들었어요.

      2019.03.31 14:59 신고 [ ADDR : EDIT/ DEL ]
  3. 저도 히티틀러님이 써 놓으신거 보기 전에 아, 좀 비싸네 했는데 역시 ㅋ
    좀 비싼거 같아요 ㅎ
    무슨 햄버거가 이렇게 비싸나요 ㅎ 너무 하네요 ㅎ

    2019.03.31 09:5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예전에는 버거킹 단품- 세트 가격이 2,000원 차이였는데, 요새 나오는 제품이 1,000원이에요.
      갈수록 가격이 비싸지니까 어떻게든 세트 기준 만원은 안 넘기려고 그런 거 같아요.
      그래도 몬스터X 는 비싸지만 그 가격한다 싶었는데, 요건 살짝 아쉽더라고요.

      2019.03.31 15:29 신고 [ ADDR : EDIT/ DEL ]
  4. 정말 가격이 비싸져서 근처에 버거킹생겨도 쉽게 먹기 힘드네요 ㅠㅠ

    2019.03.31 15:4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요새 햄버거 값이 다 비싸요.
      진짜 심리적 마지노선이 1만원대라서 그걸 안 넘기려고 하는 거 같긴 한데, 조만간 넘는 때가 올 거라는 생각이 들어요.
      할인쿠폰 없으면 저도 부담ㅠㅠ

      2019.03.31 22:24 신고 [ ADDR : EDIT/ DEL ]
  5. 가격이 정말 비싸네요..
    햄버거를 잘 사먹어보질 않아서 그런지
    보기에는 비슷비슷해 보여요...

    2019.03.31 19: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예전에는 그렇게 생각했어요.
      대표적인 거 몇 개만 알고 나머지는 다 비슷비슷...
      하나하나 다 먹어보니 차이 같은게 조금씩 보이긴 하더라고요ㅎㅎ

      2019.03.31 22:25 신고 [ ADDR : EDIT/ DEL ]
  6. 개인적으로 요새 버거 프랜차이즈 가격이 많이 비싸다고 느껴져요.
    작은 가성비 좋은 수제버거집도 많아지고 있다 보니 더 그리 느껴지네요.
    하지만, 없어서 못먹는.. ㅎㅎ

    2019.04.01 00: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물가도 모르고, 인건비도 오르고, 햄버거 값도 자연스럽게 오르는 거 같아요.
      간단하고 저렴한 음식이라기보다는 진짜 식사의 느낌...
      저도 신메뉴 나오거나 세일할 때나 먹는 거지, 제값 다 주고 먹기에는 부담스러워요ㅠㅠ

      2019.04.01 01:34 신고 [ ADDR : EDIT/ DEL ]
  7. 이름이 비슷해서 인가 읽다보니 자꾸 헷갈리네요.
    결론은 볼케이노 칠리 X 는 거르는거죠? ^^

    2019.04.02 11: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볼케이노 칠리X 를 먹을 바에는 몬스터X 를 먹는 게 낫고, 저 시리즈를 먹고 싶다면 와퍼가 낫다! 가 결론입니다.

      2019.04.02 13:41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