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월 29일, 버거킹에서 신메뉴가 출시되었어요.

햄버거는 볼케이노 칠리X, 볼케이노 칠리와퍼, 볼케이노 칠리 와퍼주니어, 이렇게 3종이고, 사이드로는 볼케이노 칠리프라이가 출시되었습니다.



참고 : 버거킹 신메뉴 '볼케이노 칠리와퍼' 후기




볼케이노 칠리프라이


볼케이노 칠리프라이 가격은 2,800원이며, 딜리버리 가격은 3,300원입니다.

칼로리는 359kcal 입니다.

세트 주문 시에 1,200원을 추가하면 일반 프렌치프라이를 볼케이노 칠리프라이로 변경할 수 있습니다.




볼케이노 칠리프라이는 치즈프라이나 트러플 프라이처럼 종이상자에 담겨서 제공되요.

상자 크기는 가로  약 11cm, 높이 7.5cm 입니다.

높이는 깜빡하고 못 쟀는데, 뚜껑까지 합쳐서 대략 4cm 정도 되었던 거 같아요.



볼케이노 칠리프라이는 후렌치 후라이 위에 비프 칠리 소스를 뿌리고, 모짜렐라 치즈를 올려서 녹였어요.

비프 칠리 소스는 볼케이노 칠리 버거 종류에 들어가는 소스와 동일해요.

일반 프렌치프라이처럼 핑거푸드로 먹기에는 조금 힘든데, 매장 내에 1회용 플라스틱 포크가 비치되어 있으니 그걸 이용하는 게 위생적으로도 좋습니다.



이번에 출시된 신메뉴들에 들어가는 칠리 소스는 피자 먹을  때는 쓰는 핫소스처럼 묽은 게 아니라 미국식 핫도그나 부리또, 칠리도그 등에 곁들여먹는 걸쭉한 소스예요.

그래서 소스를 보면 다진고기들이 들어가있어요.



간간이 통조림 강낭콩도 있고요.

패스트푸드지만 그럴듯하게 미국식 비프 칠리 느낌은 낸 거 같아요.



맥주 안주네



감자튀김에 칠리소스, 치즈까지 얹어지니 딱 가벼운 맥주 안주 느낌이었어요.

고기향도 적당히 있고, 약간 메콤함도 있으니 맥주를 곁들이면 정말 술이 꿀떡꿀떡 넘어갈 거 같아요.

한때 버거킹에서 가성비 좋은 맥주 안주로 너겟킹이 인기였는데, 너겟킹도 주문해서 이 칠리소스 찍어서 같이 먹어도 어울릴 거 같았어요.



하지만 단점은 종이 상자였어요.
갓 튀긴 감자튀김을 담아줬는데, 시간이 지나면서 그 온기로 인해 습기가 생겨 바닥면이 젖어요.
포크로 찍어먹다보니 젖은 종이가 쉽게 찢어졌어요.
바로 받아서 매장 내에서 먹는 과정에서도 이런 일이 발생하면 딜리버리나 포장을 해가시는 분들은 더 안 좋은 상태의 제품을 받아볼 수 밖에 없어요.
종이 상자에 김이 빠질 수 있는 공기 구멍을 내든가 해서 상자를 보완해줬으면 좋겠어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프라이에 양념소스가 첨가되니 고급진 느낌이네요.
    맥주 안주로 정말 괜찮을 것 같네요 ㅋ
    그런데 버거킹에서 맥주를 안 판다는 함정이 ㅠㅠ

    2019.03.30 07:1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감자튀김에 역시 치즈는 진리인지 맛나보여욤 ^^
    그래도 뜨거운 증기 때문에 종이가 눅눅해지는건 어쩔 수 없나보네영;;
    바쁜와중에 구멍을 일일이 뚫을수도 없고..;;
    정말 매장에서만 먹기 딱 좋겠어요 ;;

    2019.03.30 11:4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버거킹 뿐만 아니라 KFC에도 치즈 뿌린 감자튀김은 있어요.
      비프 칠리가 들어가니 좀 더 안주느낌이 많이 나더라고요.
      약간 매콤한 맛도 있고...
      이전에 다른 메뉴는 그 자리에서 거의 바로 먹었기 때문에 잘 몰랐는데, 이번에는 햄버거를 먼저 먹고 나중에 주문해서 먹으려니 저렇게 되더라고요
      말씀하신대로 일일이 구멍을 뚫을 수는 없는 노릇이니, 상자 디자인을 바꾸든지 해야할 거 같아요.

      2019.03.31 22:33 신고 [ ADDR : EDIT/ DEL ]
  3. 맥주안주같네요 정말-ㅋ
    맥주와 함께면 좋을것 같아요 ㅋ
    종이상자는, 뚜껑을 덮지 않는 방법밖엔 없뎄네요ㅠㅋ

    2019.03.30 23:1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정말 뚜껑을 덮지 않는게 최선인데, 포장이나 딜리버리를 하려면 안 닫을 수는 없고...
      매장에서 한김 식은 감자튀김을 담아야하는데 그렇게 준비하기도 그렇고...
      맥주안주로 먹으려면 포장을 해야하는데 그런 게 좀 아쉬웠어요.

      2019.03.31 22:35 신고 [ ADDR : EDIT/ DEL ]
  4. 맛있어보이는데 저처럼 포장하면 그냥 눅눅하겠네요..ㅠㅠ

    2019.03.31 15:4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테이블 위에 그냥 놓은 것만으로도 약간 물기가 생겼어요.
      갓 튀긴거라서 더 그렇겠지만요.
      포장하면 눅눅해지는 건 감수해야할 수 밖에 없는 거 같아요.

      2019.03.31 22:36 신고 [ ADDR : EDIT/ DEL ]
  5. 왁! 레스토랑 같은곳에서 파는 메뉴같네요!
    뭔가 고급진 느낌이랄까... 포장보다는 매장에서 먹을수 있을때만 먹어야겠어요!

    2019.03.31 21: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그냥 세트 먹을 때 1200원 추가해서 감자튀김을 칠리프라이로 변경하는 게 최선이 아닐까 합니다.
      맛은 괜찮았는데, 그 점이 유일하게 아쉬웠어요ㅠㅠ

      2019.03.31 22:37 신고 [ ADDR : EDIT/ DEL ]
  6. 이건 그냥 매장에서 먹어야 되는군요.
    저는 햄버거를 배달 시켜 먹는 경우는 거의 없어서 저한테는 별 문제 안될 거 같네요. ^^

    2019.04.01 15:5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전 햄버거랑 같이 주문해서 먼저 햄버거를 먹고 있엇거든요.
      나중에 이걸 먹으려고보니 바닥에 물기가 좀 생겼더라고요.
      매장에서 먹어도 한김 나간 프렌치프라이를 올려주는 게 아닌 이상은.... 눅눅함은 좀 감수해야할 거 같아요.

      2019.04.01 16:12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