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부산 [完]2019. 9. 23. 15:20
 


728x90
반응형

2019 제 24회 부산국제영화제가 열흘 앞으로 다가왔어요.

개막작과 폐막작은 지난 주 금요일인 9월 20일 오후 1시에 예매가 끝났어요.

내일인 9월 24일 화요일 오후 1시에 일반작 티켓 예매를 시작합니다.



상영작 예매는 부산국제영화제 홈페이지인 http://www.biff.kr/kor/ 에서 할 수 있습니다.

인기 작품이나 주말 상영작들은 몇 분 안에 매진되기도 하고, 상영관 사이의 거리나 상영시작 시간도 계산을 해야해요.

부산국제영화제는 영화관에서 보는 일반 영화와는 달리 광고가 없고, 상영시작 이후 10분이 지나면 아예 입장을 시켜주지 않아요.

상영작들은 상영시간이 짧은 건 1시간 내외에서 긴 건 2시간이 넘어가기도 하는 둥 들쭉날쭉이고, 거기에  '게스트와의 만남 GV' 가 있는 경우 상영 후에 30분~1시간 가량 추가적으로 진행되요.

자신이 보고 있는 영화가 있으면 상영 시간과 GV 여부, 이동시간을 감안해서 미리 계획을 세워두는 게 좋습니다.

자세한 예매 방법은 제가 작년에 정리해둔 포스팅을 참고하세요.



참고 : 2018 부산국제영화제 티켓예매 방법 + 후기



올해  티켓 예매를 준비하다 보니 예년과는 다른 몇 가지 특징이 있었어요.



가장 크게 달라진 점은 상영관에 롯데시네마 대영 이 추가된 점이에요.

기존에 부산국제영화제 상영관은 영화의 전담, CGV 센텀시티, 롯데시네마 센텀시티, 소향시네마 센텀시티, 메가박스 해운대 장산 이예요.

대부분 부산2호선 센텀시티역 인근에 몰려있고, 메가박스 해운대 장산점만 부산2호선 장산역에 위치해있어요.

위치적으로는 떨어져있지만,  지하철로 환승 없이 10분 남짓의 거리이기 때문에 이동 자체에 큰 부담이 없어요.

하지만 롯데시네마 대영은 BIFF 광장이 있는 자갈치역 /남포역 근처에 위치해있어요.

여기는 부산지하철 1호선이라 환승을 해야하는데다가 편도로 1시간 가량 걸리는 거리예요.

왕복 시간 및 기타 소요시간을 감안하면 왕복 최소 2시간 반은 잡아야하는데, 길에서 소모하는 시간이 너무 커요.

부산에 살거나 혹은 부산에 숙소를 잡고 영화제를 보는 사람 말고, 부산 인근 지역에서 버스를 타고 아침저녁 오가는 사람도 애매해졌어요.

예전에는 해운대 시외버스 터미널을 기점으로 잡으면 되었어요.

해운대역은 센텀시티역과 장산역 사이에 있기 때문에 양쪽다 지하철로 5분 내외면 갈 수 있거든요.

하지만 롯데시네마 대영은 사상역에 있는 서부버스터미널에서 지하철을 타고 센텀시티로 가든, 버스를 타고 비프광장으로 가든 어차피 편도 1시간은 걸려요.

원래 남포동 일대가 부산국제영화제 초기의 발상지라는 점은 알겠지만, 관람객 입장에서는 고립된 섬이자 버려진 땅이에요.

보고 싶은 영화가 있어도 롯데시네마 대영에서 상영한다고 하면 포기할 수 밖에 없어요.

영화 상영장소가 롯데시네마인 경우 센텀시티인지, 대영인지 꼭 확인하세요.



개인적으로 또 한 가지 불편해진 점은 상영시간표 검색 방법이에요.

프로그램별 분류 말고 날짜별, 극장별, 섹션별로 분류해놓고 있고, 국가별 검색이 없어졌어요.

사람마다 영화를 선택하는 기준이 다르지만, 저는 어느 나라에서 제작된 영화인지를 중요하게 봐요.

제3세계 영화들은 우리나라에 정식 상영이 되기 힘들기 때문에 이런 영화제 아니면 보기 힘들어요.

관심이 가지 않는 영화라도 에티오피아나 부탄 등의 영화라면 기꺼이 볼 가치가 있다고 생각해거든요.

올해는 국가별 분류를 제공하지 않아서 프로그램마다 하나하나 국가를 확인해야했어요.

내년부터는 다시 국가별 분류를 제공해줬으면 좋겠어요.





