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를 한답시고 이곳저곳 돌아다니다보니 어느날 그런 생각이 들었어요.



여기 풍경을 사진에 담아보는 건 어떨까?



춘천에서 오랫동안 살았고, 또 살고 있으면서 여기 골목길 풍경을 사진에 담아본 기억이 없어요.

원래 그래요.

골목골목 열심히 들쑤시고 다니는 사람들은 외지인 아니면 관광객이에요.

현지인들은 너무나도 익숙해져있어서 생각도 없이 그냥 지나치곤 하니까요.

걸어다니는 걸 좋아하기도 하고, 사진연습을 할 겸 걸어다니면서 보이는 모습들을 틈틈이 사진으로 찍어보기로 했어요.

요새 트렌드 중 하나는 레트로 retro (복고) 예요.

세월의 때가 묻어나는 건물들과 중부시장, 방산시장, 공구상가들이 어지럽게 얽혀있는 을지로가 힙플레이스로 인기를 끌고 있는 거 보면 한편으로는 참 아이러니하기도 해요.

죽림동과 조운동 인근은 소위 '시내'라고 할 수 있는 번화가와 인근해있지만, 옛날 모습을 간직하고 있는 지역 중 하나예요.



이 지역은 전형적으로 도심공동화 현상이 일어나고 있는 곳 중 하나예요.

자연적으로 형성된 복잡한 골목들이 거미줄처럼 이어져있고, 옛날 스타일의 낡은 단독주택들이 많아요

제가 학교를 다니던 시절이나 지금이나 달라진 풍경이 하나도 없어요.

농담삼아서 '경우의 수를 따져볼 때, 저 골목골목으로 도망치면 못 잡는다' 며 이야기하기도 했었어요.



낡고, 찌그러지고, 녹이 잔뜩 슬어있는 대문.

이쪽에는 버려진 집들도 종종 보여요.

한림대학교나 시청 및 도청 인근은 학생 및 공무원들을 타켓으로 원룸건물을 지어올리기도 했지만, 대부분은 예전부터 살던 노령층이 그계속 사는 경우가 많아요.



전쟁통에서도 사랑은 싹트고, 벽돌 사이에서도 꽃은 핍니다.



곰돌이 손님은 파마 중입니다.

컬이 잘 나오게 예쁘게 말아주세요.



육림고개는 예전에는 큰 상권이었다고 하는데, 꽤 오랫동안 사람이 찾지 않는 죽은 상권으로 방치되어 있었어요.

그러다가 춘천시의 지원으로 폐가가 된 옛날 건물들을 개조하여 카페며 레스토랑, 공방 등으로 운영하고 있어요.

청년 창업 (청년몰) 과 도심 재생 사업의 성공적인 케이스로 견학도 오고 그래요.




저.. 저기요... 좀 비켜줘요....





왜! 뭐!





졸립다냥



어쩔 수 없지.

냥님들이 안 비켜주시면 사람이 피해가는 수 밖애.

인간은 그냥 캔오프너일 뿐이니까요.


죽림동 성당은 관광객들이 많이 찾는 핫플레이스 중 하나예요.

전 솔직히 여기 성당이 있는 줄도 몰랐어요.

이런 데를 굳이 찾아오나? 싶었는데, 사진 찍으면 잘 나온다네요.




(재미있게 보셨으면 아래의 를 눌러주세요 ^_^)

Posted by 히티틀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오늘 사진에 느낌이 있고 좋네요. 냥이님 넘 좋아요. 냥이는 사랑이죠. ^^ 이렇게 밝은 날 냥이님을 뵈어서 좋네요. ㅋㅋㅋㅋㅋㅋ 좋은날되세요.,

    2019.06.14 03:1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냥님들이 사람 안 무서워서 하는 게 좋았어요.
      이제껏 위협한 사람이 없다는 거니까요.
      사람만 보면 무서워서 도망치는 모습 보면 늘 마음이 아파요ㅠㅠ

      2019.06.14 23:19 신고 [ ADDR : EDIT/ DEL ]
  2. 성당 건물이 예쁘네요. 이런 고즈넉한 골목 참 좋습니다...♡

    2019.06.14 08:37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제가 인천에서 다니는곳중에도 이런곳이많죠. 근데 이런 골목엔 불량스러운 아이들이 담배를 오지게피우고있어서 슬쩍 피해갑니다ㅠ

    2019.06.14 11:0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전 낮에 가서 그런지 불량스러운 사람들은 없었어요.
      슬쩍 피해가는게.. 사실 답이죠ㅠㅠ

      2019.06.14 23:20 신고 [ ADDR : EDIT/ DEL ]
  4. 저도 골목사진 넘 좋아해요~ㅋ

    2019.06.15 20:2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이전에는 별 생각없이 그냥 지나치다가 이렇게 보다보니 재미있는 풍경들이 많더라고요.
      다음에도 돌아다니면서 틈틈이 사진 찍어보려고요.

      2019.06.15 22:50 신고 [ ADDR : EDIT/ DEL ]