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28x90
반응형

11월 28일, 맘스터치에서 신메뉴 햄버거가 출시되었어요.

지난 9월 살사리코 버거 출시 이후 약 2달 만의 신메뉴 출시예요.

이번에 출시된 메뉴는 2가지로 '휠렛 포테이토버거' 와 '불고기 포테이토버거' 예요.

맘스터치는 버거+치킨 , 버거+사이드 메뉴 (음료 포함) 으로 신메뉴를 여러 개 출시하는 경우는 있지만, 햄버거를 여러 개 출시하는 경우는 매우 드물어요.

오늘 신메뉴를 출시한다는 사실은 미리 알고 있었지만, 햄버거가 2개나 된다고 해서 조금 놀랐어요.

살사리코 버거는 신메뉴 출시와 상관없이 계속 판매한다고 합니다.



참고 : 맘스터치 신메뉴 살사리코버거 후기




휠렛 포테이토 버거 세트


휠렛 포테이토 버거 가격은 단품 4,100원, 세트 5,900원입니다.

칼로리는 단품 544kcal, 세트 994kcal 입니다.

중량은 단품 232g 입니다.

같이 출시한 불고기 포테이토버거와 가격은 동일하며, 칼로리는 134kcal 더 낮습니다.




크기는 지름 10cm, 높이 7cm 입니다.

맘스터치 햄버거답게 꽤 두툼한 편이에요.

포장지는 포테이토버거 전용 포장지를 사용하며, 휠렛 포테이토버거와 불고기 포테이토버거, 둘 다 이 포장지를 사용합니다.

스티커를 사용해서 두 버거를 구분하고 있어요.



휠렛 포테이토 버거는 번에 통가슴살 패티, 통감자 슬라이스, 토마토, 피클. 살사소스, 어니언소스로 구성되어 있어요.

맘스터치에서 신메뉴 햄버거가 출시되면 가장 먼저 보는 것 중 하나는 피클이 들어갔는지예요.

딱히 의미가 있는 건 아니고 그냥 재미인데, 맘스터치는 리샐버거를 제외한 모든 메뉴에 피클이 들어가거든요.

이번에도 맘스터치답게 역시나 피클을 넣었어요.

비주얼만 보면 햄빠진 화이트 갈릭버거와 비슷한 거 같기도 해요.



이번 신메뉴, 포테이토 버거의 특징은 통감자 슬라이스를 넣었다는 점이에요.

보통 버거에 감자를 넣는 경우는 타워버거처럼 해쉬브라운을 넣는 경우가 대부분으로, 이렇게 감자 자체를 넣는 경우는 드물어요.

감자는 크링클컷으로 되어있는데, 두께는 0.3cm 정도로 두꺼운 편은 아니예요.

튀김옷이 두꺼운 건 아닌데, 속이 살짝 비어있는 느낌이에요.

작년 2월,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을 기념해서 맥도날드에서 출시한 시즌 메뉴인 골든 포테이토버거에 들어가는 감자 튀김과 유사한 식감이었어요.




양념치킨맛 ?


소스 자체만 보면 살사리코버거에 들어가는 것과 동일해요.
매콤새콤한 살사 소스에 부드럽고 양파인지 마늘인지 모를 향신료 향이 풀풀 나는 소스가 들어가니까 묘하게 양념치킨을 먹는 거 같았어요.
문제는 이 버거가 '포테이토버거' 인데, 통감자 슬라이스가 존재감이 별로 없다는 점이에요.
작년 2월,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을 기념해서 맥도날드에서 출시한 시즌 메뉴인 골든 포테이토버거에 들어가는 감자 튀김과 유사한 식감이었이라 뭔가 씹는 식감도, 포슬한 맛도 잘 살지가 않아요.
더군다나 맘스터치는 치킨 패티 자체가 워낙 두툼하다보니 감자를 서너겹씩 넣지 않는 이상은 치킨 패티에 묻혀버리고 말아요.
차라리 사이드 메뉴로 나온 감자튀김을 넣고 먹는 거 더 포테이토버거스러웠어요.
하지만 이 점만 빼고는 꽤 맛있는 버거예요.
매콤달콤하면서도 많이 느끼하지 않아서 한국인들의 입맛에 잘 맞아요.
개인적으로는 주문할 때 살사소스를 좀 더 넣어달라고 하고, 감자 튀김을 버거 속에 적당히 넣어서 감자맛 + 바삭한 식감을 더 내서 먹는 게 이 버거를 더 맛있게 먹는 비결 같아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_^)