2019 부산국제영화제를 기다리시는 분들, 모두 원하시는 영화 예매에 성공하세요.

그리고 올해는 태풍이 안 왔으면 좋겠네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728x90
반응형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아니.. 최소한 광안리라도 하지, 자갈치는 좀 너무하네요;; 저긴 부산에서도 꽤 먼 축에 들어갈텐데..

    2019.09.23 15: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원래 부국제 초창기에는 저쪽에서 했대요.
      지금은 해운대 쪽으로 아예 옮겨가버리니까 그쪽에서 항의가 계속 있었다고 해요.
      하지만 관람객 입장에서는 너무 가기 힘들어서ㅠㅠ
      특히나 주말에는 영화제만 보려고 오는 사람들이 많은데, 저렇게 외진데 있어버리면 차라리 영화를 포기하시는 분이 많을 수 밖에 없을 거 같아요.

      2019.09.23 15:59 신고 [ ADDR : EDIT/ DEL ]
    • 아... 하긴, BIFF광장도 국제시장 쪽에 있고 그렇겠네요.. 일정 꼼꼼하게 짜셔야 할 듯 ㅠㅠ

      2019.09.23 16:09 신고 [ ADDR : EDIT/ DEL ]
    • 히티틀러님 말씀처럼 예전엔 자갈치 시장/중앙동 그쪽에서 했거든요...
      그런데 거기 그때도 이미 시설 안좋고 작고 ...;;
      시대가 바뀌면서 해운대 쪽이 화려해져서 그쪽으로 자연스럽게 옮겨진거 같아요
      저는 부산국제 영화제 안간지 오래되어서 아직도 부산전역에서 다 하는줄 알았네요 ;;ㅎㅎㅎㅎㅎㅎㅎㅎ

      2019.09.25 03:15 신고 [ ADDR : EDIT/ DEL ]
  2. 이번에는 자갈치에서 하나보군요ㅠ ㅠ

    2019.09.23 18:0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대부분은 센텀시티와 장산 쪽에서 합니다만, 비프광장 쪽에서 상영하는 영화도 몇 있더라구요.
      보고 싶은 영화는 있는데, 그 쪽은 이동시간이 너무 길어서 포기했어요ㅠㅠ

      2019.09.23 21:39 신고 [ ADDR : EDIT/ DEL ]
  3. 저는 이런 문화예술쪽을 즐기는 사람을 참 대단하다고 생각해요.
    관심은 있지만 일에 치여서, 알아보기 어려워서, 시간을 맞추기가 귀찮아서 제가 못하는 경우거든요.
    부산여행갔을때 그때도 영화제 하는 걸 가서 알고 있었는데 밖에서 봤을 때에도 참 흥미진진해보였는데...
    참 이런 제가 아쉽네요.

    2019.09.23 21:3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는 영화제를 목적으로 부산에 가는 거라서요.
      나머지는 부수적이구요ㅋㅋ
      그래서 부산 관광을 제대로 못 합니다.
      초반에는 그래도 돌아봐야한다는 생각에 수박겉핥기라도 했는데, 지금은 맛집 탐방만 하는 수준입니다ㅠㅠ

      2019.09.23 21:41 신고 [ ADDR : EDIT/ DEL ]
  4. 에구~부산 국제 영화제가 열흥앞으로 다가왔군요..
    추석 끝나고 부산에 있는 딸한테 가 있으려고 했는데
    일정이 바뀌는 바람에 가지를 못했거든요
    올해도 구경하지 못할 것 같네요..

    2019.09.24 00:0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평일이라면 굳이 예매 안 해도 남는 자리가 꽤 있는데...
      올해은 안 되더라도 내년에는 한 번 가보세요.
      한 번 쯤은 가보실만 해요.

      2019.09.24 16:06 신고 [ ADDR : EDIT/ DEL ]
  5. 글 감사해요 ㅎㅎ
    이번에 부산국제영화제 하는 기간동안 한국 방문하는데 가보고 싶었거든요
    올해는 영화보러 갑니다
    항상 매진소식만 봤어서 부랴부랴 예매했는데 평일이라 자리가 널널한가봐요 예매마쳤습니다 ^^

    2019.09.25 03: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주말은 빡시지만, 평일은 그래도 널널한 편이에요.
      좋은 자리를 잡는 것과는 다른 문제지만요.
      어쩌면 부산에서 서로 모른 채 지나칠 수도 있겠네요ㅎㅎ

      2019.09.25 11:35 신고 [ ADDR : EDIT/ DEL ]
    • sword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2019.09.25 15:11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