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일본 도쿄2020. 1. 16. 07:30
 



야나카긴자 中谷銀座 는 도쿄의 옛모습이 남아있는 오래된 상점가로, 관광객들이 많이 찾는 거리 중 하나예요.

에치고야 혼텐 越後屋本店 은 야나카긴자에 있는 작은 술집입니다.




이 가게의 가장 큰 매력을 잔술을 마실 수 있다는 점이었어요.

맥주와 사케, 유자술과 매실주 등을 1잔에 400~500엔에 사마실 수 있습니다.

맥주는 아사히 슈퍼드라이와 에비스 생맥주를 판매합니다.



더군다나 의자는 맥주 나르는 플라스틱 박스입니다.

여행지에서의 맥주 한 잔!은 (저를 포함해서) 많은 여행자들의 로망 중 하나예요.

편의점에서 캔맥주를 사마시거나 이자까야에 갈 수도 있지만, 대낮 노천에서 맥주박스에 앉아 생맥주를 마시는 건 다른 데에서는 하기 힘든 색다른 느낌이에요.

야나카긴자의 상점가 분위기를 느끼면서 잠시 다리쉼을 할 수도 있고요.



저는 유즈슈(ゆず酒, 유자술) 을 골랐어요.

일본 여행을 준비할 때 유자술을 한 병 사오고 싶다는 생각을 가지고 있었어요.

막상 와보니 마트 등에서 판매하기 때문에 구매하는 것 자체는 어렵지 않았어요.

하지만 전혀 마셔본 적이 없다보니 뭘 골라야할지 망설이고 있던 차에 여기에서 잔술로 판매하고 있으니 너무 반가웠어요.

그게 단순히 가게 앞을 지나가던 저의 발걸음을 멈추고 이곳에 오게 한 이유이기도 하고요.

가격은 500엔이고, 용량은 작은 탄산음료캔 하나 정도 되는 거 같아요.



술을 구입하면 이걸 하나씩 줍니다.

처음에는 성게알인 줄 알고 '이렇게 비싼 걸?!!' 이라면서 놀랐는데, 비슷한 모양을 한 센베예요.

저만 속은 게 아니라 일본인 아저씨도 놀라시더라구요.



맥주 박스 바닥에는 동그란 구멍이 뚫려있는데, 여기에는 컵을 끼울 수가 있어요.

한두 모금 마시다가 컵을 내려놓고 싶을 때 여기에 끼워놓으면 되요.

맥주잔을 딱 맞는데, 유자술은 조금 작아서 주인 할머니께서 컵을 하나 덧대어주셨어요.



가게 안에는 사케와 맥주, 일본 위스키 등 각종 술과 간단한 안주 류를 판매합니다,

당연히 가게 밖에서 판매하는 술도 있고요.



저는 제가 마셨던 유자술이 마셔서 여기에서 구입했습니다.

독특한 분위기, 직접 마셔보고 구입할 수 있다는 게 정말 매력이었어요.

그냥 술만 판매하는 리큐르샵이었다고 하면 아마도 그냥 지나쳤을 거예요.

하지만 1잔씩 구입할 수 있다는 점과 앉아서 마시고 갈 수 있는 장소를 제공했기 때문에 저 같은 관광객들도 부담없이 와서 마시고 가고, 추가적인 구매까지 유도할 수 있다는 게 인상깊었던 곳이었어요.

아주 술이 약해서 한 잔만 마시면 취하시는 분이 아니라면 잠시 쉬면서 생맥주 한 잔, 사케 한 잔 마시고 가는 것도 재미있는 경험이 될 거예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꼭 우리나라 옛 구멍가게처럼 느껴지는 곳이네요.

    2020.01.16 10:2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약간 그런 느낌이었어요.
      전주 가맥집? 같은 데가 이런 분위기가 아닐까 싶더라구요ㅋㅋㅋ

      2020.01.18 01:37 신고 [ ADDR : EDIT/ DEL ]
  2. 독특한거 고르셨네요. 저도 가끔 한국 갈때, 특이한 주류 사고 가는데. 소주 좋아하는 사람들은 대부분 별로라 하고, 평소 술 잘 안마시던 사람들은 좋다 하고 그래요

    2020.01.16 11: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유자술도 종류가 많다보니 뭘 사야할지 모르겠는데, 유일하게 마셔본 게 괜찮아서 이걸 샀어요.
      찐한 유자차? 같기도 하고, 맛있더라구요ㅋㅋㅋ

      2020.01.18 01:38 신고 [ ADDR : EDIT/ DEL ]
  3. 유자술 맛있죠^^

    2020.01.16 11:3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가게가 정말 독특하네요~!!
    유자술이라니 너무 센 술 좋아하지 않는 저에게 딱 좋을 것 같아요
    유자자체를 좋아하니 맛있을 것 같네요^^

    2020.01.16 14:5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도수가 몇 도인지는 가물가물한데, 그렇게 높지는 않았어요.
      찐한 유자차 비슷해서 술 못 드시는 분들도 괜찮겠더라구요.
      사케 같은 거 안 좋아하시는 분도 기념으로 사올만해요ㅋㅋ

      2020.01.18 01:42 신고 [ ADDR : EDIT/ DEL ]
  5. 맥주 박스가 많다 했더니 의자겸용 테이블이었네요..ㅎㅎ
    잔술 판매는 술을 많이 마시지 못하는 사람들도
    편하게 한잔 마실 수 있어 좋은것 같네요..^^

    2020.01.16 18:5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맞아요.
      병맥으로만 팔았어도 부담되어서 그냥 지나갔을 거 같은데, 앉아서 딱 한 잔만 마시고 갈 수 있으니까 관광객 뿐만 아니라 현지인들도 와서 가볍게 마시고 가더라고요 ㅋㅋㅋ

      2020.01.18 01:47 신고 [ ADDR : EDIT/ DEL ]
  6. 오~ 뭔가 아기자기 귀엽네요 ㅋㅋㅋ 저 박스를 테이블로 활용하다니 신기합니다.
    전 긴자는... 관광 버스 위에서 지나친게 끝... ㅋㅋㅋㅋ

    2020.01.17 18:5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긴자는 아니고 야나카긴자 라는 지역이에요.
      맥주 박스가 테이블도 되고, 구멍도 뚫려있어서 컵도 꽂을 수 있어서 만능이었어요.
      진짜 센스있더라구요ㅋㅋㅋㅋ

      2020.01.18 01:50 신고 [ ADDR : EDIT/ DEL ]
    • 오.. 역시 아는 단어만 보였다는^^;;;
      지도를 보니 우에노랑 나름(?) 가깝고
      긴자랑은 한참 머네요ㅋㅋㅋㅋ

      2020.01.18 12:30 신고 [ ADDR : EDIT/ DEL ]
  7. 히티틀러님일본은 다양한 감성의 이자카야들이 있어서 좋은 것 같습니다.히티틀러님언제나 파이팅!!

    2020.01.17 21:3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여긴 이자카야는 아니고 작은 술집이에요.
      그냥 술만 파는 곳인데, 잔술로 마시고 갈 수 있어서 관광객들도 많이 들리는 거 같아요.
      꽤 오래된 곳이라고 하더라구요.

      2020.01.18 01:51 신고 [ ADDR : EDIT/ DEL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