728x90
반응형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당연히 햐쉬브라운 한장 집어넣었겠지...
    했는데 통감자 슬라이스라고 해서 오! 했는데
    감자 존재감이 없다고 하시니... ㅠ
    그리고 전작인 살사리코 소스가 별로였어서...
    이번껀 패스하겠습니다 ㅇㅅㅇ;;

    2019.11.28 13:0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감자가 많이 들어가있는 부분은 괜찮은데, 워낙 패티가 두툼하다보니 그거에 비해서는 좀 묻힌 느낌이었어요.
      조각이 밀리기도 하고..
      살사리코버거와 소스가 동일하니까 그게 입맛에 안 맞으셨으면 패스하시는 게 좋으실 거 같아요.

      2019.12.01 01:45 신고 [ ADDR : EDIT/ DEL ]
  2. 통감자 슬라이스가 들어갔다니 신기하네요~
    포테이토 버거 한번 먹어봐야 겠습니다^^

    2019.11.28 17:0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맘스터치 가면 항상 메뉴판도 안보고 싸이버거만 먹어서 신제품이 나온지도 몰랐어요.
    감자 좋아하는데 먹어봐야겠습니다^^

    2019.11.28 18:3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대부분은 맘스터치에 오면 싸이버거 드시죠.
      저는 햄버거 블로거이니 메뉴판에 있는 햄버거는 하나씩 다 먹어보는 거구요ㅋㅋㅋ

      2019.12.01 01:48 신고 [ ADDR : EDIT/ DEL ]
  4. 와~ 자로 재기까지 하는 새심함! 감탄하고 갑니다~

    2019.11.28 19: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자로 재는 건 제 트레이드 마크 중 하나입니다.
      대략적인 크기 정보를 드리기 위해서요.
      햄버거 신메뉴가 나오면 포스팅하니까 종종 보러오세요^^

      2019.12.01 01:49 신고 [ ADDR : EDIT/ DEL ]
  5. 어 먹을까 말까 고민했는데 감사합니당

    2019.11.28 19:5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드실지 안 드실지는 모르겠지만, 선택에 도움이 된 거 같아서 기분을 좋네요ㅎㅎ

      2019.12.01 01:49 신고 [ ADDR : EDIT/ DEL ]
  6. 근데 전 햄버거 패티로 왜 다른 부위를 안넣고 퍽퍽한 가슴살을 넣는지 모르겠어요...

    2019.11.28 20:5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왜 그럴까 생각해본 적이 있는데, 미국 쪽에서는 가슴살이 제일 인기가 있고 최고의 부분으로 치기 때문에 그런 게 아닐까 싶어요.
      싸이버거거 인기를 끌었던 이유는 가격이 저렴하고, 퀄리티가 좋았기 때문이기도 하지만 한국인이 선호하는 닭다리살 패티를 사용한 것도 큰 원인 중 하나였을 거예요.

      2019.12.01 01:52 신고 [ ADDR : EDIT/ DEL ]
  7. 맛있다고 들어서 오늘 먹어보고싶었는데 결국 안먹었어요. 맘스터치 신메뉴는 왜 항상 휠렛패티를 쓰는걸까요? 전 싸이패티가 좋은데 ㅠㅠ

    2019.11.28 23:4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맘스터치는 싸이패티를 좋아하시는 분들이 월등하게 많이 찾으시는 거 같아요.
      싸이 패티가 닭가슴살 패티에 비해서 가격이 좀 더 비싸다고는 하는데...
      지금은 많이 단종되긴 했지만, 일부 메뉴는 통살/통가슴살로 패티만 구분을 두고 동일한 가격에 판매하는 메뉴가 있었어요.
      싸이버거나 휠렛버거 같은 일부 메뉴를 제외하고는 패티를 선택할 수 있게 하면 어떨까 싶어요.
      싸이패티 단가가 비싸다면 몇 백원 추가금액을 지불한다고 해도요.

      2019.12.01 01:55 신고 [ ADDR : EDIT/ DEL ]
  8. 오 이것도 보니 비주얼이 상당하네요. 와 패티 두께가 장난 아니네요.

    2019.12.01 03:1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한 입에 먹기 좀 어려웠어요.
      더군다나 저는 반으로 잘라서 질질 흘리고..
      맘스터치가 두꺼운 치킨 패티로 유명해요.
      미국 쪽에서 매장을 냈다고 들었는데, 잘 안 되었는지 문을 닫았다더라구요 ㅠㅠ

      2019.12.09 00:00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