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 2019 서울장미축제를 다녀왔어요.

원래는 중랑구에서 진행하던 '중랑장미축제' 라는 지역 축제였지만, 2015년부터는 서을 대표하는 축제로 발돋움하고자 '서울장미축제'로 이름을 바꿔서 현재까지 유지해오고 있어요.

저는 2016년에 한 번 다녀왔던 적이 있으니, 3년 만이네요.



참고 : 2016 서울장미축제



2019 서울장미축제는 5월 24일 금요일부터 5월 26일 일요일까지 진행되요.

메인 축제 기간은 3일이지만, 전후 1주일간 리틀로즈 페스티벌을 운영해서 총 17일간 진행될 예정이라고 해요.



2019년 서울장미축제는 중랑천 묵동교부터 이화교까지 약 2km 구간에서 진행되요.

서울장미축제 장소로 가는 방법은 태릉입구역과 먹골역, 중화역에서 가는 방법이 있어요.

저는 지하철 6,7호선 태릉입구역 8번 출구로 나왔는데, 걸어서 3-4분 정도 걸려요.

7호선 먹골역과 중화역에서는 걸어서 10분 정도 걸리기 때문에 태릉입구역에서 시작하는 편이 조금 더 편해요.



지하철역에도 바닥에 붙어져있는 방향대로 따라가면  서울장미공원 입구가 나옵니다.



서울장미축제 안내도.

장미터널을 중심으로 중랑천 둔치와 인근 도로까지 무대와 플리마켓 등을 설치해서 운영하고 있어요.



장미터널을 걷기 시작했어요.

장미터널은 처음부터 끝까지 걸어가면 도보로 30분 정도 걸린다고 해요.

하지만 중간중간 빠져나올 수 있는 길이 있기 때문에 자신의 상황과 체력에 맞춰 적당히 걷다가 나오면 되요.








다양한 종류의 장미들이 덩굴지어있어요.

몇 년 전에 왔을 때에는 장미가 덜 피어서 좀 아쉬웠는데, 올해는 장미가 많이 피어있었어요.

이런 꽃 축제는 축제날을 언제로 잡느냐가 굉장히 중요한데, 올해는 축제 시즌을 잘 잡았던지 아니면 축제 준비를 오래전부터 잘 해온 거 같아요.

가장 베이직한 붉은색 장미부터 흰색, 노란색, 분홍색 등 색도 다양했고, 같은 색의 장미라도 종이 다른 지 모양이 다르기도 했어요.



이전에는 못 봤던 거 같은데, 장미 전망대라는 장소가 생겼어요.

딱히 뭐가 있는 건 아니었고, 장미 품종 등을 사진과 액자로 붙여놓았어요.

블루 리버, 스칼렛 메이딜란드, 벨베데레, 레이디 엠마, 화이트 모스닥, 골드 파사데 등의 장미를 이번 축제에 사용했다고 해요.

 


묵동천 방향을 볼 수 있어요.

이쪽도 장미정원을 조성해놓았어요.

장미터널과 비교하면 사람들이 적고, 도로가 넓다보니 사람에 치이지 않고 좀 더 여유롭게 관람하고 싶은 사람이나 어린아이 등을 봉동반한 가족, 자전거를 타는 사람들이 주로 다니고 있었어요.




서울장미공원에서 인근 아파트 도로 쪽은 '로즈 로드 마켓' 이라고 부스를 마련해놓았어요.

장미는 불가리아의 대표적인 상품 중 하나예요.

이와 연관해서 불가리안 장미 화장품을 수입해서 판매하는 업체도 있고, 이태원에 있는 불가리안 레스토랑인 젤렌에서도 음식을 판매하고 있었어요.

하지만 이런 몇 군데 이외에는 크게 연관이 있는 업체나 상품은 없어보였어요.

이 인근의 카페나 가게들에서 먹거리나 수공예품을 가지고 나와서 판매하는 곳 혹은 홍보차 나온 곳이 대부분이었어요.




방글라데시 대사관 부스가 있었는데, 방글라데시 음식도 가지고 와서 판매하고 있기에 먹어보았어요.

콩요리인데 매콤하면서 담백했어요.

짜고 매콤해서 옆에 있는 인도 음식점 부스에서 망고 주스도 한 잔 사먹었어요.






제일 사람이 많은 곳은 장미 정원이었어요.

길도 좁은데 사람들이 바글바글해요.

꽃도 워낙 많고, 신전 느낌으로 예쁘게 잘 꾸며져있기 때문에 포토 스팟이 많기도 했고요.





색색의 장미꽃은 향기도 좋고, 너무 예뻤어요.

외국인들에게도 알려진 건지, 외국인들도 종종 보였어요.



다시 장미터널을 걷기 시작했어요.




