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대학교 후문 쪽에 위치한 카페 효기를 다녀왔어요.

원래 '여기를 가야겠다' 라고 생각한 건 아니었고 근처에서 커피마실만한 장소를 찾는데, 제 앞을 지나가던 여자 두 분이 이 카페로 쑉! 들어가는 거 보고 저도 따라들어갔어요.

축협사거리에서 팔호광장 쪽으로 조금만 걸어가면 나오는데, 강원대학교 후문에서는 걸어서 7-8분 정도 거리예요.

영업시간은 오후 12시 30분부터 오후 10시까지이며, 라스트오더는 오후 9시까지입니다.

일요일은 휴무입니다.



효기는 그렇게 작은 카페는 아니예요.

4인용 테이블 2개와 2인용 테이블 3개가 있었고, 안쪽에 2인용 테이블이 2개 더 있는 정도 있는데, 테이블 간격이 널찍해요.







효기 메뉴.

계산대 쪽에 있는 손바닥만한 작은 판넬이 메뉴판이라서 처음에는 좀 당황했어요.

효기에서는 빙수가 유명하다는데, 기본 2인분이며 겨울에는 판매하지 않는다고 해요.

그 외에는 커피와 우유 종류, 에이드, 스무디 등이 있어요.

남은 음료를 테이크아웃할 때는 500원이 추가되며, 텀블러 이용시 500원을 할인해준다고 합니다.

메뉴판에는 없지만, 브라우니나 티라미수, 당근케이크 등 디저트도 몇 종류 있습니다.



저는 카페라떼에 티라미수를 주문했어요.



카페라떼


제가 주문한 음료는 카페라떼로, 따뜻한 커피와 차가운 커피 둘 다 4,000원입니다.

커피 음료에는 기본적으로 투 샷이 들어간다고 하는데, 그래서 그런지 커피 맛이 상당히 강한 편이에요.

라떼는 보통 우유가 들어가서 부드러운 맛이 나는데, 이 커피는 플랫화이트보다도 진하고 커피의 쓴맛이 많이 느껴져요.

달달한 디저트에 곁들이기에는 나쁘진 않지만, 커피 자체만 마시기에는 살짝 부담스러웠어요.

설탕이나 시럽 1펌프 정도는 넣어야할 거 같아요.



티라미수 케이크


가수 위아더나잇 We are the Night 의 '티라미수 케이크' 라는 노래가 자꾸 귓가에 맴돌았아요.

매대에 티라미수가 있는 걸 보자 홀린듯이 주문했어요.

가격은 6,000원입니다.

맨 아래에는 크림이 있고, 그 위에 에스프레소 적신 시트와 그냥 시트가 있으며, 다시 크림이 올려진 뒤, 맨 위에는 카카오파우더가 올려져있어요.

카카오파우더는 냉동보관된 상태라서 파우더 상태라기 보다는 살얼음처럼 약간씩 뭉쳐져있어서 먹으면서 켈록대지는 않아요.

크림은 달콤하지만, 카카오파우더는 오히려 씁쓸한 편이에요.

달긴 하지만, 가장 먼저 입에 닿는 파우더가 쓴맛이다보니 단맛은 상대적으로 널 느껴진 편이었어요.

1/3~1/2까지는 맛있게 먹었는데, 그 이후에는 좀 물려요.

같이 주문한 카페라떼도 맛이 강하다보니 더 그런 거 같아요.

티라미수를 먹을 때에는 간단한 아메리카노를 주문하던가 혹은 2/3명이 나눠먹는 게 맛있게 먹을 수 있는 방법인 거 같아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 춘천시 효자동 618-8 1층 | 효기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오옹 쌉쌀한 카카오는 사랑인데 여긴 제취향의 티라미수를 먹을 수 있는곳이네요 +_+
    가끔 저렇게 작은 메뉴판을 주는곳이 있긴 한데 글씨체도 그렇고 귀욥네요 ^^

    2019.04.20 15:0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윗부분만 먹으면 쓰다는 느낌이 들 정도로 쌉살한 맛이 강했어요.
      크림이 달다보니 카카오파우더까지 달았으면 너무 단맛 뿜뿜이었을 거 같아요.
      여기 메뉴판은 따로 주지는 않고 계산대에 비치되어 있는데, 제가 슬쩍 가져와서 사진 찍은 다음에 조용히 제자리에 가져다놓았어요ㅎㅎ

