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1일, 맥도날드에서 디저트 메뉴가 새로 출시되었어요.

이번에 출시된 메뉴는 아이스크림 종류로, 스트로베리콘, 솔티카라멜콘, 솔티 카라멜 맥플러리, 이렇게 3종이에요.

그 중 실질적으로 신메뉴는 스트로베리콘 하나 뿐이에요.



참고 : 맥도날드 신메뉴 '스트로베리콘' 후기



솔티 카라멜콘과 솔티 카라멜 맥플러리는 2016년에 출시되었다가 단종되었는데, 이번에 재출시되었어요.



참고 : 맥도날드 신메뉴 '솔티드 카라멜 맥플러리' 후기




솔티 카라멜 맥플러리


솔티 카라멜 맥플러리 가격은 2,500원이며, 딜리버리 가격은 3,100원입니다.

중량은 164g 이며, 칼로리는 456kcal 입니다.

다른 맥플러리 종류와 가격은 동일하며, 칼로리는 가장 높습니다.

2016년에 출시되었던 메뉴와 가격 및 칼로리가 동일한 것으로 봐서 레시피도 동일한 거 같아요.



솔티 카라멜 맥플러리는 오레오 맥플러리에 솔티드 캐러멜 초콜릿 시럽이 들어가있어요.

초코콘을 만들 때 초코시럽이 차가운 아이스크림을 만나면 굳는 것처럼 솔티드 캐러멜 초콜릿도 동일한 거 같아요.

한 입 먹을 때마다 오레오 과자와 함께 얇게 굳은 솔티드 캐러멜 초콜릿도 바삭바삭하게 씹혀요.

씹히는 식감은 좋아요.

하지만 솔티드 캐러멜 특유의 단짠단짠한 맛은 잘 느껴지지 않았어요.

요리를 할 때 단맛을 더 강조하기 위해서 소금을 약간 넣는다고 해요.

기본적으로 오레오 맥플러리 자체가 달달하기 때문에 솔티드 캐러멜 특유의 짭짤한 맛은 그 단맛을 강조하는 역할을 하느라 묻혀진 거 같아요.

그래서 캐러멜 맛이 약간 더해진 오레오 맥플러리에 가까웠어요.

혹시 아이스크림이 녹으면 다르지 않을까 싶었는데, 별 다른 건 없었어요.

맥플러리 자체를 좋아하기 때문에 맛있게 먹긴 했지만, 솔티드 캐러멜 특유의 단짠단짠한 맛을 즐기고 싶으신 분들은 아쉬울 거 같아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Posted by 히티틀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