장미덩굴이 터널 윗부분 뿐만 아니라 사람 키 정도 높이에도 많이 피어있어요.

중간중간 서서 인스타 인증샷을 찍는 사람도 많았고, 꽃을 만져볼 수 있어서 좋았어요.



전등도 장미꽃 모양으로 되어있어요.

밤에는 조명을 다 켜둬서 오히려 야경이 낮보다 더 예쁘다는 이야기도 있더라고요.




장미축제와 어울리는 장미에이드도 팔기에 사마셨어요.

모닌 로즈 시럽에 얼음과 사이다를 넣어서 만들었는데, 시럽을 너무 적게 넣어서 장미향이 많이 안 느껴지는 게 아쉬웠어요.






3년만에 다시 찾는 장미축제인데,  많이 달라졌네요.

서울시 측에서 대표 축제로 홍보하는 축제가 되어서인지 규모도 커지고, 이전보다 훨씬 예쁘게 잘 꾸며놓았어요.

축제를 찾는 사람도 늘었고요.

하지만 벤치 같이 중간에 쉴만한 장소가 별로 없어요.

그러다보니 단체로 오신 분들 중에는 돗자리를 펴놓고 식사를 하는 경우도 많았고, 심지어 대놓고 낮잠을 자는 경우도 있어서 좀 보기 민망했어요.

반려동물을 동반하거나 전동차를 이용하지 말라는 안내가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이용하는 사람이 왕왕 있었고요.

축제는 즐기고 싶지만 너무 사람이 많은 게 부담스러우신 분들은 태릉입구역 쪽이 아닌 중화역이나 먹골역 방향으로 가시는 게 좋고, 주말보다는 평일 시간대에 찾으시는 게 나을 거 같아요.

그래도 오랜만에 즐거운 시간을 보냈네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중랑구 중화동 345-2 | 서울장미축제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옛날에 제가 살았던 곳에서 그렇게 멀리 떨어지지 않은 곳이네요. 중랑천 너머에서 살았는데...
    저기에 저런 행사가 있는줄도 몰랐습니다 ㅠ_ㅠ

    2019.05.26 15:2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원래 자기 동네에서는 무슨 일이 벌어지는지 모르는 법입니다ㅋㅋㅋ
      저도 블로그를 하면서 다른 분들 블로그를 통해서 이리저리 정보를 얻었어요.
      춘천 맛집도 남을 통해서ㅋㅋㅋㅋ

      2019.05.26 17:16 신고 [ ADDR : EDIT/ DEL ]
  2. 명색이 서울장미축제인데 기간이 너무 짧아서
    가 볼 생각도 안 해봤는데
    예쁜 장미꽃이 정말 많네요 ^^

    2019.05.26 15:2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메인 축제 기간은 3일이지만, 전후 1주일까지 포함하면 기간은 짧지 않은 거 같아요.
      장미가 하루아침에 확 지는 것도 아니고, 따로 부대행사를 즐길 목적이 아니라면요.
      예쁜 꽃들이 너무 많아서 힐링힐링하고 왔네요ㅎㅎ

      2019.05.26 17:18 신고 [ ADDR : EDIT/ DEL ]
  3. 여기 다녀오셨네요
    다른 블로그에서 장미축제 한다는 글만 읽었었는데
    그 글은 행사 전에 작성된 사진이라 좀 휑한 곳들이 있었는데 준비가 끝난 행사장은 확실히 다르긴 하네요. ^^

    2019.05.26 15: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는 3년 전에 다녀오고 오랜만에 다녀왔어요.
      그 때는 축제 전날에 막 장미심고 있더니....
      요즘은 날도 덥고, 준비도 미리 해놓은 건지 장미가 정말 화창하게 피었더라고요ㅋㅋ

      2019.05.26 17:19 신고 [ ADDR : EDIT/ DEL ]
  4. 장미사진이 알록달록하니 너무예뻐요!!
    에버랜드 갈필요가 없네요!!

    2019.05.26 17:2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에버랜드가 규모가 좀 더 크고 놀거리가 많겠지만, 서울 도심에 이런 장소가 있는 거 자체가 너무 좋았어요.
      입장료도 따로 없고ㅋㅋ

      2019.05.26 23:13 신고 [ ADDR : EDIT/ DEL ]
  5. 와 서울은 장미축제도 잇네요!! 너무 예뻐요💕

    2019.05.26 19:2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6. 계절의 여왕 5월답게 화려한 장미가 아름답네요

    2019.05.26 19:5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장미가 만개한 거 보니 이제 정말 여름이구나 싶었어요.
      향기도 너무 좋아서 힐링하는 기분도 들구요.