      2019.04.20 22:23 신고 [ ADDR : EDIT/ DEL ]
  2. 메뉴판 폰트가 복고풍인데 모던한 분위기도 있고. 뭔가 끌리는 매력이 있는 카페예요.
    우와~ 티라미수!!! 많은 사람들 미치게 만드는 마성의 디저트를 드셨군요.
    카카오 파우더의 씁쓸한 맛 덕에 덜 달게 느껴진다니 맘에 들어요.
    둘이 가서 티라미수 하나에 아메리니카노 시켜서 마시면 적당한 달콤 쌉쌀이 잘 어울리겠군요. ^^*

    2019.04.21 02:5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강원대학교 후문에서 좀 걸어야하긴 하는데, 분위기가 독특해서 그런지 꽤 인기있더라구요.
      티라미수는 사랑입니다^^
      노래 중에 티라미수 케이크 라는 정말 마성의 노래가 있는데, 그거랑 딱 어울려요ㅋㅋㅋ

      2019.04.23 09:20 신고 [ ADDR : EDIT/ DEL ]
  3. 요즘 카페들이 괜찮은 곳들이 많죠.. 근데 겨울에 먹는 빙수도 괜찮은데.. ㅎㅎ
    티라미수 먹을 때는 저도 콜록콜록 하는게 패시브입니다..
    예전에는 티라미수를 엄청 좋아해서 많이 먹었는데 요즘은 다른게 끌리네요 ㅋㅋ

    2019.04.21 21:5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설빙 같은 빙수 전문점은 겨울에도 문전성시지만, 개인 카페는 그렇게 운영하는 게 쉽지 않을 거 같아요.
      규모도 작고, 겨울에 빙수를 먹으려면 실내 온도를 따뜻하게 유지해야하는데 난방 비용도 만만치 않을 거 같구요.
      티라미수 콜록콜록은 저만 그런게 아니군요ㅋㅋ
      전 같은 이유로 콩가루 들어간 빙수도 싫어합니다.
      늘 먹다가 콜록콜록해서요ㅋㅋㅋㅋ

      2019.04.23 09:21 신고 [ ADDR : EDIT/ DEL ]
  4. 대학가 주변에는 괜찮은곳이 많더군요..
    젊은 사람들이 모이는만큼 개성이 넘쳐 보입니다.^^

    2019.04.22 06:3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대학가는 젊은이들이 많고, 그러다보니 최신 유행이 비교적 빨리 들어오는 편이에요.
      하다못해 편의점도 인스타에 갓 올라온 신상품들이 빨리 입고되는 편이고요ㅎㅎ

      2019.04.23 09:22 신고 [ ADDR : EDIT/ DEL ]
  5. 커피잔이 그닥 커보이진 않는데 2샷이라니
    전 써서 못마실것 같아요 ㅠ 시럽필수 ㅎㅎ

    2019.04.22 08:1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디저트랑 같이 먹으려니 오히려 맛이 강한 게 좋았어요.
      그냥 저 라떼만 먹기에는 좀 진하게 마시는 저도 좀 부담스러울 거 같더라고요.
      시럽 1펌핑 필수 ㅎㅎㅎ

      2019.04.23 09:34 신고 [ ADDR : EDIT/ DEL ]
  6. 히티틀러님이 여자가 아닌 남자였으면, 여자따라 들어갔다는 부분이 오해가 될 수도 ㅎㅎ
    커피나 케익이나 인테리어나 디자인이 참 이쁜 것 같네요 ㅎ
    대학생들 감성에 맞는 곳 같습니다 ㅎ

    2019.04.22 11:4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히힣ㅎㅎㅎ 갑자기 범죄스릴러물 되는건가요?ㅎㅎㅎㅎ
      요새는 맛도 맛이지만, 인테리어와 비주얼이 더 중요한 거 같아요.
      사진이 이쁘게 나와야 인스타그램에서도 인기를 끌게 되니까요.

      2019.04.23 09:35 신고 [ ADDR : EDIT/ DEL ]
  7. 저랑 가셨으면 저정도 크기의 티라미스는 순삭되는걸 보실 수 있었을텐데요. ㅋㅋ
    커피 맛이 강하다고 하시니 전 끌리네요.
    저는 몰랐는데 주변에서 저 커피 되게 독하게 먹는다고 하더라고요. ^^;

    2019.04.24 10:5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티라미수를 좋아하시는군요.
      저도 좋아하긴 한데, 옛날만큼 단 거는 못겠어요.
      예전에는 그 이빨이 썩을 정도로 단 것을 어떻게 좋다고 먹었는지...
      아직 청춘이시네요ㅋㅋ
      그리고 사실 커피는.. 투 샷이 맛있긴 해요.
      여기는 우유만 조금 더 넣어줬으면 더 낫지 않았을까 싶어요.

      2019.04.24 11:10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