      2019.05.26 23:14 신고 [ ADDR : EDIT/ DEL ]
  7. 장미축제한다는 소식을 듣고 이번엔 안가셨나... 했는데 포스팅이 올라왔네요 :)
    장미터널 너무 예쁜것 같아요 ㅎㅂㅎ!!
    저같은 저질체력은 조금 걷다가 집에가야될것 같아요 ㅎㅎ;;

    2019.05.26 21:3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관심은 있었는데, 지방러이다보니 예전처럼 축제를 자주 찾아다니지는 못해요.
      주말에 마음 먹고ㅋㅋㅋ
      몇 년 전에 갔을 때에는 장미터널에 꽃이 덜 피어서 조금 아쉬웠는데, 이번에는 만개해서 더 이뻤어요.
      사람들도 많고...
      중간중간 나오는 길이 있으니까 태릉입구쪽에서 출발했다가 먹골역 쪽으로 나와서 돌아가고 하는 방법도 나쁘지 않은 거 같아요.

      2019.05.26 23:15 신고 [ ADDR : EDIT/ DEL ]
  8. 역시나 사람이 바글바글... ㅋ
    워낙 예쁜 꽃이라 그럴 수밖에 없는 것 같아요.
    제 주변만 보더라도 장미축제 간다는 분들이 꽤 있었거든요.
    저는 패스했지만요. ^^

    2019.05.26 23:1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예전에는 사람들이 그렇게까지 많지는 않았는데, 올해는 진짜 많더라고요.
      외국인들도 꽤 오는지 외국인 안내센터도 있구요.
      지하철역과 가까운 접근성에 도심에서 꽃구경하기 쉽지 않으니까 나들이코스도 좋은 거 같아요.
      더군다나 교통비나 간식비 외에는 딱히 들어가는 비용도 없구요ㅋㅋㅋ

      2019.05.26 23:17 신고 [ ADDR : EDIT/ DEL ]
  9. 우아 보기만해도 넘 멋진데요. 장미축제는 볼만 하겠습니다.

    2019.05.26 23: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봄에는 벚꽃 구경, 여름에는 장미축제, 가을에는 단풍놀이... 이렇게 다니면서 계절을 느끼는 거 같아요.
      신경쓰지 않으면 시간이 정말 금방 지나가버리더라구요ㅋㅋ
      덕분에 꽃구경 많이 했습니다^^

      2019.05.26 23:17 신고 [ ADDR : EDIT/ DEL ]
  10. 장미가 참 예쁘네요 ㅎ
    저는 차 몰고 서울가는게 굉장히 두려워서 잘 안가게되던데, 좋은 행사는 서울에서 다하네요 ㅎ

    2019.05.27 15:1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서울은 대중교통으로 이동하는 게 훨씬 나은 거 같아요.
      주차 장소도 마땅치 않은 데다가 주차 요금이 진짜 어마어마하더라고요.
      대중교통이 워낙 발달해있으니 아주 늦은 시간이나 새벽대 이동하는 게 아니라면 대중교통으로 이동하는 게 오히려 더 편한 거 같아요.

      2019.05.27 15:51 신고 [ ADDR : EDIT/ DEL ]
  11. 와~ 장미장미장미... 향도 좋고 꽃도 이쁘고. 거기에 사람구경도 함께.
    한국이 이제는 확실히 선진국이라 이런 행사나 시민을 위한 시설들이 잘 되어 있네요.
    2km 정도니까 천천히 쭉 걸으면서 fairy가 되는 느낌을 가져도 좋겠어요. ㅎㅎㅎ ^^*

    2019.05.28 02:0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지방은 덜하지만, 서울은 시민들을 위한 이런 행사를 참 많이 해요.
      대중교통도 잘 발달되어 있다보니 접근성도 좋고, 인구가 밀집되어 있어서 축제를 한 번 해도 효율이 커서 그렇지 않을까 싶어요ㅋㅋ
      미국은 땅 자체가 워낙 넓어서 축제를 해도 사람 모이지가 쉽지 않을 거 같아요.

      2019.05.28 14:35 신고 [ ADDR : EDIT/ DEL ]
  12. 이른 더위 때문에 농익은 장미들이 눈에 띄네요. ㅋㅋ
    전 이쪽으로 가보진 않았지만 오늘 자전거 타느라 한강에 나가봤더니 꽃이 많아서 좋았어요.
    더위는 반갑지 않지만 그래도 꽃은 예뻤습니다. ^0^

    2019.05.29 18: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축제 규모가 커지면서 미리부터 준비하기도 했고, 날씨가 더워서 장미가 더 많이 핀 거 같아요.
      더운 날씨에 사람도 많았지만, 그래도 꽃이 많으니 참 예쁘고 기분도 좋아지더라구요ㅎㅎ

      2019.05.30 23:13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